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Banner

제 목 : 부자가 되는 길도 알고 있습니다.

| 조회수 : 2,943 | 추천수 : 155
작성일 : 2010-02-02 01:22:26



I know just how to whisper

나는 속삭일 줄도 알고

And I know just how to cry

어떻게 울어야 할지도 압니다

I know just where to find the answers

어디서 답을 찾아야 하는지도 알고

And I know just how to lie

거짓말하는 방법도 알아요

I know just how to fake it

남을 속이는 연극도 할 수 있고

And I know just how to scheme

음모를 꾸밀 줄도 알죠

I know just when to face the truth

언제 진실을 받아들여야 하며

And then I know just when to dream

언제 꿈을 꾸어야 할지도 압니다

And I know just where to touch you

어디를 어루만져야 할지도

And I know just what to prove

증명해야 할 것이 무엇인지도 알고

I know when to pull you closer

언제 당신을 가까이 끌어당길지

And I know when to let you loose

또 언제 놓아주어야 할지도 압니다

And I know the night is fading

어둠은 서서히 걷히고

And I know the time's gonna fly

세월은 빠르게 흘러가겠죠

And I'm never gonna tell you

Everything I gotta tell you

당신에게 하고 싶은 말도 다 하지 못한 채...




But I know I've gotta give it a try

그래도 시도조차 해보지 않을 수는 없겠죠

And I know the roads to riches

부자가 되는 길도 알고 있습니다

And I know the ways to fame

명성을 얻는 방법두요

I know all the rules and I know how to break'em

모든 규칙과 그것을 어기는 법까지 알고 있죠

And I always know the name of the game

전 언제나 게임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잘 알고 있습니다

But I don't know how to leave you

하지만 당신을 떠나는 방법은 몰라요

And I'll never let you fall

당신이 절대 유혹에 넘어가지 않도록 할겁니다

And I don't know how you do it

당신이 어떻게 하는지 모르겠어요

Making love out of nothing at all

어떻게 무에서 사랑이 생기도록 하는지 말이죠

Out of nothing at all, out of nothing at all

Out of nothing at all, out of nothing at all

Out of nothing at all

Making love out of nothing at all

Everytime I see you all the rays of the sun are

당신을 볼 때마다 태양 빛이

Streaming through the waves in your hair

굽이치는 당신의 머리카락사이로 비치는것을볼수

있습니다




And every star in the sky is taking aim at your

하늘의 별들은 스포트라이트처럼

Eyes like a spotlight

당신의 눈동자를 비추죠

The beating of my heart is a drum

북처럼 두근거리던 내 심장은

And it's lost, and it's looking for a rhythm like you

어찌할 바를 모르고 당신 같은 리듬을 찾아 헤맵니다

You can take the darkness from the pit of the night

당신은 밤의 구덩이에서 어두움을 가져다가

And turn into a beacon burning endlessly bright

끝없이 타오르는 횃불로 바꾸어 놓을 수도 있습니다

I've gotta follow it 'cause everything I know

난 그 불빛을 따라야해요, 내가 아는 전부는

Well it's nothing till I give it to you

당신께 드리기 전까진 아무 것도 아니니까요

I can make the runner stumble

나는 달려가던 사람을 비틀거리게 할 수도 있고

I can make the final block

마지막 블로킹도 할 수 있고

I can make every tackle at the sound of the whistle

호각소리가 날 때마다 태클도 할 수 있습니다

I can make all the stadiums rock

경기장 전체가 흥분으로 환호를 하도록 만들 수도 있죠

I can make tonight forever

오늘밤이 영원히 지속되도록 할 수도 있고

Or I can make it disappear by the dawn

새벽 즈음에 사라지도록 할 수도 있죠

I can make you every promise that has ever been made

세상에 존재한 모든 맹세를 당신께 할 수도 있고

And I can make all your demons be gone

당신을 괴롭히는 모든 악마들이 사라지도록 할 수도

있습니다




But I'm never gonna make it without you

하지만 당신 없이는 난 해낼 수가 없어요

Do you really want to see me crawl

진정 내가 두 무릎을 꿇고 사랑을 구하는 것을 보고싶으세요

And I'm never gonna make it like you do

난 당신 같이는 절대 해낼 수 없을 거에요

Making love out of nothing at all

무에서 사랑을 만들어내는 그런 일은...




"자랑 후원금 입출금 결산"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캐드펠
    '10.2.2 2:48 AM

    사랑은 계획이나 계산이 아닌 마음이고 진실이죠
    혼자가 아니고 둘이라면 무에서 더 큰 사랑을 일궈낼 수 있겠죠.
    좋아하는 노래인데 카루소님 감사합니다^^*

  • 2. 안나돌리
    '10.2.2 2:54 AM

    오늘도 초저녁 잠을 자고는
    이리 늦게 줌인에 있는 거 절대 아니고요~~

    카루소님 뵐려구 이러구 있어요~~믿거나 말거나,,,크으...

  • 3. 캐드펠
    '10.2.2 2:59 AM

    오메!! 돌리님두 올빼미과 하실려구요?
    언제든지 환영입니다.ㅎ~

  • 4. 들꽃
    '10.2.2 7:53 AM

    나는 모든 것을 다 알고 있지만 당신을 떠나는 방법은 모릅니다.
    나는 무엇이든 다 할 수 있지만 당신 없이는 어떠한 것도 해낼 수 없어요.
    당신이 있어야 내가 있는 것......저도 이렇게 살고 싶네요~^^
    노랫말도 노래도 참 좋아요~~~

    카루소님^^
    잘 들었습니다. 고맙습니데이~~~

  • 5. 카루소
    '10.2.3 1:31 AM

    캐드펠님, 안나돌리님, 들꽃님!! 감사합니다.*^^*

  • 6. CAROL
    '10.2.3 1:34 AM

    오랜만에 듣는 노래네요.
    참 맑은 느낌의 노래.... 그러나 따라 부르다 숨 넘어갈 뻔한...

  • 7. 보리
    '10.2.3 5:13 PM

    저도 좋은 곡 잘 듣고 갑니다.
    매운 추위에 잔뜩 움츠리고 있는데, 따뜻한 봄은 언제 올까요..?

  • 8. 카루소
    '10.2.3 5:42 PM

    CAROL님, 보리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111 손에 대한 예의 -정호승- 들꽃 2017.12.17 104 0
24110 대봉감 만오천어치 2 평정 2017.12.16 861 0
24109 잊었을지 모를, 82쿡 사람들의 눈물 세월호, 416합창단 공연.. 1 우리는 2017.12.16 247 0
24108 말러 2 쉐어그린 2017.12.15 374 0
24107 상쾌한 겨울 해변 도도/道導 2017.12.14 479 0
24106 여기서 추천받은 레깅스 샀더니 팔토시가 왔네요 2 심플라이프 2017.12.12 3,506 0
24105 나무타기 달냥이 7 철리향 2017.12.08 1,331 0
24104 어처구니가 없다 1 도도/道導 2017.12.07 937 0
24103 며칠전 구입한 프로폴리스 리퀴드입니다. 3 얼라리오 2017.12.06 1,096 0
24102 허상과 실상의 세상 도도/道導 2017.12.06 519 0
24101 미스티의 오해 10 연못댁 2017.12.04 1,123 1
24100 이 거실장은 어디 걸까요? 오드리햅번 2017.12.04 976 0
24099 한달된 턱시도 작은 고양이 인연 찾아요 (입양완료) 15 소소한삶 2017.12.03 1,705 0
24098 스치는 시간은 저장되고 있었습니다. 도도/道導 2017.12.02 625 0
24097 박스와 의자 서민과 귀족 ...신이야 신??????? (뷰웅.. 4 하고나서 2017.11.30 1,181 0
24096 불쌍한 강아지들 사냥개 안되게 도와주세요..부탁드립니다. 2 ㅂㅅㅈㅇ 2017.11.30 1,276 0
24095 새로운 보금자리 도도/道導 2017.11.30 600 0
24094 무청 시래기 1 도도/道導 2017.11.29 834 0
24093 안타까운 사연의 유기견 ... 임보처 없을까요? 2 양해리 2017.11.27 994 0
24092 고요한 풍요 2 도도/道導 2017.11.27 664 3
24091 울 냥이가 말이죠 9 목동낭자 2017.11.25 2,045 1
24090 가슴 뜨거웠던 '우리들의 촛불'! -고양시 상영 영화 1 bluebell 2017.11.24 434 0
24089 첫 눈오는 날 설시를 만나다 1 도도/道導 2017.11.23 817 0
24088 저장, 수집강박증 식이조절 관련 글쓰신 분~~~ 냥이를왕처럼 2017.11.23 722 0
24087 가을의 온기가 남아 있는 곳 도도/道導 2017.11.22 616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