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빅 줄거리 얘기해 주세요..

| 조회수 : 20,169
작성일 : 2012-07-16 23:12:55
최근에 빅을 두어편 띄엄 띄엄 봤는데요. 이 드라마가 이해가 안되요.
대충 공유가 어린 고등학생이랑 사고가 나서 고등학생 영혼이 공유 몸으로 들어온거는 알겠는데요.
그리고 이전에 오리지날 공유가 이민정이랑 사귀다가 헤어진 사이인것 같은데..
어찌됐건 이민정은 공유가 공유가 아니라 남고생인걸 아는 상황이구요.
그리고 그 남고생은 여고생 (수지인가요?) 을 사귀었던 상황이구요.
근데 지금 현재 공유는 (남고생 영혼).. 왜 이민정을 그리 좋아하나요?
이민정을 좋아하는게 남고생으로서 좋아하는건가요 아님 이전 오리지날 공유로서 좋아하는건가요?
좀 상황이 이해가 안되서 답답해요...
줄거리 아시는분 간략하게 얘기해 주실분 없나요??

그리고 이건 전혀 관계없는 아줌마스러운 질문 하나:
공유가 참 매력적인데.. 턱이 조금.. 무턱이라고 하나.. 저희 엄마가 질색을 하는 그런 형..
말년복이 없다구요..
사실 결혼전에 정말 오랫동안 사귀었던 남친이 약간 공유를 닮아서 티비 볼때마다 마음이 이상해져요.
근데 그때도 저희엄마가 말년복이 없는 관상이라고 좀.. 반대를 했었어요.
헤어진건 그것때문은 아니지만요.
그래서 궁금한게.. 주위에 턱이 저렇게 약간 무턱으로 생겨도 말년복 좋은 사람들 보신적 있겠지요?
있으면 얘기를 좀 나눠주세요. 제 이전 남친도 말년까지 잘 살았음..하는 마음이라서요..
아줌마스럽게도 한 포스팅에 관계 없는 질문 두개 올리네요... -_-
IP : 202.156.xxx.1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7.16 11:15 PM (122.32.xxx.19)

    고등학생(강경준)은 몸은 어른(서윤재)이지만, 이민정을 좋아하는건 고등학생으로서 좋아하는거에요.
    예전부터 (몸 바뀌기 전부터) 좋아했었나봐요.
    수지 대사 중에서도 그런 암시가 많이 있었어요.
    고딩 때에도 좋아했는데, 몸이 서윤재랑 바뀌면서 이민정을 더 좋아하는 마음이 진심으로 커진거죠.

  • 2. ....
    '12.7.16 11:17 PM (122.32.xxx.19)

    추가로.. 고등학생(강경준)과 어른(서윤재)이 아버지가 같은 형제인건 아시죠?
    예전에 공유가 어릴때 많이 아파서 조혈모세포인가 뭐 그런게 필요해서 동생을 일부러 만든거에요.
    다른 여자랑.. 컥..
    그 아이를 완전 이용해먹은거죠.. 나중에 서윤재가 그 사실을 알고 강경준을 막 찾고싶어했대요.
    그러던 차에 둘이 우연히 (뭐 운명이라 하겠죠) 사고가 나서 서윤재가 강경준을 살려주려다가 그렇게
    영혼이 둘이 바뀐거구요.
    수지는.. 강경준이랑 사귀었다기보다 수지가 강경준을 스토커 수준으로 (그러나 진심으로) 좋아하는거 같아요.

  • 3. 마리하고
    '12.7.16 11:21 PM (211.201.xxx.119)

    사귄거 아니고
    의붓남매가 될 뻔한 사이에요.
    경준이도 처음부터 길다란을 좋아했던거 같고
    몸이 바뀌고 길다란을 의지하게 되면서 모성도 느끼고
    감정이 더 커진거 같아요

  • 4. 근데
    '12.7.16 11:48 PM (1.235.xxx.113)

    궁금한것 하나...
    길다란선생님은...
    경준이가 자기 몸으로 돌아가도 (공유가 아닌,,,)
    그 경준이 곁에 남을수 있을려나요?

    내가 길다란이면 그건 좀 힘들것 같은데... ㅎㅎ

    =======윗 사항은 생긴것으로만 봤을때...=========

    그나저나 고등학생과 선생님과의 연애라....
    대학생으로 해주지... 볼때마다 너무 불편해요...

  • 5. 아!!
    '12.7.17 12:19 AM (202.156.xxx.12)

    그런거였군요. 댓글 달아주신 님들 모두 감사해요!
    근데 제 시각으로는 고등학생의 사랑을 이리도 어른스럽고 간절하게 다루는게 이해가 안가서요 그래서 헷갈렸던거 같아요. 앞으로 잘 못볼꺼 같아요. -_-;; 웬 고삐리 남자애가 무슨.... 사랑을 안다고...
    글고 아뇨 저 그 둘이 형제라는거 몰랐어요. 하여간 여러님들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349 문프청원 13만입니다.어여 들어오세요♡ 2 문프에게조금.. 07:46:36 86
1226348 읍 욕설파일 조회수 (2018.05.26) 4 천만 가즈아.. 07:43:30 141
1226347 북미정상회담 잠정중단에 따른 각 나라와 정치인의 손익계산서 꺾은붓 07:41:02 74
1226346 수시 지균은 서울대만 있나요? 1 .. 07:35:50 170
1226345 성적 바닥인 고2딸 고민좀 들어주세요 1 ... 07:34:01 235
1226344 추적60분에서 혜경궁김씨 문듯. 2 혜경궁부선궁.. 07:31:27 279
1226343 이읍읍 찾는 정치충들 많이 사라졌네.ㅋ 6 발정난 문꼴.. 07:28:58 261
1226342 오늘도 조선의 지랄을 보세요 5 ㅂㄴ 07:18:53 557
1226341 대통령 주변 1 미쳐 07:14:42 262
1226340 김정은이 전략가네요 6 .... 07:13:13 1,335
1226339 민주당원님들 봐주세요. . 2 흐유 07:04:27 186
1226338 미세먼지 보통으로 내려갔네요. 1 대기 06:58:06 336
1226337 글 잘쓰면 모두 직업이 좋을 거라는 환상 1 낭중지추 06:58:05 476
1226336 진정한 사랑이란 게 뭘까요? 2 사랑 06:56:46 338
1226335 사회성 없는 사람의 직장생활 3 06:53:12 730
1226334 카톡사용법중 극 소소한 팁을 알려드리지요.ㅎㅎ 16 .. 06:27:42 3,332
1226333 교환받은 매트리스도 '라돈 검출'..대진은 묵묵부답 1 snowme.. 06:12:42 468
1226332 미국 대통령들 뒤에 참모들 세우고 연설하는 이유가 뭔가요? 1 근데 05:45:22 919
1226331 형제나 자매, 남매끼리 싸울 때 일방적으로 맞는 자녀 있나요? 6 ㄱㄱ 04:25:00 1,039
1226330 남편하고 잘 부딪쳐요 10 주절주절 04:10:42 1,371
1226329 나이 들어서도 부부관계 활발히 하는 사람들은 궁금 04:08:22 2,014
1226328 투명한비닐 1 얼룩 04:02:36 551
1226327 시댁쪽 백수 일자리 소개시켜주고 좋은소리도 못들었네요 3 ... 03:36:36 1,141
1226326 담배 피우고 꽁초 필로티에 버리는 세입자 1 세입자 03:32:43 420
1226325 gs25 한우등심 구입때 공짜로 주는 와인후기 2 고기파는편의.. 03:30:29 1,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