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도마에서 야채 썰 때 자꾸 야채가 굴러떨어져요 ㅠㅠ 요리 고수님들 알려주세요

verybeary | 조회수 : 1,991
작성일 : 2012-07-14 11:41:47
안녕하세요~

키톡에 나오는 멋진 요리는 커녕 칼질 단계에서 헤매고 있는 초보입니다. 
된장찌개를 만드려고 재료를 써는데 
칼에 이미 잘린 호박이나 양파가 물기 때문에 칼에 붙어있어서 
티비에서 보는 것처럼 호박이나 양파를 빨리 썰려고 시도하면 도마 밖으로 재료가 다 튀어나가요. ㅠㅠ
그래서 한조각 썰고 칼에서 떼고 한조각 썰고 또 칼에서 떼는데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리네요. ㅠㅠ 
고수님들이 보면 되게 기초적인 내용일거 같은데 네이버 검색해봐도 안나오고 
이거 어떻게 해결하나요? 
더불어 요리할 때 손이 빠르다는 소리 들으시는 분들 노하우가 있으시담 전수해주시면 정말 너무 감사할 거 같아요. ^^
IP : 68.42.xxx.12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제제
    '12.7.14 11:44 AM (115.126.xxx.16)

    저도 주부 15년차지만 가끔 그렇게 굴러떨어지고 튀어나가고 그래요.
    간단하게 조금만 썰때는 그냥 썰구요. 양이 좀 많을때는 도마 아래에 큰 쟁반놓고 썰어요.

    재료가 칼에 안들러붙게 하는건 칼에 구멍 나 있는 칼 한번 써보세요. 조금 덜해요.


    다른 방법은 아랫분께 패스~^^;

  • 2. 칼질을...
    '12.7.14 11:51 AM (210.183.xxx.205)

    많이 하다보면 요령이 생겨요 그리고 위에서 아래로 썰지말고 아래서 위로 밀어내듯 써시는게 그나마 덜붙어요 근데 칼질 초보시면 그것도 쉽진 않을거에요

  • 3. 수수
    '12.7.14 11:57 AM (114.205.xxx.219)

    칼 옆면에 이쑤시게를 가로로 붙여놓고 썰면서 바로 떨어지게 하는것도 방법이고
    썰때 약간 바깥쪽으로 기울여서 썰면 괜찮다는 얘기도 들어봤네요.
    5도정도 바깥으로 비스듬히 기울여 썰면 튀어나가지 않고 잘 썰린다는데 저는 안해봤네요.

  • 4. 큰도마
    '12.7.14 11:57 AM (27.117.xxx.153)

    저 도마 씻을때 물튀는게 싫어서 작은 도마를 쓰는데

    자꾸 굴러 떨어져요.

  • 5. ..
    '12.7.14 12:01 PM (203.226.xxx.119)

    저두 그러는데 ....그러려니하고 써여^^

  • 6. ㄹㄹ
    '12.7.14 12:06 PM (180.68.xxx.122)

    도마에 채소를 제일 나와 가까운쪽으로 해서 썰어요 .그리고 썰은 채소를 도마 바깥쪽 테두리쪽으로 밀어서 떨어지는 다른 채소들을 막으라고 시켜요 ㅎㅎ

  • 7. ....
    '12.7.14 12:10 PM (58.239.xxx.10)

    저도 칼을 약간 몸쪽으로 기울여서 칼질하니까 덜하던데요
    여기서 익숙해지면 그 다음 속도를 내줍니다--;;;
    구멍있는 칼이나 이쑤시개 붙이면 야채가 칼에 덜 달라붙게 한데요

    아 그리고 힘조절도 하세요^^

  • 8. 저는
    '12.7.14 12:45 PM (220.76.xxx.132)

    배로 막으면서 썰어요~ㅋㅋ

  • 9. verybeary
    '12.7.14 12:59 PM (68.42.xxx.127)

    오와~@@ 역시 82에 물어보기 넘 잘했어요. 여러가지 댓글들 너무 감사합니다. 배로 막다니 ㅋㅋㅋㅋ 제 타고난 배로 자신있게 시도해 보겠습니다 ㅋㅋㅋ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843 문파들 피를 들끓게하는 혜경궁김씨의 음해트윗! 1 혜경궁김씨... 23:49:42 42
1223842 키자니아에서... Kid 23:47:41 58
1223841 치과교정 끝난후 음식씹을때소리.. 1 떡대 23:43:36 91
1223840 가슴이 시리고 눈물이 나요 5 답답한속뻥 23:42:13 440
1223839 새벽세시정도에 잠이깨요 ㅠㅠ 2 감사해요 23:40:54 183
1223838 구본무가 딸만 둘인데 터울이 꽤.... 6 엘지 23:40:07 651
1223837 상추 먹어서 이럴까요 2 맑음 23:32:57 417
1223836 채시라 잡지경품 타러갔다가 모델됐다는데.. 6 ... 23:30:40 676
1223835 초등영어 학원 창업 예정중이라 여기 한번 문의드려요. 1 열심히오늘 23:30:19 161
1223834 드라마 미스 함무라비 작가가 판사인데 2 . . . 23:26:46 647
1223833 양육비를 포기해야할까요,,, 3 ..... 23:26:02 353
1223832 엄마가 다 하는집 있을까요 28 ㄱㅅ 23:16:44 1,594
1223831 Bill보드 뮤직어워드 보는데 10 라랑 23:13:56 608
1223830 미니 오븐 사면 쓸일이 있을까요 3 ㅇㅇ 23:05:43 518
1223829 제가 이상한가요? 7 ... 23:04:53 923
1223828 제가 잘못한 건가요?-.-;; 9 제가 22:57:05 1,397
1223827 딸 산모 도우미 해주려 미국 가는 분께요 9 딸에게 22:56:56 1,220
1223826 런던 숙소위치 조언 부탁드려요 12 런던여행 22:56:12 282
1223825 이재명이 파란 점퍼 안 입는 건 대통령병 때문이 아닐까.. 11 설득력있음 22:54:15 847
1223824 방탄소년단 또래 남자애들 서로 스킨쉽이 많나요? 16 ... 22:51:30 1,021
1223823 솔직히 마트나 놀이동산 키즈카페같은데요 4 솔직히 22:50:01 545
1223822 차에 대해 잘아시는분요 특히 lpg 6 Eo 22:47:12 306
1223821 오답노트 만들때요. ... 22:44:13 128
1223820 서울식 김치 시판 뭐있을까요? 자연드림 22:42:24 110
1223819 아기앞에서 남편과 싸웠어요 12 .. 22:40:44 1,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