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방 팔방이 방사능구멍이네요.-경주 방폐장은 완공후에 물에 잠긴다

녹색 | 조회수 : 1,439
작성일 : 2012-07-14 02:06:17

지반이 약하고 지하수흘러나와 위험하다는 얘기는 예전부터 하신 얘기인데..이 이야기를 그때 읽고 정말 위험하네 하고 잊고 있다가 이 글을 다시 보니 너무 화가 나네요.차라리 날 일 시켜줘봐 내가 가서 너희보다는 일을 잘할거 같다, 뭘 처먹지않고서야 부실부지알고 일처리를 저따위로 하는지. 눈뜬 장님이 세상에 이리 많은지 속터져서..

=============================================================================

 

 

김익중교수님글은 멀리 퍼질 것을 좋아하시겠죠.

 

 

경주에 핵폐기장이 들어오기로 결정된 것은 주민투표를 통해서였다. 2005년 주민투표는 거의 90%에 육박하는 찬성표를 얻은 경주로 결정되었다. 이 투표과정의 불법, 탈법 행위들에 대한 많은 기록과 증거들에도 불구하고 법원은 불법이 있었으나 결과를 뒤집을 수는 없다는 판단을 하였다.

 

▲ 경주 방폐장은 완공후에 물에 잠긴다. 경주 방폐장은 모든 방사능이

   유출될 것이 확실한 상태다

 

투표 이전에 실시한 부지조사 결과는 4년간 비밀에 부쳐졌었고, 2009년 공사기간 연장을 발표한 후 처음 공개되었는데, 매우 불량한 부지로 조사되었었음이 드러났다.

 

공사현장에서는 하루에 5천톤이 넘는 지하수가 흘러나오고 있고, 물과 연약한 지반으로 인하여 공사기간은 3번째 연기되었다. 공사를 완수하기도 어렵지만 완공된 후에는 더 큰 문제가 발생하게 된다. 바로 방사능의 누출 사고이다.

 

경주의 중저준위방폐장은 많은 지하수로 인하여 결국 물에 잠기며, 사일로라고 불리우는 창고에는 물이 들어갈 것이며, 이 물을 통하여 방사능 물질은 사일로 밖으로 이동하게 된다.

 

또한 이 사일로는 보수공사가 불가능하므로 일단 방사능이 누출되면 모든 방사능이 누출될 때까지 진행된다 . 다시 말해서 경주 방폐장은 모든 방사능이 유출될 것이 확실한 상태다.

 

그리고 이 사실은 필자가 원자력안전기술원에 직접 질문하여 받은 답변서에서도 확인이 된다. 필자는 원자력안전기술원 으로부터 경주 방폐장은 완공후에 물에 잠긴다는 사실과, 시간이 지남에 따라서 방페장 안으로 지하수가 흘러들어온다는 사실과, 이 지하수를 통해서 방사능 물질이 주변환경으로 누출된다 는 사실을 공문으로 확인한 바 있다. 또한 이렇게 한번 방사능 누출되면 보수공사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모든 방사능이 누출될 때까지 지속된다는 사실을 방폐물관리공단과의 공문 을 통해서 확인한 바 있다 .

 

사정이 이러함에도 정부나 방폐물관리공단, 그리고 원자력안전기술원의 입장은 “안전하다”이다. 그 논리적 근거는 다음과 같다. “사일로에서 방사능이 누출되더라도 이 방사능이 동해바다로 흘러서 막대한 양의 바닷물에 희석되므로 이 바다에서 생산된 식품을 통하여 우리 국민이 피폭되는 방사능의 양은 기준치 이하가 된다 . 그러므로 안전하다.”  

 

 

반핵의사회 공동운영위원장, 동국의대 미생물학 교수 김익중

IP : 119.66.xxx.1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7.14 10:39 AM (114.206.xxx.238)

    무섭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458 24개월된 조카 선물로 아이패드 어떨까요? 1 파랑노랑 08:36:05 42
1224457 일베 이재명 아웃이 눈앞에 보입니다 - 좀 더 힘을 냅시다 4 혜경궁집회 08:26:33 250
1224456 수더분한 남자가 좋다는걸 이제야 알았네요 3 ^^ 08:26:10 377
1224455 파마를 했는데 머리 한번 감고 다 풀렸다면 어떻게 하시나요? 3 08:20:45 306
1224454 저렴하고 좋은 운동화 있을까요? 4 강빛 08:19:17 191
1224453 요즘 오이 짱 맛있네요 제이니 08:16:41 163
1224452 도자기컵에 금(착색) 생기는것... .. 08:16:34 72
1224451 북적북적 연휴가 끝나고 허전한 집 3 ㆍㆍㆍ 08:12:48 408
1224450 소음신고는 어디에 해야하나요 1 ㅅㅇ 08:05:03 242
1224449 양아치 중의 상양아치 범죄 집단. ㅋㅋ 08:00:31 248
1224448 어제피디수첩 배명진교수는.. 8 ㄴㄷ 07:53:02 1,458
1224447 우리집 중 2 5 ㅎㅎ 07:50:33 724
1224446 왜 도람뿌라고 부르게 된건가요? 7 밀크 07:50:04 805
1224445 총리님이 답답한 지지자심정을 아시는건가요? 혜경궁 07:48:38 222
1224444 어라운드뷰로 달아보신분 블랙박스 07:45:26 93
1224443 기일 새벽에 역겹게 또 노무현팔이를 한다 (이병철 페북) 11 찢재명축낙선.. 07:36:35 841
1224442 중학생 아이가 아침마다 배가아프다고,,,, 4 07:29:18 491
1224441 주5일 오전 가사도우미는 어디까지 일 하시나요. 직접고용? 어.. 4 ... 07:20:06 746
1224440 이읍읍 수준 보소 33 이읍읍 제명.. 07:15:19 1,624
1224439 재수생 7 나도 재수생.. 07:12:25 560
1224438 배추김치 담글때 양념을 좀 숙성시키지 않고 사용하는 경우는..?.. 6 ,,,, 07:08:54 490
1224437 멤버쉽 카드 Kt 07:06:05 129
1224436 피임약을 몰래 먹는데 병원에서 아나요? 49 82쿡스 07:01:39 3,520
1224435 저녁이 있는 삶...남편들이 좋아할까요? 22 ... 06:52:55 2,693
1224434 전세 재계약이 한달 앞인데 집주인 연락이 없어요. 4 ㅜㅜㅜㅜ 06:50:05 9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