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제 목 : 지금 차가 중요해?

| 조회수 : 3,186 | 추천수 : 154
작성일 : 2009-11-10 01:44:32

여자 차가 고장났을때....

▶ 여자의 상황 설명:




아니...
어제까지 멀쩡하던 차가
오늘 갑자기 시동이 안 걸리는 거예요.

바꾼지도 얼마 안됐는데..
어찌나 당황스럽던지..ㅠㅠ

당장 00 에 가야되는데
저희 집이 XX 라서
차 없이 가면 너무 불편하거든요.. ㅠㅠ

너무 당황스럽고 속상하고 해서..
남자친구한테 전화를 했어요.

제가 차를 전혀 모르거든요~ ㅠㅠ
그래서 전화를 해서 설명을 하면
남자친구가 와주지 않을까.. 기대를 했어요.

근데...
전화해서 시동이 안 걸린다고 SOS 를 청하는데
자꾸 라이트만 켜 보라는거예요.

제가 이렇게 이렇게 해서 힘들다고 말하는데
그런 말은 하나도 듣지도 않고선
계속 라이트 켜지냐고만...

배터리 방전되면 라이트 안 켜지잖아요 ㅠㅠ
누가 그것도 모르나요?

근데 계속 라이트나 켜보란 식으로 말하니까
막 짜증이 나는거예요.

다친데는 없냐,
어디에 언제까지 가야 하는 약속이냐,
지금 어디냐, 내가 가줄까...
이런 말 하나도 없이
계속 라이트 켜지냐고만 묻고.. ㅠㅠ
결국엔 화를 내는거예요.

그래서 저는 고작 시동 안 걸리는 걸로 징징거려서
남자친구가 화가났나 싶어 화 났냐고
나름대로 조심스럽게 물었는데
또 그건 완전 무시하고
계속 라이트만 확인하고... ㅠㅠ

남자친구한테 정말 실망했어요. ㅠㅠ

차 상황이 나보다 중요한 건가 싶어서
남자친구한테 정말 실망했어요... ㅠㅠ





▶ 실제로 나눈 대화 내용은...


여자 「자동차 시동이 안 걸려」
남자 「그래? 배터리 나간거 아냐? 라이트는 켜져?」

여자 「어제까지는 제대로 됐는데.
        왜 갑자기 시동이 안 걸리지?」
남자 「엔진 트러블이면 곤란한데.
       일단 배터리 문제인가부터 확인해 봐.
       라이트는 들어와?」

여자 「아이 참, 나 오늘 OO까지 가야되는데!
        차 없으면 안 되는데...」
남자 「그거 큰일이네. 어때? 라이트는 켜져?」

여자 「아 분명히 어제 탔을 때는 괜찮았는데, 히잉.
        이 고물차!  
        이럴 줄 알았으면 차 안 바꾸는건데!」
남자 「라이트는 켜져? 안 켜지는거야?」

여자 「O시에 약속이니까 아직 시간은 있지만,
       걸어서 가기에는 넘 멀어~」
남자 「그래. 그런데 라이트는 어때? 켜져?」

여자 「응? 미안, 잘 안 들렸어」
남자 「아~ 뭐.. 라이트는 켜지냐구...」

여자 「왜?」
남자 「아~ 시동 안 걸리는 거 아니야?
       배터리 나가서 그러는 걸 수도 있으니까」

여자 「무슨 말이야?」
남자 「응?」

여자 「에?」
남자 「자동차 배터리 나갔을 수도 있으니까,
       그거 확인부터 해보자구. 라이트 켜 봐」

여자 「그게 왜?
       배터리 방전됐으면 라이트 안 켜지잖아?」
남자 「아니, 그러니까...
       그걸 알아보려는 거니까 라이트 좀 켜 봐」

여자 「혹시 지금 화내고 있는 거야?」
남자 「아니 별로 화 안 났어」

여자 「화내고 있잖아. 왜 화 내?」
남자 「그러니까, 화 안 났다고」

여자 「뭐 내가 잘못했어? 말하면 사과할께」
남자 「괜찮아. 화 안 났어. 괜찮아, 괜찮으니까」

여자 「뭐가 괜찮은데?」
남자 「휴~ 아냐 배터리 말한거야」

여자 「차 이야기하는거야?」
남자 「아 그래, 차 이야기」

여자 「지금 차가 중요해?」
.
.
.

(담배만 죽이는 카루소...--;;)

Good guys only win in the movies
Evil women telling stories
There will never be another you
It's true
Down in and out in Pris city
All the things are tough and pretty
Stay with me until the night is gone

Just we two
Mona Lisa, breaks my heart
Just we two
You are a lovely work of art
Baby, just we two
You want me and I want you
Baby, just we two
I don't wanna lose for you

Everybody loves their lover
Everybody's undercover
Half a million miles I'll be from home
Heaven must be missing an angel
You're the hottest child of the city
I can ask for anymore than you
It's true

Baby, just we two
I'm a firstclass fool
Baby, just we two
All my dreams come true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신중하게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캐드펠
    '09.11.10 1:58 AM

    또 일뜽~!
    푸ㅎㅎㅎ~~~~
    카루소님!! 줌인에선 금연이에요.ㅋㅋㅋ
    근데 재미있어서 오늘은 봐 드릴께요^^*

  • 2. 이규원
    '09.11.10 9:19 AM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언제 카루소님이 멋진 고양이로 변신을 하셨는지....
    고양이의 포즈가 대단한데요.

  • 3. spoon
    '09.11.10 12:39 PM

    ㅋㅋㅋㅋㅋㅋㅋㅋ
    고양이맘 알것 같아요~ ^^;;

  • 4. 들꽃
    '09.11.10 3:14 PM

    흠........가끔은 여자의 저러한 마음도 받아주셔야지요~

  • 5. gondre
    '09.11.10 8:17 PM

    ㅋㅋㅋㅋ
    고양이 표정이 그냥 다 말해 주네요..ㅎㅎ

  • 6. 보라색바지
    '09.11.10 10:11 PM

    ㅋㅋㅋ 그냥 라이트 켜지는지 안켜지는지 먼저 대답해주시지..ㅋㅋㅋㅋ
    근데 고양이 대박..

  • 7. 카루소
    '09.11.11 12:57 AM

    캐드펠님, 이규원님, spoon님, 들꽃님, gondre님, 보라색바지님!!
    감사합니다.*^^*

  • 8. phua
    '09.11.11 11:29 AM

    맨날 클릭해요~~~
    제 발에 뜨끔해서 댓글 남겨요~~~~~~~~~~

  • 9. 카루소
    '09.11.11 8:23 PM

    ㅋ~시지프스님, phua님!! 감사합니다.*^^*

  • 10. 열무김치
    '09.11.13 5:34 AM

    푸하하하하
    괭이 표정이 아주~~~~

    그나저나 그래서 라이트 들어 온대요, 안 온대요 ?

  • 11. 카루소
    '09.11.14 3:52 AM

    열무김치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4351 바람 저편에 서면 1 소꿉칭구.무주심 2018.05.25 6 0
24350 시급 마셔주시고 3 고고 2018.05.24 409 0
24349 뙤악볕에 땀흘려 우리의 입맛을 돋운다 1 도도/道導 2018.05.24 353 1
24348 어느분이 사진올리는 방법 여쭤보셔서.. 2 늑대와치타 2018.05.23 377 2
24347 아직 삼색고양이 키워주실 분을 구하고 있는 중입니다ㅠㅠ 21 가나다라12 2018.05.23 2,956 0
24346 개판인 내 방 7 고고 2018.05.23 851 3
24345 착하고 예쁜 야옹이 입양하실 분을 찾습니다. 5 비갠 풍경 2018.05.22 1,763 0
24344 래브라도 뽀삐와 코카푸 샘의 Lake district 캠핑 14 연못댁 2018.05.22 936 1
24343 황석영 선생 필체 6 고고 2018.05.20 883 2
24342 샹그릴라.. 봄의 세레나데[전주 샹그릴라cc..요조마 클럽하우스.. 1 요조마 2018.05.19 631 0
24341 내 팔자야~^^ 12 고고 2018.05.18 1,602 1
24340 주말에 받은 편지 1 마우코 2018.05.15 992 0
24339 오랫만 가방에 자빠짐^^ 6 고고 2018.05.15 2,000 2
24338 더민주 김영진 의원이 끝장 토론 하잡니다 - 이재명 열렬 지지자.. 2 detroit123 2018.05.14 894 0
24337 한시가 급한 길고양이 구조후 임시보호중 탈출한 신림근처 제보좀 .. 4 비어원 2018.05.12 1,304 0
24336 세월호 바로 세우기 몇컷 2 함석집꼬맹이 2018.05.10 650 3
24335 강아지 줄 7 스냅포유 2018.05.09 1,636 1
24334 털빨없이도 이리 예쁠수가 9 고고 2018.05.08 2,411 3
24333 어떤 대화 도도/道導 2018.05.07 817 0
24332 식구 출동 9 고고 2018.05.05 2,262 2
24331 한반도의 아침을 열다 도도/道導 2018.05.04 521 0
24330 은평구 응암로에서 잃어버린 강아지 2마리 찾습니다 2번 피카소피카소 2018.05.04 1,021 0
24329 은평구 응암로에서 잃어버린 강아지 2마리 찾습니다 피카소피카소 2018.05.04 776 0
24328 [스크랩]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가 단식하는 진짜 이유가 뭘.. 카렌튤라 2018.05.04 643 0
24327 스벅 불매하게 된 이유 3 샤랄 2018.05.03 2,291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