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돌잔치에서 엄마아빠는 양복, 아가는 한복입으면 이상한가요?

궁금 | 조회수 : 2,142
작성일 : 2012-07-12 22:58:46

아가는 한복 입히고 싶은데..

저는 정말로, 한복입기가 싫거든요.. ;;;

아기 안고 다니기 번거롭기도 하고, 가족끼리 하는 잔치라서 사실 한복입는게 좀 쑥스럽기도 하고요

아빠는 그냥 양복, 엄마는 그냥 원피스, 아가만 예쁜 색동 한복 입히면 너무 언발란스인가요?

IP : 203.210.xxx.1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후다닥
    '12.7.12 11:06 PM (220.72.xxx.161)

    아니요 안이상해요 오히려 엄마아빠랑 다 같이 한복 입은것보다 사진은 애기가 잘 나와요 셋이 다 한복입음 알록달록해서 정신없고 애가 좀 눈에 덜 띄는 느낌인거 같아요 엄마아빠 양장입음 애만 한복이라 알록달록 애기가 눈에 딱 들어와요 사진에도 이뿌구요

  • 2. 맞아요
    '12.7.12 11:08 PM (203.236.xxx.250)

    요고급스럽고더이쁘더라고요

  • 3. 아니
    '12.7.12 11:12 PM (39.121.xxx.190)

    저희도 비슷하게 했는데요.
    아기는 한복 입히고 남편은 양복입고 전 제가 한복 좋아해서 저 결혼할때 한 한복 입었어요.
    황진이 한복/ 퓨전 한복 개인적으로 넘 싫어해서요.
    원피스 입을까도 했는데 한복도 이쁜 편이었고 좋아하고 이때 아님 언제입나 해서 한복입었거든요.
    어른들이 깔끔하게 양장 입는것도 더 좋아보이던데요.

  • 4. 저희가족도
    '12.7.12 11:17 PM (175.117.xxx.54)

    아빠 엄마는 양장 아가는 전통한복입었는데 아기가 한결 돋보이더라구요. 전혀 어색하지않았어요

  • 5. 아니오~
    '12.7.13 12:45 AM (110.8.xxx.109)

    전혀 안 어색하던데^^ 어울리는거 입는게 젤 이뻐요^^ 제가 젤 싫어하는 것 역시 엄마가 황진이한복 입는거ㅋㅋㅋ

  • 6. 이뻐요
    '12.7.13 11:22 AM (124.243.xxx.129)

    저도 딸 돌때 딸래미만 한복 입혔어요. 전 그냥 화려한 블라우스에 아래 h라인 스커트 입었구요. 신랑은 정장입히고 대신 타이만 보타이로 해줬어요. 사진보면 아기가 돋보이고 딱 주인공 다워서 이뻐요.
    엄마 아빠 다 한복 입으면 오히려 아기가 묻히는 감이 있던데요.

  • 7. --
    '12.7.20 12:42 AM (116.33.xxx.43)

    제가 올린건줄 알았네요^^
    저도 똑같은 질문하려고 들어왔는데.
    저도 퓨전 한복은 맘에 안들고. 결혼할때 맞춘 한복 입자니.. 덥기도 하고.(색상은 답답한 색은 아닌데..)
    한복이 긴팔이니 아무래도 더울꺼같고.. 해서 원피스를 샀는데요.
    막상 입으려니.. 팔뚝살이며.. 다리굵어진거며.. 맘에 썩~ 들진 않네요..
    전 메컵. 헤어도 그냥 따로 샵에가서 안하고. 제가 평상시 하던대로 하려고 하는데.. 어떨지..
    머리만 살짝 (고데기) 마는건 .. 얼마정도 해요 ?? 그거라도 하고 가야 하나 싶기도 하고 ㅎ

    아기는 깔끔한.. 정장?스탈로 입히려고 했는데.. 너무 무난한거 같아서..급 돌한복 찾아 보고 있어요
    그런데..사자니 아깝고.. 한번 입고 마는건데.. 그렇네요^^
    그런데 아기가 한복을 입으려고 할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197 화성 15호에 과학자들이 놀라는 이유 & 남북공통의제 M.. 정봉주의 전.. 06:41:33 28
1127196 평창올림픽 티켓 구매하신 분 계신가요? 1 ㅇㅇ 06:13:28 116
1127195 운세가 정 반대로 흘러가는 경우는 뭔가요? 사주싫으신분 넘겨주세.. 3 ........ 05:43:35 337
1127194 추위를 너무 타요. 옷 입는거 조언 부탁합니다 5 추위 05:23:54 547
1127193 변호사 개업 선물 2 ss 05:12:10 195
1127192 안 아픈데..돌 무렵 아이들에 계속 약 강제 투약 샬랄라 04:30:53 382
1127191 인천... 정말 싫은 도시에요 15 ㅇㅇ 03:03:57 2,874
1127190 후원해 본 입장에서 적는글 3 03:02:48 926
1127189 접시위에 휴지놓는 정성으로 휴지통에 직접 버리세요. 8 드러워 02:58:23 726
1127188 옷 구경 같이해요. 8 .. 02:54:00 857
1127187 와 서울 영하 12도 찍었네요. 3 후음 02:34:52 1,269
1127186 지난 시절 당당했던 배신자 배현진 7 richwo.. 02:15:16 1,615
1127185 유시민 작가 청와대 청원 전문입니다. 1 저녁숲 02:12:33 457
1127184 7만원 패딩과 20만원 패딩 25 .. 02:06:52 2,513
1127183 무채 시원하고 달달한 레시피 알려주세요 3 갑자기 먹고.. 02:05:28 534
1127182 남대문시장환불 사과향 02:04:25 223
1127181 김태효는 풀어주고 장시호는 잡아 가두고 16 천벌 01:56:56 1,102
1127180 30대 진로고민 나침반 01:54:40 225
1127179 국세청 반대하는데..'종교인 세무조사 안내' 강행 4 샬랄라 01:51:31 279
1127178 스마트폰 보호필름 붙이기 혼자 못하죠? 7 그방탄아님 01:32:55 451
1127177 PD수첩 다음편 예고에서 KBS 고대영사장 웃는거. 9 richwo.. 01:29:04 562
1127176 22평 vs 25평 vs 30평 vs 33평 5 해맑음 01:28:25 746
1127175 김태효구속기각됐어요 14 ㅅㄷ 01:19:24 1,238
1127174 배현진이 한 짓 중 제일 인상깊은 것 16 richwo.. 01:14:41 3,502
1127173 방한부츠 뭐 신으세요? 5 발시려움 01:06:04 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