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 남자 왜 이런데요?

어려워 | 조회수 : 2,675
작성일 : 2012-07-11 13:54:04

한달에 한두번 만나는 사이의 남자가 있어요. 알아온건 2년이 좀 넘는데 대체 무슨 생각으로 절 만나는지 모르겠어요.한때

결혼상대자로 날 생각하나 생각도 해봤지만 집에서 부모님이 선보라 하셔 선보러 갔다는 말에 그것도 아닌것 같고 .종종 저보고 왜 결혼 안하냐고 눈이 높다질 않나. 그래서 혹시 나랑 결혼 생각이 있나싶어 난 적당한 남자 만나면 빨리 결혼해서 아이 낳고 키우고 싶다고 하면 안그래도 늦은 결혼 애까지 낳으면 평생 고생이라며 초치는 소리를 해서 또다시 이 남자는 아닌것 같다 싶어 맘 접게 만들고..

가끔은 저한테 마음이 있는 것 같다가도 아닌것 같기도 하고 저는 만나다보니 좋아지는데 나중에 딴 여자랑 결혼하면 상처받을까 싶어 얼마전에 좋은 사람 만나라고 메일 보냈어요. 뭐 사귀는 사이도 아니고 가끔 만나 영화보고 서로 연애 상담하는 사이였지만 괜히 이 남자땜에 헷갈려 저만 새로운 사람도 못만나는것 같아 그냥 마음의 정리를 했죠. 그런데 며칠전 또 새벽에 자는데 전화가 왔더군요. 안본 몇달 동안 선도 보고 예전 만나던 여자들도 다시 만났나보더군요. 나이도 많고 하니 이제 결혼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나봐요. 그런데 결론은 이 여자는 이래서 안되고 저 여자는 저래서 안되고 결혼할 사람이 없다고 하소연하네요. 저보고는 그 동안 누가 안만났냐고 물어봐서 전 만난 사람 없다. 인연이 안닿으면 혼자 살 생각도 한다.차라리 요즘은 혼자가 편해 독신으로 살까도 생각 중이라고 했더니.. 동생이 저 땜에 결혼 못하니 빨리 해야하지 않냐. 부모님은 결혼하라 안하시냐 ..왜 결혼을 안하냐고 나중에 외롭다고 자기는 요즘 혼자사니 너무 외롭고 빨리 결혼하고 싶다고 하네요. 

맘에 있는 남자지만,, 그래서 나랑 결혼하자 하고 싶지만,,  예전에 선봤던 여자 다시 연락해 만나보라하고 끊었어요.

끊고 나니 도대체 이 남자는 왜 잊을만하면 연락와서 내 마음을 흔드는지 모르겠네요. 대체 이 남자 왜 이런데요?

IP : 203.226.xxx.10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7.11 1:57 PM (211.244.xxx.167)

    어장관리, 심심풀이 땅콩...
    이제 전화오면 받지마세요...

  • 2. 거.
    '12.7.11 1:59 PM (123.142.xxx.187)

    한 쪽에서 확 당기기 해야하는거 아니예요?
    그 남자 어쩌자는 건지 저도 아리송하네요.
    생각없이 그렇게 만나고 그러는거라면 좀 나쁜거 같기도 하고....
    누가 좀 알려줘봐요~~~

  • 3. 맞아요..
    '12.7.11 1:59 PM (58.123.xxx.137)

    어장관리, 심심풀이 땅콩...
    이제 전화오면 받지마세요... 222222

    그리고 그렇게 여자 대하는 남자 절대로 좋은 사람 아니에요.
    내 팔자 내가 꼰다는 말이 있죠? 수신거부하고 연락하지 마세요.

  • 4. 몰라서 묻나요??
    '12.7.11 2:04 PM (125.181.xxx.2)

    어장관리, 심심풀이 땅콩...
    이제 전화오면 받지마세요... 333333
    여자들도 이런 경우 많은데.......양다리, 삼다리, 문어다리....

  • 5. ..
    '12.7.11 2:17 PM (121.172.xxx.214)

    그남자 못쓰겠네요.
    절대 연락받아주지 마세요.

  • 6. 파사현정
    '12.7.11 2:22 PM (203.251.xxx.119)

    내하기는 그저그렇고 남주기는 싫다 이거네요.
    한마디로 어장관리 다 해보고 안되면 만만한 님한테 뭐 이런식으로.
    깨끗이 정리하고 새로운 인연 만나시는게 좋을듯 하네요.

  • 7. 무지개1
    '12.7.11 2:32 PM (211.181.xxx.55)

    그사람이랑 결혼한다해도 별로..힘들어요. 남자가 결혼에 대한확신갖고해야 좋죠...더편하구.
    얼른 접고 다른 사람에게 올인하셔용.

  • 8. 근데
    '12.7.11 2:54 PM (112.153.xxx.36)

    남자쪽 입장에서 보면 원글님도 마찬가지로 보일거 같아요.
    물론 남자가 먼저 연락은 한다해도 원글님이 또 만나주는거잖아요? 실제로 원글님 마음도 그렇고.
    암튼 그쪽에선 이 여자가 만나자고 하면 만나고 대응해주면서도 좋은 사람만나라고 메일도 보내고 혼자살 마음도 있다하고 예전 선 본 여자에게 다시 연락하라 하고 이 여자의 마음은 뭘까? 이럴거 같네요.

  • 9. @~@
    '12.7.11 8:54 PM (211.106.xxx.37)

    전화는 꼭 신경써서 친절하게 받아주시고
    마음 속 이야기는 많이 하지 마시고
    열심히 소개팅하셔서 진짜 나에게 잘 해주는 좋은남자 만나시면 되죠.
    사람 마음을 가지고 장난치는 사람은 만나는 거 아닙니다.
    어장관리 열심히 하다가 평생 어장안에서만 살라고 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433 예전 드라마 보는 방법 있을까요? 1 가을여행 11:39:22 29
1226432 이러다 토킹바아가씨들도 미투하겠네요ㅋ 3 .. 11:39:03 76
1226431 이재명 지지자가 만들었지만 좋아하는 이미지 2 레드 썬 11:36:04 78
1226430 이제 더워지니 좌식 식당은 못가겠네요. 4 .. 11:33:33 186
1226429 소시오패스 2 나무무 11:29:07 260
1226428 엄마와 연끊고 독립. 오피스텔가는데요 무얼 고려해야하나요 12 11:23:17 751
1226427 부탄가스 얼마나 사용 가능한가요? 휴대 11:18:06 55
1226426 반수 학원 : 대성vs 하이퍼 5 반수 11:16:15 241
1226425 돈도 없는데 미국여행좋을까요? 1 시애틀 11:15:45 362
1226424 시터님과 있을 때는 낮잠을 안 자는 아기 5 루리 11:14:58 342
1226423 얼마전 남동생이 결혼 했어요 9 .. 11:12:33 1,056
1226422 안찴 과 이읍읍이 한솥밥 먹으면 어떻게 될까요??? 19 생각만해도 .. 11:10:38 397
1226421 진상짓 하는 집주인 5 사람 잘못봤.. 11:08:47 615
1226420 뜨개 수세미 좋은가요? 10 ... 11:03:52 749
1226419 제가 너무 순진하고 나이 헛먹었단 생각을 가끔 해요 2 11:02:53 691
1226418 도람뿌 이 기시감... 뱃살겅쥬 11:01:12 440
1226417 하룻동안의 북미회담 취소는 트럼프가 미국내 강경파들을 길들인 사.. 4 ㅇㅇㅇ 11:00:23 907
1226416 자궁근종치료....이니시아 약 복용해보신 분 3 ggggg 10:54:56 256
1226415 분당신문) 이재명 시장의 잘못된 이중적 태도 9 2016.1.. 10:53:36 444
1226414 취미가 너무 소중해요. ㅠㅠ 3 ... 10:48:52 860
1226413 참 좋은 bb 크림 발견. 7 .. 10:48:23 1,396
1226412 남편과 싸우도 말 안하니까 너무 편해요 4 ........ 10:44:04 1,023
1226411 문통의 포지셔닝 30 ........ 10:38:39 1,819
1226410 나라말아 먹는 법 3 샬랄라 10:37:53 587
1226409 확 패주고싶은신랑 뒷통수 때려주고 싶어요 8 10:34:17 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