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아내에 등돌린 남편… 다시 화목할 수 있을까

.. | 조회수 : 4,456
작성일 : 2012-07-10 07:26:03

캠퍼스 커플로 7년을 열애하고 그 누구보다 행복한 생활을 꿈꾸며 결혼 한 부부. 하지만, 9년 전 일로 모든 꿈이 산산조각 나 버렸다. 아내에게 큰 상처를 받은 남편은 마음의 문을 굳게 닫아 버렸다.

남편의 분노...

대학 Camp에서 만난 부부는 7년을 사귄 뒤 결혼에 성공 했다. 남편은 연애 시절 그 누구보다 따뜻한 사람이었다. 아내는 그런 남편의 모습에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 행복하게 신혼 생활을 시작한 부부는 이 행복이 영원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첫 아이의 백일 잔치 를 하기 위해 처가에 방문 한 부부는 그날 이후 멀어져 갔다.

이날 술자리에서 남편은 손위 처남과 크게 말다툼을 하게 된다.

남편은 이날 싸움에서 자신의 편이 되어 주지 않은 아내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받는다.

항상 자신의 편이라고 생각했던 아내에게 버림받았다는 생각에 남편은 마음의 문을 닫아 버린다. 

아내는 과거의 잘못을 인정하지만 ,아내는 남편의 마음을 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지만, 남편은 아내에게 눈길조차 주지 않는다. 결국 남편은 이혼 을 요구하고 ..................

IP : 152.149.xxx.11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2.7.10 7:44 AM (1.224.xxx.90)

    이혼요구할만 한데요. 남편의 맘이 이해가되듯..

  • 2. 참!
    '12.7.10 8:22 AM (125.135.xxx.131)

    등 돌릴 일도 어지간히도 없다.
    부부간에 섭섭함이 있더라도 상대가 사과하고 진정으로 미안해 하면 풀 일이지..
    분노는 뭐며 이혼까지 갈 정도로 계속 삐지고 있다니..
    친정에서 아내가 오빠 편 좀 들 수도 있는 거죠.
    설사 무척 섭하고 화나는 상황이 됐다 하더라도 그만큼 세월이 흐르고 아내가 반성하면 풀어야죠.
    정말 속좁은 남자..어휴..

  • 3. ㅋㅋ
    '12.7.10 8:27 AM (116.123.xxx.133)

    등 돌릴 일 어지간히도 없다 2222222222

    남자가 밴댕이 소갈딱지 찌질이 좀생이 삐질이
    정말 속좁은 남자

  • 4. ...
    '12.7.10 8:59 AM (211.59.xxx.20)

    참! 님....뿜었어요~

    저도 동감..

    저정도로 등돌리면 전 녗번 이혼했겠네요~

    부부라는게 ㄱ.렇지 않나요?
    서로 성퍼주고..받고..서로 완벽한 인간이 아니기에 다신릐 부족함을 안다면...남을 용서하기도 해야줘~
    어쩔땐 좀 손해보는듯한 억울함도 있지만...
    관계란 그런것 같아요

  • 5. ...
    '12.7.10 9:00 AM (211.59.xxx.20)

    에고 스맛폰이라 오타요

    상처.자신의

  • 6. 참나..
    '12.7.10 9:19 AM (59.25.xxx.110)

    잦은 트러블도 아니고, 고작 한번의 일로 남편 참 쫀쫀하네요.
    대화로 풀 수 있는 일 아닌가요?
    서운했다~ 미안하다 네 마음 몰랐다~ 앞으로는 무슨일이 있어도 당신편이다~ 이렇게 하면 간단할것을..

  • 7. 저는
    '12.7.10 9:37 AM (59.86.xxx.99)

    수십번 이혼해야겠네요...시댁하고 문제 생기면 항상 시댁편 드는 남편과 살고있는데
    그래도 내가 풀고 다가가는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585 미국 캘리포니아 산불 미국 13:39:02 1
1128584 겨울에 머리 정전기 진짜 많이 일어나지 않아요? 1 겨울단점 13:36:23 21
1128583 (무플절망)친정아빠 칠순잔치 가야할까요?? 궁금이 13:35:28 72
1128582 홍준표 대표, 日입국 때 지문 채취 거부해 2 ........ 13:35:19 108
1128581 클리앙에 이어.새로운사람이(중국폭행사건) 2 @@ 13:32:22 160
1128580 춥냐, 안 춥냐, 이거 사람마다 달라요 3 그냥 13:27:45 152
1128579 영혼을 바쳤네요 1 ㅠㅠ 13:27:01 182
1128578 날씬하면 어지럽고 기력이 없어요. 6 ... 13:23:33 308
1128577 병원 수술후 보험 보상 받았는데요 &&.. 13:19:51 128
1128576 작은집 카페트..고르는 것 좀 봐주세요~ 2 자취생 13:17:28 96
1128575 노회찬 "국민의 당이 유지되는 이유?" 3 ㅋㅋㅋㅋㅋ 13:16:47 364
1128574 보드카마티니 직접만들어드시는분?? ... 13:16:36 30
1128573 19) ㅈㅇ 신음소리를 아버지한테 들킨거같아요ㅜㅜ 49 ㅇㅇㅇ 13:14:50 1,717
1128572 영화 스타워즈는 봐도봐도 헷갈리네요 4 어렵다 13:14:46 152
1128571 좋은 학교 보내라는 이유가 4 ㅇㅇ 13:14:40 359
1128570 술 권하는 남편...... 1 육신 13:10:57 238
1128569 회사재직중.. 사회복지학과 유학 어떨까요? ... 13:10:40 94
1128568 중국 인기포털 대문에 걸린 문재인대통령부부 15 ㅇㅇ 13:08:34 877
1128567 맞벌인데 시어머니의 말땜에 기분나빠요 14 수련하자 13:08:26 893
1128566 여성들이여 목소리를 높여라, 더 크게 oo 13:08:07 74
1128565 환구시보 "기자단 폭행당했는데 韓 네티즌은 환호&quo.. 5 ㅇㅇ 13:06:43 676
1128564 한중 정상회담 사진 비교...조선 쓰레기 클라스 ;;; 13:01:40 244
1128563 "미래세대에게 언제까지 죽은 수학을 가르칠건가".. 2 샬랄라 13:00:43 290
1128562 우스토프 칼 잘 아시는 분계실까요? 4 우스토프조아.. 12:58:25 112
1128561 칠푸니 인민복까지 칭송하던 기레기들 7 82담당기레.. 12:57:02 3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