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초 1 여자아인데..비키니 수영복 괜찮을까요?

궁금 | 조회수 : 1,104
작성일 : 2012-07-09 11:23:08

아이가 이번 주에 워터파크로 체험학습을 갑니다.

작년에 사 놓은 수영복이 있는데.

비키니에요..

 

작년엔 귀여운 맛으로 입혔는데

올해는..어찌해야 할 지 고민이네요..

 

원피스로 사야 할까요?

아님..그냥 입힐까요?

IP : 125.243.xxx.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비키니
    '12.7.9 11:55 AM (118.131.xxx.69)

    원피스보다 비키니가 더 괜찮지않을까요??
    화장실갈때도 원피스보다 비키니가 더 편해서, 지난주 저희 아이 체험학습하러 갈때..
    일부러 전 비키니 사러 다녔는데요.. 의외로 비키니 수영복이 없더군요.
    그래서, 전 그냥 원피스 입혀 보냈지만.. 비키니 있었다면 그걸 입혀보냈을것 같아요.
    참고로 저희 아이도 1학년입니다.

  • 2. ...
    '12.7.9 11:57 AM (124.56.xxx.5)

    저는 아들만 키우는 입장이라서 좀 그렇긴 한데...
    솔직히 보는 입장에서 어린아이들 비키니.. 안이뻐요. ㅠ.ㅠ;;

    원피스 입히면 화장실 갈때 불편하긴 한데요, 요새는 상의가 배를 덮는 타입의 투피스? 쓰리피스?? 도 아동용으로 많이 나오니까, 저라면 그런거 입힐거 같아요..

  • 3. !!
    '12.7.9 12:10 PM (121.174.xxx.71)

    정말 그래요... 여자아이들 초등이든 유치원생이든 비키니 정말 안이뻐요.... 원피스수영복도
    화려하고 이쁜거 넘 많던데요...
    저는 지금 우리아이7살인데 한번도 비키니 입은적없어요... 화장실은 두세시간에 한번씩가는데
    불편한거 전혀못느껴요...

  • 4. ..
    '12.7.9 12:11 PM (1.225.xxx.37)

    원피스 사주세요.
    워터파크에서 심하게 놀다보면 상의가 위로 딸려올라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018 이니 하고 싶은거 다해~ 12.16~12.17(토~일) 이니 08:37:14 1
1130017 서울인데. 오늘 운전 하시나요? 서울 08:35:05 48
1130016 국민분노가 하늘 찌르네요.오늘벌써2700명추가! 2 새로운청원 08:33:31 138
1130015 세수 안한 상태에서 팩하는 거 괜찮나요? 세수 08:29:46 33
1130014 외신: ‘미들 파워’ 국가로 진화하는 한국 (ASIA TIMES.. 2 ㅇㅇ 08:29:32 162
1130013 아침 챙겨드세요? 2 08:28:30 114
1130012 환경미화원과 경비원님 패딩 어느 브랜드 좋아하실까요? 670 08:26:14 99
1130011 중국 구채구 궁금 08:21:42 87
1130010 교황"선정보도,편파보도는 큰 죄악" 3 엄지척 08:13:29 226
1130009 자식 입장에서 느끼는 부모로부터 받은 사랑이란 2 사랑 08:11:30 393
1130008 대만 호텔 추천해 주세요.. 1 자유여행 08:03:43 143
1130007 안식년에 대해 알려 주세요 기차 08:00:52 142
1130006 단독]나는 왜 한의사를 그만두려 하나 2 ........ 07:58:59 818
1130005 김광수기레기의 허겁지겁 기사 수정 11 richwo.. 07:54:15 798
1130004 재봉틀 쓰시는분 1 유리병 07:52:18 149
1130003 요즘 애들은 쿨한 엄마를 최고라고 생각하던데요 3 엄마 07:41:01 742
1130002 뉴스공장-중국통신원연결했어여! 13 ㅇㅇ 07:34:12 828
1130001 문재인해법: 진정성으로 다가서는 한중관계복원과 항일건국뿌리찾기 4 4일동안 보.. 06:44:41 329
1130000 눈길에 등산화 신겨도 될까요.. 2 초등아이 06:42:29 756
1129999 "페미니스트가 아닌 착한 남편은 불가능해요" 3 oo 06:40:51 407
1129998 LA성당 여쭤봅니다 스냅포유 06:23:56 136
1129997 '나는 부모 사랑 많이 받고 자랐다' 하시는 분 24 사랑 06:19:11 2,803
1129996 이런 부모가 실제로도 있네요 ㄷㄷㄷ 7 미친 06:18:48 3,821
1129995 카톡친구 목록에 바로 뜨게하는 방법이 뭔가요 3 ㅇㅇ 05:42:34 586
1129994 쓰던 폰 팔 때 사진이랑 영상 꼭 지우세요. 6 이리와나비야.. 05:17:10 2,7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