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초 1 여자아인데..비키니 수영복 괜찮을까요?

궁금 | 조회수 : 1,159
작성일 : 2012-07-09 11:23:08

아이가 이번 주에 워터파크로 체험학습을 갑니다.

작년에 사 놓은 수영복이 있는데.

비키니에요..

 

작년엔 귀여운 맛으로 입혔는데

올해는..어찌해야 할 지 고민이네요..

 

원피스로 사야 할까요?

아님..그냥 입힐까요?

IP : 125.243.xxx.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비키니
    '12.7.9 11:55 AM (118.131.xxx.69)

    원피스보다 비키니가 더 괜찮지않을까요??
    화장실갈때도 원피스보다 비키니가 더 편해서, 지난주 저희 아이 체험학습하러 갈때..
    일부러 전 비키니 사러 다녔는데요.. 의외로 비키니 수영복이 없더군요.
    그래서, 전 그냥 원피스 입혀 보냈지만.. 비키니 있었다면 그걸 입혀보냈을것 같아요.
    참고로 저희 아이도 1학년입니다.

  • 2. ...
    '12.7.9 11:57 AM (124.56.xxx.5)

    저는 아들만 키우는 입장이라서 좀 그렇긴 한데...
    솔직히 보는 입장에서 어린아이들 비키니.. 안이뻐요. ㅠ.ㅠ;;

    원피스 입히면 화장실 갈때 불편하긴 한데요, 요새는 상의가 배를 덮는 타입의 투피스? 쓰리피스?? 도 아동용으로 많이 나오니까, 저라면 그런거 입힐거 같아요..

  • 3. !!
    '12.7.9 12:10 PM (121.174.xxx.71)

    정말 그래요... 여자아이들 초등이든 유치원생이든 비키니 정말 안이뻐요.... 원피스수영복도
    화려하고 이쁜거 넘 많던데요...
    저는 지금 우리아이7살인데 한번도 비키니 입은적없어요... 화장실은 두세시간에 한번씩가는데
    불편한거 전혀못느껴요...

  • 4. ..
    '12.7.9 12:11 PM (1.225.xxx.37)

    원피스 사주세요.
    워터파크에서 심하게 놀다보면 상의가 위로 딸려올라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067 배현진 안타깝네요. .... 16:39:13 39
1226066 현재 CNN 메인 약자의 섦움.. 16:38:50 64
1226065 존재의 세가지 거짓말 - 읽은분 계신가요? 어렵네요 빙빙 16:38:07 27
1226064 남자들 눈썹문신 많이하나요? 1 ㆍㆍ 16:37:48 24
1226063 한미 정상회담 브리핑 보고 소감 2 2 16:35:29 117
1226062 라탄바구니랑 주방매트, 조화 좀 사려는데 고터몰 운영시간이 어떻.. 고터몰 16:33:57 31
1226061 할인쿠폰을 뒤늦게 봤는데 1 ㅡㅡ 16:32:48 68
1226060 대한민국엔 어린이용 미세먼지 마스크가 없다? snowme.. 16:32:32 45
1226059 노브렌드 쌀떡볶이 맛있어요 2 .... 16:31:30 149
1226058 폴리에스테르도 종류가 있나요? 2 ... 16:21:33 88
1226057 반자동 커피머신 쓰는데 탱크쪽에서 물이 새는 거 경험해보신분? 커피머신 16:16:44 43
1226056 연금술사 저만 어렵나요? 6 16:13:50 255
1226055 한미정상회담 브리핑을 보고 소감 46 ㅇㅇㅇ 16:09:36 1,664
1226054 예전에 정리 잘하시는 분 주소 정리 16:09:26 162
1226053 미래를위해 투자할 시간이 안나서 1 ㅇㅇ 16:05:15 114
1226052 어제 새로산 냉장고 차가워지지 않는다고 글올렸는데요ㅜㅜ 17 머피의법칙 16:03:17 1,006
1226051 방금 친구가 톡으로 ㅋㅋㅋㅋㅋㅋ 10 ㅋㅋㅋㅋ 16:03:04 1,925
1226050 어릴때 젊을때 부모님 원망 많이 해보신 분 계신가요? 6 원망 16:01:43 403
1226049 김경수 캠프 후원회 담당자 당부 말 4 ... 15:59:51 776
1226048 간단오이지 설탕이요 5 간단오이지 15:58:47 416
1226047 뭐 이런 숭악한 인간이 2 ... 15:58:16 574
1226046 오늘의 수치플.. 1 ㅠㅠ 15:57:57 120
1226045 220일 금방 지나갈까요? 너무 괴로워요. 7 ... 15:56:31 1,175
1226044 누렇게 된 옷은 어떻게 세탁해여할까요? 1 현진 15:55:47 292
1226043 생각나서 올려보는 제작년 추석 성수기 프라하여행 3 역마 15:54:44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