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가족끼리만 조용히 장례식 치를수도 있나요?

| 조회수 : 11,910
작성일 : 2012-07-09 00:06:45

보통 돌아가시면

장례식장에서 장례를 치르잖아요

지인들도 많이 오고..

 

그런데 이렇게 말고..

가족끼리만 조용히 장례를 치르고싶은데

그게 가능한지요

보통 3일장인데 장례식장에서 가족만 참석하는데 3일씩 사용하게 하는지..궁금하네요

보통 장례식장에서는 식사비나 술값등 그런 장례비용등이 중요할텐데..

손님 안받고 가족만 치른다면 받아주질않겠죠?

 

가족이 많아서가 아니라

여러 사연이 있어서

그냥 지인들에게 안알리고 치르고싶은데

그럴려면 어떤 방법이 있는지요.

 

 

지금 장례를 치러야하는게 아니라..

가족중 한분인데..만일을 대비해서 ..알아보는 중이랍니다..

 

사연은 묻지말아주시구요..ㅠㅠ

IP : 218.49.xxx.9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7.9 12:09 AM (182.212.xxx.70)

    지인들에게 알리지 않으면 가능할거 같은데요..

  • 2. ..
    '12.7.9 12:13 AM (1.225.xxx.117)

    가족끼리 조용하게 2일장도 있어요.
    장례식장에서도 별 말 안합니다.

  • 3.
    '12.7.9 12:18 AM (218.49.xxx.93)

    저희처럼
    지인들에게 안알리고 하는경우도 있나보네요 ㅠㅠ

    대부분 장례식장에 보면 엄청 사람도 많이 오고 그러던데..
    장례식장에서 안받아줄까봐 좀 걱정되었어요

  • 4. ...
    '12.7.9 12:19 AM (39.120.xxx.193)

    사람들 식대보다는 장례용품이며 임대료가 더 비싸거든요...
    너무 걱정마세요.

  • 5. ..
    '12.7.9 12:22 AM (115.41.xxx.215)

    젊은이나, 아이의 경우 제일 작은 방에서 조용히 하기도 하던걸요. 가능합니다.

  • 6. 당일장
    '12.7.9 1:05 AM (14.52.xxx.59)

    있대요
    저도 본적은 없는데 당일 장례로 바로 화장을 한다고,,

  • 7. 부산
    '12.7.9 1:09 AM (121.174.xxx.246)

    전 부산인데요. 이번에 사촌오빠가 돌아가셔서 상 치뤘어요.
    장례식장에서 안하고 부산시에서 운영하는 영락공원에서 했어요.
    저희 오빠도 사연이 있어 가까운 가족만 불렀는데 간소하게 했어요.
    3일장 치뤘지만 첫날은 문상 안받고 안치만 해 놓고 하루만 문상받고 그 다음날 새벽에 발인 했어요.
    다른 지역도 이렇게 비슷하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 8.
    '12.7.9 8:16 AM (118.41.xxx.147)

    그냥 간단하게하면 되요
    제 아는집도 사망한 그다음날 화장하고 안치하고 바로 끝내더군요
    자세한 이야기는 쓸수없고
    화장터에 들어갈 시간만 있다면 가능해요

    병원에서도 그런것 신경안쓰고 몇일쓸것만 말하면 그렇게 알아서 해줍니다

  • 9. 부고
    '12.7.9 8:22 AM (116.37.xxx.10)

    부고를 하지 않으면 됩니다

    간단합니다

  • 10.
    '12.7.9 11:31 AM (116.41.xxx.135)

    저희 외할머니 상치를때 가족장으로 했어요.
    엄마가 무남독녀라 조용히 치루길 원하셔서 그리했네요.
    부고 알리지 않고, 오시겠다는분들께도 조용히 가족장으로 치루겠다 얘기했어요.
    대학병원 장례식장에서 삼일장으로 했구요.
    삼일동안 우리식구들만 조용히 절하고 제사드리고 화장해서 절에 모셨어요.

  • 11. ...
    '12.7.9 8:55 PM (222.109.xxx.115)

    장례식장에서 3일장 했어요.
    사용료 내니까 장례식장에서는 손님이 많든 적든 상관 안해요.
    평수 제일 작은 것으로 하세요.
    저희는 직계 자손과 가까운 친척만 알렸고
    자영업 하는 자식은 주위 사람들 알리지 않았고
    직장 다니는 사람은 결근해야 하니까 회사에 알렸고
    회사 사람들 왔다 갔어요.
    북적 거리지 않고 조촐하게 가족끼리 얼굴 마주 보고 장례 치렀어요
    지내고 나서 만족 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462 잠시 후 봉하가야 되는데... 비가오네요... 08:42:30 17
1224461 몰입 댓글달아주신분.... 1 몰입 08:40:28 49
1224460 맞선으로 만나면 늦어도 1년 내에 결혼해야 하나요? 1 ... 08:39:49 59
1224459 청계천.인사동 주변 잘아시는분 계실까요? 제주사람 08:39:36 18
1224458 24개월된 조카 선물로 아이패드 어떨까요? 7 파랑노랑 08:36:05 156
1224457 일베 이재명 아웃이 눈앞에 보입니다 - 좀 더 힘을 냅시다 7 혜경궁집회 08:26:33 340
1224456 수더분한 남자가 좋다는걸 이제야 알았네요 5 ^^ 08:26:10 508
1224455 파마를 했는데 머리 한번 감고 다 풀렸다면 어떻게 하시나요? 3 08:20:45 370
1224454 저렴하고 좋은 운동화 있을까요? 5 강빛 08:19:17 267
1224453 요즘 오이 짱 맛있네요 1 제이니 08:16:41 185
1224452 도자기컵에 금(착색) 생기는것... 1 .. 08:16:34 85
1224451 북적북적 연휴가 끝나고 허전한 집 3 ㆍㆍㆍ 08:12:48 469
1224450 소음신고는 어디에 해야하나요 1 ㅅㅇ 08:05:03 263
1224449 양아치 중의 상양아치 범죄 집단. ㅋㅋ 08:00:31 262
1224448 어제피디수첩 배명진교수는.. 10 ㄴㄷ 07:53:02 1,616
1224447 우리집 중 2 5 ㅎㅎ 07:50:33 790
1224446 왜 도람뿌라고 부르게 된건가요? 7 밀크 07:50:04 867
1224445 총리님이 답답한 지지자심정을 아시는건가요? 혜경궁 07:48:38 240
1224444 어라운드뷰로 달아보신분 블랙박스 07:45:26 96
1224443 기일 새벽에 역겹게 또 노무현팔이를 한다 (이병철 페북) 14 찢재명축낙선.. 07:36:35 932
1224442 중학생 아이가 아침마다 배가아프다고,,,, 4 07:29:18 517
1224441 주5일 오전 가사도우미는 어디까지 일 하시나요. 직접고용? 어.. 4 ... 07:20:06 790
1224440 이읍읍 수준 보소 34 이읍읍 제명.. 07:15:19 1,719
1224439 재수생 7 나도 재수생.. 07:12:25 592
1224438 배추김치 담글때 양념을 좀 숙성시키지 않고 사용하는 경우는..?.. 6 ,,,, 07:08:54 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