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어머님들 수영복 조심하자고요

안타까비 | 조회수 : 3,939
작성일 : 2012-07-06 20:14:24

몇 년 전 워터파크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어린이 풀장에서 한 애기 엄마가 짙은 감색(곤색이라고 하는) 원피스 수영복을 입고

아기와 놀아주고 있는 장면을 우연히 봤는데

허걱/// 그 수영복을 입고 어지간히 풀장으로 다녔던지

아마 천이 다 삭았을 거예요.

그 분은 색도 진하고 집에서 확인해 볼 때 멀쩡하니까 입었겠지만

야외 햇빛 아래에서 그 삭은 천이 얇아질 대로 얇아져서 거의 투시 카메라로 들여다 보는 것처럼

둔부 절개선이며 앞쪽도 말할 것은 없고.  옆의 제 남편도 헐 고개 돌리고.

보는 제가 너무 민망해서 가서 말해줄까 말까 몇 번을 망설이다가

어차피 이리 된 거 괜히 알면 너무너무 속상해 하고 자괴감에 가족 나들이 망칠 것 같아

그냥 모르고 지나가는 게 정신건강에 낫겠지 그러고 접었답니다.

(정말 살짝 가서 말씀드려 줬어야 할까요? 지금도 잘 모르겠어요ㅜㅜ)

아니 같이 온 애기 아빠라도 옆에서 좀 봐줬으면 좋았을 텐데 어디로 갔는지 안보이고.

정말 너무너무 안타까웠어요.

주부님들 아무리 멀쩡해 보이는 수영복이라도

락스 푼 물에 몇 년 들어갔던 거라면 굉장히 위험합니다.

웬만하면 2~3년 입고 새로 장만하세요.

IP : 1.235.xxx.3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게
    '12.7.6 8:48 PM (211.207.xxx.157)

    사람들이 고개 확 돌릴 정도면 본인이 모를까요 ?
    직접 말하지 않아도 남들의 시선 몸짓 이런거에 의외로 민감해요. 비구어적 언어가 70%라잖아요.
    요즘 저는 신체 노출에 대해 새로운 가치관을 세워야 할 거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756 부모보다 학벌이 낮은? 자식을 보면서 마음을 어떻게 다스리세요?.. 좋게 생각 17:47:20 11
1128755 검찰, '세월호 대통령기록물' 열람…서울고법원장 영장 발부 .. 17:46:22 26
1128754 마구 욕먹던 mbn 기사, 심지어 오보였네요 5 쳐죽일것들 17:42:49 185
1128753 19금ㅡ1년만에 했는데 역시나 에휴... 2 ... 17:39:15 528
1128752 스탠포드대학 근처에서 관광하기 어떤가요? 1 Aaa 17:37:18 59
1128751 저까지 넷 있는 친구들인데 저만 축하를 못받았어요. 6 서운함 17:36:10 405
1128750 용기내기가 필요할때 2 주니야 17:35:59 73
1128749 연어덮밥 재료 2 .. 17:35:15 90
1128748 겨울에 손발 아픈 병..무슨 병일까요 1 yanggu.. 17:34:49 100
1128747 안촔 "최승호 MBC 사장 임명, 적폐청산 하지 않은 .. 9 면바기아파타.. 17:33:27 332
1128746 문재인대통령 베이징대학 연설전문 1 ㅇㅇㅇ 17:33:24 51
1128745 정장바지같은거 다들하나씩 잇으신거에요? 4 .. 17:33:07 156
1128744 드뎌 기레기들 머리에 총맞았나요?? 15 니들 사장한.. 17:32:31 348
1128743 문통 베이징대 강연 전문임.잘 쓰기만 했네♡ 1 청페북올려진.. 17:32:06 81
1128742 가사 도우미 스타 17:31:42 85
1128741 부모님.. 3 모르겠다 17:30:24 105
1128740 기쁘다 구속 오신다~~.!! 2 벌레들받아라.. 17:29:26 238
1128739 서울여대, 가톨릭대, 경기대 어디를 가야할까요? 17 고3맘 17:27:25 565
1128738 5학년 남자애ᆢ이런경우 1 초등5 17:26:22 139
1128737 김정숙 여사 엮고 文 ‘무능론’ 부각… 오버하는 언론 2 적폐덩어리 17:25:16 269
1128736 연말이라 일년을 마무리로 단체 저녁모임 4 사람들 17:21:45 245
1128735 밤에 연어파티하고 잤더니 얼굴이 팅팅 샐먼 17:21:01 146
1128734 가톨릭 , 가천대 수시 질문 3 에휴 17:17:39 313
1128733 니트안에 뭐입어요? 7 joan 17:16:38 555
1128732 3프로 대출인데 조기상환 수수료 물면서 바로 갚는게 나을까요? 2 대출 17:16:10 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