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원글보충)조언절실합니다. 이사갈 전세집에 하자문제 어떻게 처리해야하나요?

주부 | 조회수 : 1,552
작성일 : 2012-07-02 09:51:05

주말 잘들 쉬셨는지요.

열흘후에 이사예정이고, 이사갈 집이 비어있는 상태라 집주인에게 양해구하고 주말동안 청소를 했어요.

이사갈집은 집주인인 거주한 집이었고 사정상 먼저 이사를 나간 상태에요.

남편이랑 아이들 데리고 청소를 하러 갔는데..

1. 4살 아이가 응가가 마렵대요.  응가를 누이고 뒷처리를 해주는데,

화장실 변기 물이 시원하게 안내려가요.

물을 4번쯤 내렸을때 완전히 씻겨져 내려요.

첨에 집보러 갔을때 변기 물까지 내려보진 않잖아요. 그래서 문제 있는지 전혀 몰랐구요.

계약시엔 집주인이 바쁘다고 부동산이랑 대리 계약을 했는데요,

그때 부동산 통해서 화장실 변기가 막혔다.  그러나 그건 수리 할거니 걱정안해도 된다 얘기 들었습니다.

그리고 집주인 이사가기 직전 부동산에서 잠깐 뵈었는데, 수리했다고 들었구요.

변기를 통채 갈으려로 했는데 기존의 변기가 훨씬 비싼거라 그냥 둔다고 해서 그건 알았다 했습니다.

2. 안방 제외한 작은방 두개가 모두 확장이 되어있는데요,

금요일에 밤새 비가 내렸잖아요.   그런데 방 한개는 창문쪽 바닥 벽지들이 들떠있어서 장판을 들쳐봤더니,

모서리 부분이 폭 10센티가량 지름의 절반이상 젖어있어요.

(마르라고 장판을 젖혀놓고 오고 다음날 다시 갔을때까지 그대로 젖은 상태라 사진을 찍어두었습니다.)

하루 비가 내렸을 뿐인데 이러하니 장마철 곰팡이들 너무 걱정되구요.

지금 저희가 살고있는집도 곰팡이는 있지만 외벽이 얇아서 온도차이 때문에 그랬던건데,

이사갈집은 그런차원이 아닌것 같아 반드시 공사가 이루어져야 하는거 아닌가 생각하는데,

저희가 부동산에 강력하게 얘기할수 있는 부분인건지요.

어른들만 살면 덜 걱정인데 아이들이 어리고 아토피까지 있어서, 곰팡이 민감하거든요.

확장된 다른 작은방도 바닥에 약간 습기도 차고 곰팡이도 있구요.

3. 부엌 식탁등이 세개중 하나가 깨져 있는데, 이건 집주인이 안해주면 어쩔수 없는 건지요.

이건 보기 싫은게 문제지 불편의 문제는 아닌것 같구요.

그외 다른 자잘한 문제들도 있는데 변기랑 누수문제 때문에 맘고생이 이만저만이 아니네요.

임대인이 성격도 털털해보이고 좋은분인것 같긴 하던데,  자칫 큰 공사가 될수 있는 문제 들이라,

어쩔지 모르겠어요.

조금있다 부동산에 들를 예정인데 82분들의 애정어린 조언과 경험담을 듣고 가면 많은 도움이 될것같아

글 올립니다.

여즉 전세로 여러번 살았지만, 하자나 이런문제로 단 한번도 부딪혀본적이 없어서 심란이 이만저만이 아니네요..

댓글 하나하나 고맙게 받겠습니다.

IP : 122.34.xxx.18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원글
    '12.7.2 9:57 AM (122.34.xxx.187)

    아니요 아직 잔금은 치루지 않은 상태인데, 만약 계약당시의 상태라 하더라도,
    집주인이 하자 사실에대해 통보할 의무는 없는걸까요?
    보통 집볼때 구조나 바닥 벽지상태 눈에띄는 하자 아니고는 모르잖아요.

  • 2. 꾸준히 쪼으는 수밖에..
    '12.7.2 9:10 PM (218.234.xxx.25)

    저도 그냥 제돈주고 고치는 편이지만 집주인에게 계속 전화하는 수밖에 없는 거 같아요.
    전화 했는데도 안해주면 내가 고친다, 영수증 챙겨둔다, 보증금 반환할 때 그만큼 더 줘라 하는 수밖에..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870 냉장고선택 도와주세요. 1등급 350리터, 2등급 401리터 냉장고 20:58:48 51
1129869 딸의 자유여행 6 자유여행 20:57:54 264
1129868 이런 남자은 어떤 여자를 만나 결혼하는게 좋을까요? 5 ... 20:51:13 411
1129867 토플 독학으로 가능할까요? 은지 20:50:57 61
1129866 월요일아침 분당수서간도로 분당방향 많이 막힐까요? 1 출근길 20:48:45 105
1129865 (이혼후)비양육자 아빠와 성인이 될때까지 좋은관계 유지하는 이혼.. 5 ........ 20:48:41 267
1129864 남자가 성 붙여서 이름 부르면 어떤가요. 3 김이박 20:41:06 363
1129863 BTS (방탄소년단)...AMAs 미공개 에피소드 영상 떴어요... 1 ㄷㄷㄷ 20:37:57 273
1129862 깍뚜기 담군지 일주일째 맛이 ㅜㅜ 4 어뜩해 20:37:55 433
1129861 샤브샤브..엄청 좋아하시는 분 계세요? 15 홀릭 20:35:30 828
1129860 동영상)문통방문한 중식당에 유학생들이 갔네 4 북경유학생들.. 20:32:54 459
1129859 핀란드, 멕시코 친구들 한국음식 잘 먹네요~~ 10 푸른연 20:30:50 661
1129858 라면 젤 맛있는건 어떤 거예요 15 ㅁㄹ 20:30:49 918
1129857 생리 끝날 무렵 세상이 끝난 것처럼 우울해지는 분 계세요? 1 호르몬 20:30:45 187
1129856 홍삼 정말로 건강에 좋을까요? 11 ㅎㅎ 20:28:05 715
1129855 암환자 홍삼액 먹어도 되나요? 7 홍삼 20:24:00 605
1129854 중 군사전문가.한반도글ㅡ조선기사임ㅡ안봐! 5 ㅇㅇ 20:23:22 215
1129853 수시 지원 결과가 모두 발표되었나요~~ 11 수시 20:22:43 976
1129852 네덜랜드 겐트에 연말연시에 가면 네덜랜드 20:22:29 104
1129851 中 군사전문가 "한반도, 당장 오늘 밤 전쟁 시.. 10 1212 20:18:09 824
1129850 혼자 코인노래방 가보신분~~~ 7 해피하게 20:16:35 361
1129849 ENFJ 유형분들 계세요? 7 00 20:15:26 308
1129848 충칭 사진 분석.jpg 11 대단하네요 20:12:04 1,102
1129847 왼쪽 어깨가 아픈데 운전 때문일까요? 초보운전 20:10:40 118
1129846 간호대.간호사에 대해 궁금한점... 5 ... 20:08:37 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