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30대 후반 싱글에게 필요한게 뭘까요??

.... | 조회수 : 2,585
작성일 : 2012-06-26 17:01:24

쓰고 보니 참 우문이네요..

 

결혼이야 이미 나이가 꽉 찬 만큼 힘들어진 거 같고.....

그렇다고 해서 비혼으로 인한 스트레스는 크지 않아요..

진작에 내 눈에 맞는 사람은 찾아봐야 없다고... 맘을 비웠거든요 ^^;; 

(아직 철이 없는건가요? ㅎㅎ)

 

믿을 건 정년 보장되는 직장과..

이리저리 옮겨다닐 필요 없는 집 한채 가지고 있다는 건데요..

(서울이나 경기권이었다면 사정은 달라졌겠지요?)

 

근데 정년을 채우면서 직장생활을 하고 싶은 맘은 없어요..

왠지 초라해질 것 같은 생각이 들고,

그때까지 체력이 뒷받침될까 의문스럽기도 하고 ^^;;

 

10-15년 뒤를 바라보면..

내가 홀로 즐겁게 살아가기 위해서 지금부터 뭔가를 해야겠다는 맘은 드는데...

무엇을 어떻게 시작해야할지 참 고민스러워요..

특히나 그때쯤이면 혼자 있어도 든든할 수 있는 부모님이라는 기둥은

사라져있을 가능성이 높아서 더더욱 그러네요 

 

차량을 바꾼 작년부터

국내 여러 곳을 시간나면 자주 다녀요..

주말이라는 한정된 시간만 가능하지만... ㅎㅎ

엄마랑 여기저기 같이 다니면서...

나이 들어 점점 작아지는 엄마 기운 복돋아드리는 동시에

평일 에너지원을 쌓는 계기로 삼고 있죠..

 

그리고 그동안 스스로에게 인색했었는데,

나를 위해 무언가 소소하지만 선물할 것이 없나.. 여기저기 기웃거리다가 지르기도 하지요..

명품백을 하나 사볼까...

올해 처음 맘 먹었으나 아직 실행에 옮기진 못하긴 했어요;;;;

금전적 여유는 있으나, 뭔가 기백만원을 쓴다는게 비효율적이라는 생각이 여전해요 ㅠㅠ 

직장 특성상 딱히 패셔너블한 차림새를 갖출 필요도 없다는 생각에요..

 

여하튼 다소 답답했던 20대 시절보다는

여유있고 긍정적인 자세로 일상을 보내는 것 같기는 한데..

여전히 혼자된 미래를 그려보면 뭔가 부족한 것 같거든요..

40대 후반의 싱글분들, 제 나이때 어떠셨나요?  

 

지금부터 뭘 새롭게 도전해보면 좋을까요?? ^^

IP : 220.65.xxx.13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6 5:03 PM (94.218.xxx.238)

    음, 직장과 집이 있다면 1차 문제는 해결된 셈이니...50후반 정도에 본인 가게 내시는 건 어떨까요?
    10년간의 목표도 생기고 좋을 듯.

  • 2. ..
    '12.6.26 5:21 PM (125.176.xxx.4)

    뭐니뭐니해도.. 건강이죠.. 위에 체력 걱정 하셨는데.. 체력&건강 관리가 필수죠.. 혼자 산다면 더더욱..

  • 3. ...
    '12.6.26 5:27 PM (220.72.xxx.167)

    오래오래 같이 놀 친구...

  • 4. 이젠
    '12.6.26 5:35 PM (90.80.xxx.93)

    혼자 살아도 튼튼할 체력을 기르셔야 겠죠?^^

  • 5. 운동과 취미생활
    '12.6.26 5:43 PM (115.143.xxx.81)

    다른거 다 있어도 건강하지 않으면 다 필요없어요..
    결혼여부 떠나서 30줄 들어서면 꾸준히 운동해야 합니다...

    그리고 취미생활 하면 스트레스도 풀리고 인생이 풍요로워 집니다..
    예술이나 음악 관련이 특히 그런거 같고요..
    그런거 아니래도 직업 외에 몰두하는 활동 ...(평소 관심있으신걸로) 생각해보세요..

    운동이나 취미생활 하다보면 이해 관계와 무관한 친구들을 만날수도 있어요...
    함께 하는 시간이나 공감대가 있어야 인간관계도 유지되는것 같습니다..

    직장생활은 정년 채워서...
    몸이 허락하는한 최대한 길게 하는게 좋을것 같아요...
    부모님께 물려받을 거액의 유산이 있는게 아니라면 ^^;
    있으면서 까먹는건 순식간 같아요...
    능력이 되는 한은 일해서 파이를 키워야 할것 같다는....

  • 6. 이것은 진리
    '12.6.26 5:48 PM (175.197.xxx.135)

    건강/돈/친구

  • 7. 원글입니다..
    '12.6.26 6:04 PM (220.65.xxx.130)

    댓글 모두 감사합니다 ^^

  • 8. 부러워요
    '12.6.26 6:37 PM (115.41.xxx.143)

    제 친군도 40 훨씬 넘은 미혼이고 결혼생각 접은 앤데 아직도 돈 땜에 허덕거려요. 게다가 친정까지 등에 지고... 돈만 있으면 뭐든 만사 형통 아닐까요?

  • 9. ㄹㄹㅎ
    '12.6.26 8:21 PM (1.241.xxx.100)

    좋으시겠다 취미생활만 찾으시면 되겠네요

  • 10. kkk
    '12.6.26 11:48 PM (211.246.xxx.106)

    우스개 소리로
    남자는 모성이든.가족이든 평생 여자가 있어야 하고
    여자는 돈만 있음 된다합니다 ㅎㅎ

  • 11. ///
    '16.5.11 2:50 PM (124.49.xxx.142)

    저장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643 당사 이전 안해도 되겠대요~~~ 1 끄덕끄덕 14:20:03 74
1227642 방탄소년단 빌보드 앨범챠트 1위를 보고 오잉 14:19:49 44
1227641 나의 아저씨 끝나니 허전하네요.. 요즘 드라마 뭐 보세요? 14:19:28 14
1227640 얼마가 적당할까요 중고 에어컨.. 14:16:55 33
1227639 레몬밤 추출물 드셔보신분 계신가요? 1 살이한창이예.. 14:12:26 95
1227638 오랜 친구들과도 가끔 휴지기가 필요한가 봐요. 2 뾰로롱 14:09:11 277
1227637 강릉역에 내려서 밥먹을 맛집있나요? 2 급질 14:04:46 118
1227636 치즈케익 만드는중인데 머랭이 안되는 이유가 뭘까요? 7 ... 14:04:17 137
1227635 친구관계 2 14:03:19 191
1227634 속옷이 이상해요 1 넌닝브라 14:02:19 174
1227633 국제영화제 수상작들 어디서 볼 수 있나요? 2 노래하는새 13:59:14 62
1227632 재산공개 할 때 보험 내역까지 공개하는 건 좀... 4 213 13:54:17 244
1227631 예쁘고 섹시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ㅋ 12 ㅇㅇ 13:53:13 376
1227630 경기말이 나와서 님들 동네 편의점은 어떤가요? 15 진단 13:52:29 811
1227629 나이가 들수록 점점 사레가 심해져요... 5 사레가 무섭.. 13:51:10 335
1227628 7살에 기관 안보내신분 계신가요? 2 엄마 13:50:07 211
1227627 이직 후 첫 출근 앞두고 너무 힘드네요 5 ... 13:46:29 462
1227626 방통위원장 바꾸는건 불가능한가요? ㅇㅇ 13:45:25 91
1227625 시스터액트 초등학생이 봐도 될까요? 9 영ㅇ화 13:42:06 245
1227624 [취재파일] 핵심은 블랙리스트가 아니라 '재판거래'다 3 snowme.. 13:42:01 151
1227623 오늘마감) 혜경궁 소송단 200명이 모자랍니다! 5 궁찾사 13:38:06 298
1227622 뿌리 염색에 좋은 염색약 4 뿌리 염색 13:37:22 592
1227621 채식라면 생각보다 맛있네요 3 힐링 13:31:22 339
1227620 어른들이 좋아하는 아이는 좋은 아이인가요? 2 파프리카 13:28:37 284
1227619 남편과 점점 멀어지네요. 7 ... 13:28:09 1,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