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40대 연애가 인기를 끄는데, 이제 30대가 자식때문에 산다니 현기증나요

사람나름 | 조회수 : 2,013
작성일 : 2012-06-26 08:36:56

아무리 사는게 각양각색이라지만, 너무 차원이 다르니 듣기만해도 격차가 너무 나네요.

한쪽은 아직 40대도 젊다며 예전 20대들이 입던 옷도 입는데

다른 한켠에선 인생 뭐 있나, 그래 자식땜에 사는거지, 이러고 있고...

에효...

근데 나중에 자식이 다 커서 독립한 후에 엄마가 자식한테 그런 얘긴 안했으면 좋겠네요.

내가 니들땜에 이혼안하고 힘들게 살았다, 는 얘기...

자식 입장에선 가뜩이나 예전 2,30대와 다르게 부모 도움없이는 잘살기 힘든 사회로 변했는데

거기다대고 너한테 내인생 다 바쳤다, 이럼 자식입장에선 너무 막막할거 같아서요.

 

내 별볼일 없는 인생, 너라도 있어서 행복했다,

같은 말이라도 이런 말이 듣기가 좋겠죠.

 

이제라도 자식때문에 희생하고 산다고 생각하면 자신의 삶을 바꾸는게 낫겠죠.

바꿀수 없다면, 자식땜에 사는게 아니라 내가 이렇게밖에 살수 없으니까 사는거죠.

누구때문에 산다는 희생정신,

생각도, 말도, 다 싫으네요.

그냥 희생하지 말고 자신을 위해 살아야죠.

그게 자식과 본인 모두에게 좋은 방향이면 젤 좋겠죠.

 

자식땜에 내인생 희생하고 살거, 자식은 뭐하러 낳았냐고,

내가 낳아달랬냐고, 엄마가 낳고 싶어서 낳아놓고 왜 나때문에 희생했다고 하냐,

이러면 할 말없죠.

 

 

 

IP : 121.165.xxx.5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동감!
    '12.6.26 8:56 AM (115.91.xxx.190)

    추천합니다. 프린트해서 우리어머니께 보여드리고 싶네요.

  • 2. 애를
    '12.6.26 11:02 AM (121.124.xxx.116)

    낳아보아야 알 수 있어요.
    듣기 싫을 수도 있지만
    모성애가 감당해내는 그 큰 힘은 겪어보지 않으면 이해하기 어려울거같습니다.
    선택을 자신보다 자식으로하고 가는 길엔
    한 인간으로 살아가면서 꾀나 버거운 일들을 이겨내야 하니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124 낙태 찬성하시는 분들 청원 서명 부탁드립니다!!!!! 서명 09:50:30 17
1225123 이재명 삼행시 이어집니다~ 세상이 밝아.. 09:49:52 26
1225122 제 주위 기혼과 미혼인 사람들을 보니 1 ..;; 09:49:47 58
1225121 건망증인지 치매인지... 검진 09:48:25 33
1225120 문대통령, 워싱턴 포스트와 워싱턴 타임 전체 1 면 장식 1 좋아 09:48:22 119
1225119 이 남조선 기레기ㅅㄲ 누군지 꼭 잡아야할것 같네요 2 누구냐 09:46:23 145
1225118 방탄 소년단이요 진짜 미국에서 인기 있는거 맞나요? 4 ㅇㅇㅇㅇ 09:45:50 202
1225117 조합아파트 때문에 골치네요 6 비리리 09:42:18 291
1225116 경남은 김경수 후보등록 일정 떴던데.. 경기도는 어떤가요? 3 후보등록 09:38:17 142
1225115 살면서 내가 이번만큼은 버티고참고 헤쳐나가보리라.. 4 000 09:36:25 265
1225114 대륙의 실수 차이슨의 대란 이라는...함정 14 속지마세요 09:34:32 560
1225113 똑바로 선 세월호 내부, 오늘 오전 언론에 공개 관심 가져주.. 09:34:29 56
1225112 아~~나뚜르 녹차맛 넘넘 맛나네요 5 ㅇㅇㅇ 09:34:26 142
1225111 남친의 전여친이 너무 질투나요 19 ... 09:32:13 1,001
1225110 내부건의도 이렇게 콩닥이는데 내부고발하시는 분들 진짜 대단하세요.. 새가슴. 09:31:16 51
1225109 자궁경부암검사 조직검사 한달후에 또해도되나요?? ... 09:29:57 91
1225108 결혼하고 싶지 않은 남자마음...되돌릴 수 있나요? 19 .. 09:27:00 533
1225107 송은이 김숙이 너무 좋아요 보라 09:25:54 217
1225106 하여간 저학력자들 티를 내요. 글의 포인트를 못잡고 뻘소리들은... 14 돈돈 09:20:06 835
1225105 캣맘 중성화 관련.... 청원 동참해주세요 3 청원ㅌ 09:16:06 105
1225104 애들 사춘기되면 가족 여행도 안가질까요 23 ollen 09:13:00 787
1225103 부부사이에 가족계획이 다르면 어떻게 해야하는거예요? 20 ㅇㅇ 09:00:30 635
1225102 아이가 어린이집을 좋아하는데 아쉬운 마음이 5 .. 08:52:06 429
1225101 남자는 사랑이 끝난후에 다시 불타오를수 있나요? 12 .... 08:48:15 1,494
1225100 아재들, 건조기로 대동단결! 12 ㅋㅋㅋ 08:46:51 1,4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