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방금 드라마스페셜 '리메모리' 보신분들

두라마 | 조회수 : 2,380
작성일 : 2012-06-25 01:26:17

 

제가 중간부터 봐서

전체적인 줄거리를 잘 파악을 못했어요

결말이 대체 무슨뜻인가요?

여주인공(차수연)이 그림을 그리다가 뭔가 진실을 깨달은 거 같은데...

강형사와 무슨 관계인가요?

 

혹시 이거 보신분들...결말 이해되신 분들 답변좀 꼭 부탁드려요!

IP : 113.10.xxx.20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5 2:19 AM (121.163.xxx.20)

    저도 봤는데...제가 좋아하는 장르라 열심히 봤지만 맞는지는 모르겠네요. 일단 아는 대로 설명드릴게요.
    차수연은 극중에서 미술관 큐레이터인데 극초반에 용역업체 직원에게 성폭행 당할 위기에 처했었어요.
    그런데 낯선 남자가 다가와 자신 대신 그 범인을 대신 살해하고 떠난 것으로 드라마는 시작합니다.

    그런데 목격자인 차수연은 안면인식장애(prosopagnosia)를 갖고 있는 환자로 진료기록이 남아있고
    실제로 그 증세가 남아있어 그 남자가 누구였는지 제대로 기억하지 못합니다. 강형사는 유독 차수연의
    곁에서 계속 수사망을 좁혀가면서 범인의 그림자를 찾고...알고보니 다른 한명이 또 차수연을 노리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지요. 중간에 제2의 범인이 형사를 사칭하며 차수연의 집을 드나드는 장면이 있어요.

    중간 생략하고...암튼...차수연은 희미하게 처음 살해된 남자, 그리고 두번째 의심스런 남자가 자신이
    희미하게 기억하는 장면 속의 사람들이었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여기서 강형사의 행보가 눈에 띄는데
    배우 이규철..인지..이름은 잘 모르겠는데 강형사의 상사가 이를 유심히 보면서 우연히 볼펜을 찾다가
    강형사의 서랍책상 속에 어느 자살한 여학생의 기록과 남매간이라는 사실, 그리고 자살한 여학생이
    놀이공원에서 성폭행 당해서 괴로워 투신자살을 했는데 그 범인들이 미술관에서 차수연을 노렸던
    두 남자라는 사실이 드러납니다.

    결국, 차수연을 노리던 두번째 남자를 쫓던 강형사는 차수연의 성폭행 직전에 그녀를 구하기 위해 범인을
    살해하고, 경찰에 자백을 합니다. 그리고 강형사의 상사는 그가 교도소에 수감될 것이며 정상참작은 어려울
    것이라는 얘기를 해줍니다. 집으로 돌아온 차수연은 이젤에 앉아 자신의 얼굴을 희미하게 기억하며 그림을
    그리는데...그러던 중, 미술관에서 성폭행 당하기 직전 남자를 죽인 사람은 바로 자신이었으며 쫓아오던
    강형사가 대신 그 흉기를 챙겨 자리를 떠났다는 것이 떠오릅니다.

    그 흉기는 차수연이 갖고 있던 가위였고, 강형사는 그 가위를 죽은 여동생의 납골당 안에 넣고 있다가
    두번째 범인을 살해하던 순간 꺼내들어 찌릅니다. 이건 구성상 말미에 회상으로 보여준 장면이었구요.
    제가 중간 중간 뭘 하느라고 놓친 부분이 있을 것 같기는 한데...혼자 봐서 누구한테 묻기도 그렇네요.;
    본대로 생각나는 대로 두서없이 적었습니다. 보기 드문 좋은 드라마였고 수작이라고 얘기하고 싶네요.

  • 2. 한눈에
    '12.6.25 8:14 AM (121.55.xxx.248)

    저도 중간에 보다가 잠들었는데
    윗님이 줄거리를 너무 잘 정리해주셨네요~

  • 3. 두라마
    '12.6.25 12:18 PM (113.10.xxx.201)

    덕분에 궁금한 부분들 잘 알게되었어요.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113 너무너무 잘 큰 딸아이 1 .... 17:15:35 193
1128112 리즈시절 김태희 vs 우희진 누가 더 이쁜가요 ? 1 전성기 17:14:59 95
1128111 도미노 피자 어떤게 맛있나요? ... 17:14:52 19
1128110 다이어터분들 저녁 2 오늘 17:11:30 85
1128109 아스파라거스는 어느 정도 익혀야 하나요? 3 ... 17:09:44 86
1128108 인사하는 것도 일이긴 해요. 17:09:29 57
1128107 한달 6킬로 감량했는데, 다이어트 1순위는 위 용량 줄이기같아요.. 뚱녀탈출 17:08:45 267
1128106 휴 강아지가 자꾸 다리 절어요ㅠㅠ 4 dd 17:07:07 115
1128105 코트라, "취재기자 폭행 中 경호원들, 보안업체 소속&.. 14 .... 17:06:14 432
1128104 이런 날씨에 고구마 주문..괜찮을지... .... 17:05:53 36
1128103 대한민국 국민vs대한민국 기자 4 오유펌 17:04:04 192
1128102 이겨울에 보일러 고장났어요. 1 보일러야 17:03:27 128
1128101 기레기들이 중국 가긴 갔나봐요? 5 미친 17:03:21 152
1128100 결혼식 때, 폐백요. 3 .... 17:02:28 123
1128099 중고차 매매업 하시는분이나 잘아시는분~ 땅지맘 17:01:38 30
1128098 새 아파트 전세 들어가서 대리석 벽에 구멍내 티비 걸기?? 6 밀빵 17:00:35 381
1128097 항공모함같은 아내인가요? 2 목요일 16:57:19 228
1128096 이효리같이 완전 돈이 많으면- 13 파페포포 16:53:37 1,214
1128095 공단검진 올해안에 못하게되면 2 홀수 16:53:20 486
1128094 그곳 털이 너무 싫어요 3 ㅇㅇㅇ 16:52:40 492
1128093 자식 다 키운 중년에 부부사이 4 ... 16:51:32 702
1128092 베트남 사람들이 영어를 5 82cook.. 16:50:20 277
1128091 아파트 공부방 카드결제 안되는건가요? 3 아아 16:41:05 353
1128090 양키캔들 워머세트 어떤가요? 4 궁금이 16:39:46 194
1128089 오늘저녁은 전찌개입니다. 3 ... 16:36:59 3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