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손, 발 따뜻하게 하는 방법

^0^ | 조회수 : 7,836
작성일 : 2012-06-22 09:29:59

안녕하세요,

밑에 몸 따뜻하게 해야 건강하다는 글이 있어서 차가운 손, 발에서 뜨거운 손, 발을 가지게 된 사람으로

제가 썼던 방법에 대해 간단하게 적어볼까 싶어 글 남깁니다.

저는 30대고 20대 초반까지 몸에서 열이 많이 나서

겨울에도 양말 벗고 창문도 약간 열어놓고 서늘한 벽에 붙어 자야 할 정도로 더위를 많이 탔어요.

그러다 학교다니면서 이런저런 아르바이트로 고생을 하고 회사에서도 매일 같이 이어지는 야근으로 몸이 점점 축나더니

 20대 중반부터는 손, 발이 한 여름에도 차갑고 양말을 신고 자야 할 정도로 몸이 차가워졌어요.

한방학적 체질도 소양인에서 소음인으로 바뀌더라구요.

이런 증상이 몇 년씩 계속되고 저와 비슷하게 젊었을 때 몸이 차가웠던 어머니가 걱정을 하시면서

직접 썼던 방법을 저에게 전수해주셨는데 한 달만에 효과를 톡톡히 보고 몇 년이 지난 지금도 따뜻한 손, 발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 방법은 평소 생활습관 + 사혈인데요,

생활습관으로 가장 중요한 게 물이라고 생각됩니다.

많은 분들이 말씀하셨듯이 차가운 물은 절대 금지고

저 같은 경우 정말 참을 수 없을 때 분기별로 한 번 정도만 아이스 아메리카노 먹어주는 정도.....

찬 성질로 알려진 녹차와 유럽에서 보리차처럼 마신다는 항산화 효과에 좋은 루이보스티도 끊었어요.

뜨겁게 즐긴다고 할지라도 그 본래의 성질은 차기 때문에 즐겨마시던 티들도 따뜻한 성질로 모두 바꾸었구요.

차가운 게 들어가면 체온이 일시적으로 낮아지고 그걸 또 높여주는 과정에 몸이 피곤할 것이라 생각되고 

아시다시피 차가운 몸은 혈액순환이 제대로 되지 않아 몸이 더 고단해지잖아요.

사람이 가장 많이 먹는 게 물이니 물먹는 습관부터 상온의 온도로 맞춰 먹으니 확실히 피곤함도 줄어들었어요.

 

그리고 사혈은 부황뜨고 여기저기 빈번하게 뽑는 거창한 그것이 아니라,

손, 발을 모두 따주는 것인데요,

방법은 열손가락과 열발가락 모두를 따줘야 하는데

손톱 바로 밑 정중앙에 사혈침을 놓고 피가 나올 때까지 짜주고

손톱 위 그러니까 손바닥 쪽 손가락 맨 위 정중앙을 또 열개 모두 따줘야 합니다.

발가락도 이와 같은 방법으로 모두 따주면 되구요.

손톱 밑에 딸 때는 뼈와 맞닿아 있고 모세혈관이 거의 없는 부분이라 그런지 피가 잘 안나와요.

그럴 때 있는 힘껏 쭉쭉 피부를 밀어준다 생각하고 그리 하시면 피가 한 두방을 맺혀 나옵니다.

처음 딸 때는 대부분 검은 피가 나오구요.

아파서 도저히 못하겠다 생각이 드시는 게 아니면 할 때마다 두, 세 번 반복해서 피 빼주시는 게 좋아요.

열 손가락 앞, 뒤로 한번씩 했다가 다시 처음부터 앞, 뒤로 추가.....

이게 무슨 효과가 있냐면 대부분 차가운 성질을 지닌 중금속 등의 나쁜 성분이

사람 신체의 끝부분에 많이 몰려 쌓인다고 하는데

그만큼 피도 그 부분에 정체가 되어 혈액순환이 되지 않고 어혈로 뭉치게 되어서 손, 발이 유난히 더 차다고 하네요.

그동안 쌓인 나쁜 피를 빼주는 역할을 하는 사혈방법이고 효과가 정말 빠르게 느껴집니다.

이걸 초반에 1주에서 2주일 간격으로  3회 정도 하시고,

추후에는 1~2달마다 1번씩 해주시면 효과가 유지됩니다.

손가락은 비교적 아프지 않은데 발가락이 부담되시면 손부터 한 두번 하시면 되구요,

손이 따뜻해지는 거 느끼고 발가락도 하고 싶다는 생각이 저절로 드실거라고 생각됩니다.

사혈기와 침, 알콜솜은 인터넷에서 배송비 포함 1만원 정도면 세트로 살 수 있어요.

동네 의료기상에서는 세트로 다 사면 1만 5천원 정도.....

플라스틱보다 스텐으로 된 제품이 찌르는 깊이가 조절되어 더 편하고 덜 아파요.

사혈침은 너무 얇은 거 사시면 덜 아픈대신에 피가 잘 안나와요. 28 정도가 적당하더라구요.

사혈이 끝나면 알콜솜으로 사혈한 부분 닦아주시면 되구요.

사혈시는 체했을 때도 유용하니 부담되는 비용 아니라 하나씩 집에 두고 있으면 요긴하기도 하구요.

 

제가 직접 해보고 주변에도 추천해서 효과 본 바로는 이 2가지만 해도 몸이 따뜻해집니다.

여기에 평소 하루 30분 이상의 운동을 꾸준히 하면 더더욱 좋겠지만요.

모두 건강하세요~

 

  

IP : 123.109.xxx.6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22 9:44 AM (125.240.xxx.2)

    저도 무서워서.............

  • 2. ㅇㅅㅇ
    '12.6.22 9:58 AM (1.235.xxx.121)

    손 따는 거 효과 좋긴 한데 늘 설거지 해야하는 입장에서(고무장갑 못 끼는 이상한 성격이라..)

    자꾸 물 닿으니 진물나고..ㅠ.ㅠ

    발가락은 손가락의 3배쯤 아프게 느껴지고..ㅠ.ㅠ

  • 3. 001213
    '12.6.22 10:01 AM (123.109.xxx.64)

    집안일 다 마치고 저녁에 따고 자는 게 좋아요. 그럼 다음날 아침에 다 아물어 있어요.
    처음 따면 아프지 않을까 우려가 크겠지만 한 번만 해보시면 따뜻한 기운 도는 손보고 습관 들이게 되실 거라고 생각이 드네요.

  • 4. 아프겠지만
    '12.6.22 10:12 AM (211.114.xxx.233)

    땡기네요. 집에 준비물이 다 있으니까..
    해볼꺼라는 결심이 확 서네요.
    체할 때 위장쪽을 사혈해서 효과를 톡톡히 봤던 경험으로 사혈효과를 믿거든요.
    아픔을 꾹 참고 해볼께요.

  • 5. 저도 소음인
    '12.6.22 10:31 AM (61.82.xxx.151)

    물과 음식물이 몸 자체에서 뜨거운걸 원해요

    냉커피는 한번도 마셔본적이 없어요 -옆사람이 권해서 한모금 정도씩은 먹은듯

    운동 7년가까이 하고 있습니다 -남편이 저더러 대단하다고

    찜질기 끼고 삽니다 -물론 겨울에요

    에어컨 1년에 한두번 켜면 많은 횟수

    근데 추위타는거 개선이 안되고 있으니

    최후의 수단인 손따기.........해봐야하나 어쩌나 고민되네요

    하고 안하고는 뒷문제고
    원글님~
    좋은 정보 주셔서 감사합니다

  • 6. 오한들고
    '12.6.22 10:42 AM (183.106.xxx.79)

    여름에 오한들어 죽다가 살아나고 손가락 발가락 시리고 아프고 ....당장 해봐야겠어요

  • 7. 제 경우
    '12.6.22 11:02 AM (121.147.xxx.151)

    전 타고 나기를 몸이 차게 태어나서 쭉

    결혼 후도 몸이 차서 임신도 힘들었어요.

    그런데 50대 이후 운동을 통해서 몸이 많이 좋아지고 따뜻해졌어요.

    손 발이 늘 차거웠는데 이제 손은 항상 따뜻하고

    오히려 다른 분들이 제 손을 잡으면 따뜻해 좋다고 할 정도

    발은 운동해도 한동안 차거운 상태였는데

    추울때는 늘 집에서도 양말을 신고 만약 더워 양말을 벗어도 슬리퍼라도 꼭 신고 있고

    한 여름에도 아주 찌는 듯 더울때 빼고는 앉아 있을때나 잠잘때 배를 늘 따뜻하게 하고

    그러면서 예전에는 여름에도 선풍기 에어컨 바람 싫어하고

    티비라도 볼때는 소파에 앉아서도 자주 담요 덥고 전기요 깔고 있었는데

    이젠 정말 더울 때는 선풍기 몇 시간 틀어도 괜찮을 정도가 됐어요.

    예전엔 그 선풍기 바람 스치는 자체가 싫었거든요.

    운동을 땀이 살짝 날 정도로 늘 하는게 가장 좋은 처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또 커피 메니아 였는데 커피 잘 안먹고 커피 만약 먹게 된다면 커피양은1/10티스픈정도

    우유 넉넉히 넣고 먹어요. 거의 부드러운 베이지톤이 되니 커피가 살짝 발 담궜다 간 정도 ㅎㅎ

    아무튼 꼭 열심히 운동하셔서 저처럼 몸이 회복되시길 바랄께요.

  • 8. ..
    '12.6.22 11:13 AM (175.207.xxx.220)

    좋은 글입니다. 저장해두겠습니다.. 지우지 마세요. ^^

  • 9. 보다가
    '12.6.22 11:54 AM (183.96.xxx.98)

    저도 몸이 찬데 찬물 고만마시고 사혈도 겁나지만 시도해봐야겠어요.
    일단 저장합니다.

  • 10. 곰3마리제주에
    '12.6.22 2:41 PM (125.143.xxx.74)

    사혈... 겁나네요
    그치만 저는 지금도 발이 얼음장이라 구매해야겠어요
    감사합니다

  • 11. ..
    '12.6.24 9:33 PM (221.140.xxx.69)

    손발이 차서 걱정인데 좋은 정보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14 집주인때문에 분해서 잠이 안와요 1 01:56:50 112
1129513 또 알바 낚시글이 들끓네요.. 6 지겨워라 01:54:11 57
1129512 중국cctv)문통 충칭 임시정부청사 방문 영상 3 ㅂㅂ 01:50:50 47
1129511 바네사글의 바로밑글 pass;베충장난친글가져옴 4 읿충이양념된.. 01:40:40 63
1129510 바네사는 예쁜 이름이고 그리젤다는 촌스러운 느낌인가요? 2 미드 01:32:46 203
1129509 문지자분들 유머감각에 웃고갑니다 3 열좀식히세요.. 01:32:31 217
1129508 문대통령님.방중결과글.관리자에게 신고합시다 7 ㅇㅇ 01:23:29 190
1129507 알쓸신잡 광화문 재밌고 감동적이네요 4 광화문 01:20:50 295
1129506 기자 맞았다고 전쟁선포하자는 국민의당 이용호 국회의원 5 .... 01:13:44 275
1129505 이원일 셰프가 에드워드 권 밑에 있었네요? 6 세상참좁네 01:10:07 850
1129504 고구마 말랭이를 먹으면 속이쓰려요 2 01:03:25 286
1129503 일드에서 여자 벗으라는 설정요 9 00:57:05 778
1129502 시진핑으로부터 바둑판 선물받는 문 대통령.jpg 9 좋으시겠다... 00:47:17 692
1129501 화장한후 피부가 건조해서 쩍쩍갈라진다면 어떻게해야될까요? 10 ㅜㅜ 00:44:23 872
1129500 옵션열기 알밥들 미쳐 날뛰고있어요 7 후후 00:42:26 444
1129499 이명박 수사하라 시위 1 ... 00:38:02 229
1129498 정우성 잘생겼다 언제까지 먹힐 것 같나요 25 .... 00:36:35 1,668
1129497 거부하는 남자친구... 5 ㅜㅜ 00:36:16 987
1129496 신혼 때는 정말 다 좋나요? 4 써리원 00:35:33 834
1129495 일산 엄청 춥네요 8 주부 00:34:57 1,116
1129494 결국 가난한 사람들의 문제라 달라지질 않나보네요 4 권역센타 00:33:18 771
1129493 소고기 좋아하는데.. 갈아놓은 소고기는 어디든 누린내가 심하지 .. 1 간고기 00:32:31 225
1129492 지금 맛난거 드시는 분들 뭐드세요? 5 혼자는 싫어.. 00:30:19 488
1129491 내 가슴도 미어집니다. 대통령님 1 임시정부 00:24:53 713
1129490 이국종 교수님 6 ... 00:23:51 1,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