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출마예고 정동영, 지지율 '껑충' 단숨에 '야당 2위'

prowel | 조회수 : 1,408
작성일 : 2012-06-14 20:17:51

출마예고 정동영, 지지율 '껑충' 단숨에 '야당 2위'

<정치행보·비전 총정리판> 내놓자 2배 폭등‥문재인과 6%차 좁혀져

정동영, 문재인 대항마로 급부상?

13일 자신의 '지난 3년 정치행보와 비전'을 총정리한 백서를 홈페이지에 올리며, 대선 출마를 예고한 정동영 상임고문의 지지율이 단숨에 2배로 폭등했다. 14일 리얼미터-중앙일보가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 정 고문의 대선지지율이 지난 주보다 2배가 넘는 4.4%로 껑충 뛰어올랐다. 평소 2%대에서 맴돌던 지지율이 4%를 돌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지지율 급등으로 정 고문은 민주통합당·통합진보당 등 야당의 1위였던 문재인 고문에 이어 단숨에 '야당 2위'로 뛰어올랐다. 특히 최근 들어 문 상임고문의 지지율 하락세가 이어지면서 문재인-정동영 간 지지율 격차도 6%p 차이로 대폭 줄어들었다.

'정동영 지난 3년 정치행보·비전 총리판' 나와

한편, 정 상임고문은 한 인터넷 칼럼리스트가 작성한 <정동영의 지난 3년 정치행보와 비전 총정리판>을 13일 자신의 홈페이지에 공식 게재했다. '담대한 변화, 준비된 약속'이라는 타이틀로 게시된 <정동영 백서>는 정 상임고문이 지난 3년 동안 펼쳐왔던 주요 이슈별 정치행보와 비전을 총망라해 정리한 것으로 방대한 분량이다.

백서를 쓴 김영국씨는 "많은 정치인들이 비전을 찾아 헤매지만, 정동영은 자신의 지난 3년 '정치행보와 주장'들을 총정리한 것만으로도 대한민국의 핵심 이슈를 모두 망라한 시대적 과제들이었고, 대한민국이 앞으로 나아가야 할 길이자 방향이었고, 1%만이 아닌 99%의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 반드시 제대로 실현시켜야 할 국가적 비전들이었다"고 총평했다.

그러면서 "선거를 앞두고 주변 전문가나 주위 사람들의 의견과 조언을 받아 책상머리에서 만들어 발표하는 국가운영 비전이나 선언문 등과는 비교할 수 없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2007년 대선에서 정동영 후보를 찍지 않았다고 밝힌 김씨는 "정동영의 지난 3년을 총정리해보면 어쩌면 대한민국의 주요 이슈와 그에 대한 하나의 모범답안과 비전이 망라될 수 있을 것 같았고, 이전의 정치 거물들에게서 보지 못 했던 새로운 '정치 모델'을 체계화할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이번 대작업의 배경을 설명했다. /브레이크뉴스

☞ 정동영, 지난 3년 정치행보·비전 총정리판

 

IP : 114.200.xxx.8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97 노트8쓰시는분들 핸폰 07:50:53 85
1128396 한수원노조, 박종운·김익중·양이원영·공무원까지 고소 (?)  1 ........ 07:42:17 108
1128395 명바기 자서전 사는 꿀알바 1 고딩맘 07:41:05 215
1128394 판매직원의 경멸스런 표정을 봤어요. . . 3 . . . .. 07:39:25 738
1128393 인간의 3대 욕구 다 채우고 사시는 분 3 인간 07:38:01 348
1128392 김관진 김태효 풀어주고 대신 우병우 구속해서 여론 무마? 푸른하늘25.. 07:33:17 198
1128391 중2아들이 지금 제 옆에서 자요 ㅎ 4 나무꽃 07:21:07 826
1128390 조두순 개새끼가 탄원서를 썼대요 6 아오 07:20:30 812
1128389 건강검진 결과 유방 양성석회화. 낭종. 결절소견을받았어요 2 근심 07:14:53 443
1128388 김앤장도 찌르는 속 시원한 개혁의 칼날 : 김상조의 공정한 행보.. 1 공정하고 정.. 06:54:13 685
1128387 치약 폼클렌저 잘라쓰시나요? 12 ... 06:53:55 524
1128386 유방 석회 낭종 1 jhg 06:53:21 203
1128385 일본이 4월에 학사일정 시작하는거 현명한 듯 06:37:37 272
1128384 10번 돌려봤어요 꼬소미 우병우의 아악(밀려서 문부딪히는 소리).. 15 오유펌 06:17:41 3,173
1128383 불고기거리 한우와 수입육(호주, 미국)은 맛이 확실히 다른가요?.. 2 궁금 05:20:50 670
1128382 외고 붙은 중3아이...겨울방학동안 수학집중학원...추천 좀 부.. 2 수학.. 04:53:39 873
1128381 새술은 새부대에... 청와대 출입기자들도 싹 바꿨어야.... 1 말씀 04:50:22 536
1128380 핫도그 맛없는 사람 또 계신가요? 8 ... 04:42:56 745
1128379 짠내 투어보면 박나래는 왜캐 굽신되요 8 .. 04:40:10 2,240
1128378 문대통령 위신 떨어지니 기자들 맞은거 덮기로 해요 19 부끄 03:38:36 2,451
1128377 저만 그랬던 건가요 6 진짜 03:25:00 916
1128376 가자폭행당시 현장에 있던 다른 촬영사(사진인증)의 증언 올라왔네.. 5 진심은 02:50:29 2,558
1128375 미 대통령 경호차 운전 클라스 ㄷㄷ 02:48:09 666
1128374 한국일보 기사 제목 수정했네요.jpg 8 써글넘들 02:34:44 1,792
1128373 저 좀 도와주세요. 여초직장. 15 .. 02:17:03 2,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