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초2학년 드라마 보나요?

드라마 | 조회수 : 1,456
작성일 : 2012-06-13 09:50:57

제 아이친구가 맨날 드라마 이야기를 아이에게 하나보더라구요

우리집은 주말에 런닝맨이나, 가끔 아이들 만화영화같은건 보여줘도, 드라마같은건 절대 안보여주는데

아이친구들 중에는 밤10시에 하는 각시탈, 추적자, 유령 이런것도 보나봐요.

부모랑 그시간에 같이 드라마를 시청하나봐요.

 

그아이집이 특이한거지 대부분은 저희집처럼 안보는거 맞죠?

아이가 그 아이 말듣고는 각시탈 보고 싶다고, 하는데 헐~ 했어요

IP : 121.143.xxx.12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ㅠㅠ
    '12.6.13 9:54 AM (112.144.xxx.96)

    저도 그게 스트레스예요
    저희집은 주말에 런닝맨이나 음악프로그램만 보는데
    주중에 학교가면 드라마 이야기를 그렇게 한대요.
    애가 뭔 내용인지도 모르고 대화도 못끼고 하니
    좀 소외되는가봐요.
    남자애들이 무슨 드라마를 매일 보는지..원
    그렇다고 매일 드라마를 같이 볼수도 없고
    저도 직장맘이라 저녁에는 정말 바쁘고
    아이도 숙제와 독서로 시간이 정말 없는것 같은데
    다른애들은 드라마 볼 시간이 되나봐요.

  • 2. **
    '12.6.13 10:00 AM (119.67.xxx.4)

    그러게요.. 저희도 9시 30분에 자서 드라마 안 봐요.. 런닝맨이나 주말 재방송 개그콘서느 같은 것 보고요..
    그런데 아이 친구들이 해품달,각시탈,더킹투하츠.... 많이들 봐요..

  • 3. 저도 초2
    '12.6.13 10:14 AM (210.216.xxx.212)

    안봅니다 엄마가 그거 보고 싶으니 안재우고 같이보겠죠 10시면 재웁니다 대신 인기가요같은건 시간있으면 인피니트때문에 보긴합니다 그것도 하는 시간도 모릅니다 놀이터가면 인피닛나오던가 말던가가 되구요

  • 4. qwe
    '12.6.13 10:15 AM (59.1.xxx.91)

    심지어 저희집은 TV가 없어서 개콘이나 음악방송이나 진짜 아무것도 못보는데요
    학교에서 아이들이 TV얘기를 하지만, 잠깐이라 그냥 옆에서 좀 듣고 있다보면 다 지나가고
    그담에 딴거 하고 같이들 논대요 ㅎㅎ
    유행어같은거 학교에서 배워 오면 저도 따라서 배워보고 서로 같이 해보고 누가 더 웃긴가 비교하고
    그러다가 다 잊어버리고 또 딴거 하고 그러네요.
    아이에게 "유행어/드라마 유통기한은 거의 7일에서 10일 사이란다. 그냥 지나가는 거야."하고 말해줬는데
    아이도 엄마말이 맞다고 그러더군요.

  • 5. ..
    '12.6.13 10:37 AM (219.252.xxx.66)

    굉장히 어릴적부터 드라마 많이 본 친구들이 확실히 고정관념이나 우리사회의 일반적인 연애관 직업인식 이런거에 쉽게 물드는 것 같아요. 저도 어릴적에 부모님이 드라마 안보여주신거에 엄청 감사해요.

  • 6. ..
    '12.6.13 10:45 AM (147.46.xxx.47)

    초3.저희집도 안봐요.심지어 저 조차도 본방 사수 못하고..재방으로 아쉬운맘 달래요^^

    초2 면 런닝맨,개콘만 봐도 친구들 대화에 참여할수있지않나요?

  • 7. ....
    '12.6.13 10:50 AM (121.190.xxx.49)

    초5 아들인데 개콘만 봅니다. 드라마는 좀 그렇더라고요. 자는 시간도 늦어지고.
    10시 이후에는 잠들도록 합니다.

  • 8. ...
    '12.6.13 1:08 PM (218.145.xxx.151)

    초4인 딸아이, 작년부터 개콘과 런닝맨은 무조건 보여줍니다. 본방으로 안 보면 유행에 늦는다고 해서 무조건 본방 사수해요.

  • 9. 초1
    '12.6.13 1:29 PM (124.54.xxx.39)

    저희집은 티비를 하루에 1시간도 안봐요.어쩌다 보니 그렇게 됬는데
    대신 주말엔 무도나 1박2일 보는 정도인데
    아이가 학교에 가더니 런닝맨 놀이를 선생님이 시켜줬는데 런닝맨 한번도 안 본 사람은 우리 아이 뿐이였대요.게임 방법이야 설명해주니 알았지만 아이유가 나왔네 누가 나왔네 친구들이 하도 자랑을 해대더랍니다.
    박지성 나올 때부터 보고 있어요.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218 괌의 온워드처럼 물놀이 시설이 잘 돼 있는 데가 또 어딜까요? 애엄마 08:49:49 30
1127217 김장매트 좋아요 1 ... 08:44:24 141
1127216 이 사진 일부러 올린거죠? 4 노노노노 08:39:14 475
1127215 자식이 한심해 보일때 어떻게 극복하세요? 8 인내 08:30:06 666
1127214 스스로 호적파는 방법은 없을까요?? 11 살기싫다 08:21:18 631
1127213 뮤지컬 관람료 너무 비싸네요 7 뮤지컬 08:18:52 724
1127212 초강력 국제 제재를 받고 있는 북한의 모습 ggggg 08:10:28 219
1127211 동네 은행이 없어졌네요 4 .... 08:07:15 1,174
1127210 에어프라이어 밝음이네 08:01:11 212
1127209 같이 복용해도 되나요? 1 복용 07:58:51 196
1127208 세상에 밤새 거실 난방을 6 가도가도 07:50:06 2,136
1127207 월세 사는데 오늘 따뜻한물 안나와서 찬물로 씻고 나왔네요. 11 ㅜㅜ 07:38:13 1,394
1127206 남자들 속에 홍일점으로 사는 엄마들은 왕비대접 받고 사시나요? 14 ** 07:36:42 1,957
1127205 원형탈모로 빵구났는데요 4 지혜구함 07:28:15 376
1127204 헉.. 밖에 온도가 영하14도 맞아요? 4 진짜? 07:23:10 2,688
1127203 혹시 은행원 계세요? 3 ㅇㅇㅇ 07:13:37 984
1127202 대학 새내기 우울증(?) 상담 또는 치료에 대해 5 백야 07:04:16 881
1127201 태어나서 처음으로 안경맞추려는데..안경점에 그냥 가면 되나요? 3 안경 07:00:37 352
1127200 구속영장 기각 5 해법 06:56:11 943
1127199 화성 15호에 과학자들이 놀라는 이유 & 남북공통의제 M.. 4 정봉주의 전.. 06:41:33 831
1127198 평창올림픽 티켓 구매하신 분 계신가요? 3 ㅇㅇ 06:13:28 682
1127197 운세가 정 반대로 흘러가는 경우는 뭔가요? 사주싫으신분 넘겨주세.. 6 ........ 05:43:35 1,219
1127196 추위를 너무 타요. 옷 입는거 조언 부탁합니다 36 추위 05:23:54 2,924
1127195 변호사 개업 선물 4 ss 05:12:10 650
1127194 안 아픈데..돌 무렵 아이들에 계속 약 강제 투약 샬랄라 04:30:53 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