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어제 또 조선족이 파주에서 사고쳤네요... 무서워요

무서워요 | 조회수 : 3,499
작성일 : 2012-06-08 03:49:32
어제요,, 7일  낮1시 35분이라네요,, 파주에서 조선족 남성이 편의점에서 여자가 쳐다보는게 기분나쁘다고
칼로 4번이나 찔렀다네요...
32살 여자를....그냥 쳐다본다고........헐.................

자꾸 이런일이 생겨서 너무 무서워요... 저도 30초반 여잔데,,  
그래도 외국다녀봐도 우리나라만큼 안전한곳도 없지,, 하고  밤길 무서운줄도 모르고 잘도 다녔었는데
이젠 대낮에도 칼갖고 다니는 조선족들때문에 너무 불안하고,,  조선족들이 싫어져 마치 인종차별주의자가 되어가는
제 자신이 걱정스러워요........

이젠 남일이 아닌 것 같아요..... 저번 수원토막살인사건도 그렇고,,,, 

우리나라에 들어오는 조선족들 중에는 중국인이 조선족으로 속이고 들어오는 경우도 굉장히 많다네요...
또한 불법체류자같은 경우에는 신원파악이 안되니 붙잡히지만 않으면 누군지도 몰라요...

모두들 조심하시라구요.....

칼이나 손도끼도 갖고 다닌다고 하니 이제는 스스로, 알아서 조심하는 수 밖엔 없어요.
나라가  야당이든 여당이든 다문화정책에 관련된 건 모두 쉬쉬하는 상황이니 
당하는 사람만 불쌍한 겁니다.

정말 이러다 노르웨이 같은 사건이 우리나라에서 일어날 수도 있음이에요.

IP : 182.218.xxx.19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Gh
    '12.6.8 3:54 AM (124.52.xxx.147)

    울 옆동네 아파트에서는 중국놈이 칼들고 설쳤대 요

  • 2. 사천
    '12.6.8 4:02 AM (118.34.xxx.241)

    호신용 무기 하나씩 들고 다니세요...

    저는 주위 아는 여자들한테 만약 위험한

    상황에 처하게된다면 볼펜으로 찍으라고 합니다.

    누구든지 놀라서 처음엔 당황하게되있죠

    그틈에 빨리 도망치라고 애기해줍니다.

    방어만이 살길입니다...

  • 3. 원글
    '12.6.8 4:07 AM (182.218.xxx.192)

    근데 왜 그들은 칼을 갖고다니는 걸까요? 뭐가 두려워서...

    이런 조선족 포함 중국인들이 들어와 사고치기전에는 우리나라 사람중에 칼 소지하고 다닌다는 사람얘긴 들어본 적도 없는데 말이죠.

  • 4. 사천
    '12.6.8 4:20 AM (118.34.xxx.241)

    자기들을 무시한다고 생각해서 그런거 아닐까요?

    예전에 공중전화 있을때 조선족인데 전화통화 좀 오래하길래

    제가 인상쓰면서 뭐라 했더니 확 째려보는데 식겁했더라는 ㅎㅎ

    지들끼리도 치고박고하면서 살인도 하는데요 뭐 ...

    그렇다고 전부 칼을 가지고 다니는건 아니니 너무 두려워마세요...

    사람 많은곳으로 다니고 누군가 뒤따라온다 싶으면 차도로 빠져서 가족들한테

    전화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70 촛불집회 ... 08:05:15 43
1225769 미국은 통일을 바라지 않는다 1 유대인앞잡이.. 07:59:13 192
1225768 지하철 입구에서 미친아저씨한테 기습당했어요.. 3 지하철 07:53:07 702
1225767 황사보통이면 환기시켜도 되지않나요? 2 ... 07:48:33 252
1225766 전국 돌며 여성 몰카 6천 장 찰칵…30대 구청직원 적발 4 ㅇㅇ 07:46:19 344
1225765 여름 (혼자) 여행 추천 좀 해주세요. 3 오렌지 07:41:03 210
1225764 [속보] 北김계관 “美와 아무 때나 마주앉아 문제 풀 용의 19 어서 마주앉.. 07:40:54 1,699
1225763 우리의 통일을 바라지 않는게 맞네요 4 노랑 07:37:31 418
1225762 北김계관 "대범하고 열린 마음으로 美에 시간과 기회줄 .. 6 ... 07:37:21 600
1225761 제 아들은 공부를 스스로 엄청 잘 해요 7 ... 07:35:31 1,018
1225760 백년의 기다림 - 진관사 칠성각에서 나온 태극기에 쌓인 것들 한반도의평화.. 07:34:59 245
1225759 버스에서 50대 중년남이 어깨에 성기를 비볐어요 7 .. 07:32:19 1,341
1225758 시댁 가사도우미 어떻게 써야하나요 2 ... 07:28:53 619
1225757 문재인을 보면 박근혜랑 겹쳐보여요 50 얼굴마담 07:23:38 1,907
1225756 어디까지 살을 빼야 레깅스위로 살안빠져나올까요. 3 .. 07:19:23 593
1225755 혈압 당뇨 4 당뇨 07:18:39 352
1225754 이 와중에 정세현 장관님 걱정중.. 1 이와중 06:46:19 1,948
1225753 새끼 토끼 구출 후기 2 32 06:30:25 2,482
1225752 결혼식날 눈물 나오신 분 9 06:21:20 808
1225751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7 ㅇㅇ 06:19:04 621
1225750 잠을 못잤어요.걱정되서.ㅠㅠ 15 .... 06:13:07 3,970
1225749 곰보다 여우가 낫다는 말 4 .. 06:05:34 1,372
1225748 열이 안 떨어지는데 응급실 가야하나요 도와주세요 4 ㅗㅗ 05:06:45 1,161
1225747 폰 필름이나 케이스 끼우면 정말 액정 안깨지나요? 5 ,,, 04:52:34 808
1225746 요즘 고등학교에 풍기문란으로 벌점 받는 커플들이 많다는데.. 4 ㅣㅣ 04:44:42 1,4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