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 <달콤한 나의 도시> 좋아하셨던 분들 계세요?

드라마 | 조회수 : 1,969
작성일 : 2012-06-05 20:59:46
예전에 보았던 것, 왠지 맘이 끌려 요즘 다시 보고 있는데요
참 좋은 드라마라는 생각입니다.
대형 스타 캐스팅이 아니어선지 방송당시 시청률은 별로였던 것 같은데 제 맘을 흔드는 그 무엇인가가 있네요.
최강희의 연기는 다른 어디에서보다 이 드라마에서 빛난다고 생각해요.
특히 최강희 엄마가 나오는 장면에선 왜 이리 가슴이 먹먹한지... 
오늘로 8회까지 봤으니 딱 중간인데 예전 기억엔 후반부에 힘이 약간 딸렸던 것 같은데 지금 다시 보면 어떨지 궁금합니다.

연출도, 각본도, 연기도, 카메라도 수준급으로 보입니다.

저 같이 이 드라마 좋아하셨던 분 안 계세요?^^
비슷한, 뭐 좀 달라도 괜찮은 드라마 이 밤에 하나씩 추천해주시면 무한 감사드리겠습니다. 
IP : 122.49.xxx.24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조선일보에
    '12.6.5 9:09 PM (121.145.xxx.84)

    연재했었나..소설이 훨씬 좋은거 같았어요..은수는 제가 생각한 이미지가 맞았는데..드라마는
    왠지 매력이 없어서 안보았네요^^

  • 2. ..
    '12.6.5 9:15 PM (114.202.xxx.50)

    드라마가 소설을 잘 살려냈다고 봅니다.
    특히 은수의 직장생활 등을요..
    중요한 공간인 은수의 방은
    정말 소설 그대로지않나요?
    최강희도 지현우도 이선균도 연기가 다 좋았네요.,
    최강희 의상도 참 좋았어요.

  • 3. ..
    '12.6.5 9:15 PM (58.235.xxx.224)

    저두 좋아해요.
    책도 사서 봤는데요. 책도 괜찮으니 추천 드리구요.
    비슷하게 좋았던 드라마는 연애시대.
    최강희는 그때나 지금이나 정말 은수 같아요.
    맞아요. 후반이 좀 아쉽긴 했죠;

  • 4. 저도
    '12.6.5 9:17 PM (211.108.xxx.154)

    재밌게봤었어요
    본지 오래되어서 기억이 좀 희미해졌네요
    찬찬히 다시 보면 좋겠어요ㅎㅎ
    최근에는 한지민이랑 정우성 나오는 빠담빠담
    시간가는줄모르고 봤네요 조심스레 추천해보네요;;;

  • 5. 동감
    '12.6.5 9:22 PM (125.176.xxx.183)

    저도 드라마할때 정말 좋아하며 봤었더랬어요 얼마전 책으로도 우연히 뵜더니 책도 좋았어요. 책보고나니 드라마 다시보기하고픈 생각이 났네요. 최강희도 이선균도 다 그역이 참 잘 맞고 좋았던 기억이나요

  • 6. 드라마
    '12.6.5 9:23 PM (122.49.xxx.241)

    다시 보면서 전에 안 보이던 게 보이는 드라마입니다, 제게는...
    (어떤 드라마는 다시 볼 때 너무 지루한데 말이죠.)

    추천해주신 드라마 중 연애시대는 저도 갖고 있답니다.
    주변에 팬들이 하도 많길래 어떤 건가 다운 받아 뒤늦게 보았더랬죠. 언제 다시 보아도 좋을 것 같아요.
    그리고 빠담빠담은.... 정우성이 걸리는데요ㅠㅠ 님의 추천을 믿고 한번 시도해볼까 고민 들어갔습니다.^^

  • 7. ...
    '12.6.5 9:26 PM (203.226.xxx.25)

    저 요즘 다시보고있어요^^
    3명의 친구관계가 넘 부러워요
    청일점 유진이까지~4명......
    요즘 외로움을 타는데 위안이되요^^
    그런데 현실에선 지현우나 이선균같은 남잔 없겠죠??ㅠㅠ
    원글님

  • 8. ...
    '12.6.5 9:27 PM (203.226.xxx.25)

    공감대형성 넘좋아용~^^

  • 9. 소설이요...
    '12.6.5 9:31 PM (210.121.xxx.147)

    전 소설... 딱 제가 그나이였고 꼭 일기장을 보는 기분이었어요...
    앉은자리에서 휘리릭 진짜 재미있게 봤네요...

  • 10. 드라마
    '12.6.5 10:26 PM (122.49.xxx.241)

    참, 저도 최강희 의상 좋아요. 그렇게 입어도 부담스럽지 않은 몸매라면 얼마나 좋을까요.^^
    맞아요, 저도 3명의 친구관계가 정말 부러워요. 전 항상 애정보단 우정에 감동을 더 받더라구요.
    요렇게 잘 만든 드라마 또 뭐 없을까요.....?

  • 11. ㅎㅎㅎㅎㅎ
    '12.6.5 10:43 PM (175.197.xxx.187)

    저는 최강희 친구들 이야기가 더 좋았어요...
    현실적이면서도 가슴 한켠이 지릿했었죠...
    그리고 거기 김영수로 나오던 이선균 역할,,,정말 제 로망이었어요.
    지현우와의 풋풋함도 정말...!!!!! 아...아무래도 다시봐야겠어요^^ 정말 좋아하는 드라마네요

  • 12. 쟈크라깡
    '12.6.6 12:08 AM (121.129.xxx.217)

    아~ 이거 정말 재미있게 봤어요.

    마치 어른들의 성장드라마처럼 느껴지면서도 발랄하고 명랑하기도 한.

    단편소설을 읽고 있는 듯한 느낌이요.
    전 극적인 요소나 선악구조,영웅 일대기 뭐 이런 드라마 싫어해서 참 재미있게 봤어요.
    최강희 캐릭터 중에서 제일 잘 어울리는 듯합니다.
    생활이 묻어나는 이런 드라마 좋았어요.

  • 13. 컴투마이월드
    '12.6.6 1:14 AM (175.223.xxx.129)

    ost도 좋아서 요즘도 가끔 들어요~
    드라마도 다시 봐야겠네요.

  • 14. 드라마
    '12.6.6 8:52 PM (122.49.xxx.134)

    여러분들의 공감 댓글을 읽자니 이 드라마에 대한 고마운 맘이 더 커지고 행복하네요.
    매 회마다 저는 눈물을 흘리게 되는 대목이 있더라구요.
    오늘은... 오은수(최강희) 친구 남유희가 봄이 얘기하는 장면이 너무 인상적이었어요.
    "세상의 모든 구리도금들을 위하여!!" 이 대사 기억나시나요?^^

    다른 괜찮은 드라마 추천해주실 분~~~ 지금도 늦지 않았으니 플리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165 시어머니가 .. 17:33:58 68
1224164 종일 컴터일하니까 어깨아픈데 허브찜질팩 어때요? ..... 17:33:30 16
1224163 안 익은 김치로 김치찌개 맛있게 할 수 없나요 1 ) 17:33:21 15
1224162 비가 참,,,,자주오네요 17:33:10 52
1224161 가정용 프린터기 추천부탁드려요 솔맘 17:31:40 17
1224160 민주당때문에 짜증날땐 문프! 2 부선시장 17:31:31 54
1224159 교사가 의외로 빨리 퇴직한다고 들었어요 2 ... 17:31:28 178
1224158 RM 문제적 남자에 나왔던 거 맞죠? 2 방탄 17:28:38 133
1224157 오이지 담글때 설탕 소금만넣고 담궈도 되나요 3 2222 17:27:07 96
1224156 호텔에서 스테이크와 오믈렛을 먹었는데 3 123 17:26:31 294
1224155 백악관이 제작한 북미정상회담 기념주화 2 ㅇㅇ 17:25:30 95
1224154 방콕,베트남,북경 중 8,9,10월달 중에 여행가기 좋은 곳은?.. 패키지여행 17:24:42 28
1224153 이스라엘 여행 해 보신분 2 돌돌이 17:22:11 133
1224152 원금균등 대출받고..3.4년후 상환할때 손해가 있을까요? 3 대출 17:16:38 212
1224151 남자 전문직은 500억 여자는 만나야 덜손해인가요? 8 ㅇㅇㅇㅇ 17:15:18 511
1224150 동안이라며 자신만만했던 50살인 사촌언니... 17 17:13:55 1,805
1224149 앜 !!기분전환용 그릇사고싶어요 1 .. .. 17:11:37 319
1224148 집안일 서툰 남편, 칭찬이 필요했네 1 댓글 17:10:31 220
1224147 석탑이 여기저기 많은 이유가뭐에요? 6 궁금 17:06:49 313
1224146 샤넬 보이백은 요즘 매장에 수급상황이 어떤가요? 유나로빈 17:05:11 158
1224145 불교이신분들께 질문이요 7 궁금 17:02:59 323
1224144 미국흑인들이 가난한 이유는 3 ㅇㅇ 17:00:28 872
1224143 에어콘, 거실하고 안방중 한군데만 놓는다면 어디 놓는 게 좋을까.. 7 dd 16:54:36 389
1224142 오십대의 머리 (헤어스타일 아님) 2 .. 16:52:47 701
1224141 여자는 상위 10프로 미만 남자랑 결혼하면 인생 조지는 것 같아.. 16 뚱딴지 16:47:23 1,6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