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유부님들 ...친구들이 아가 돌잔치 안오면 섭하고 연락 끊나요?

슬퍼ㅠ | 조회수 : 2,402
작성일 : 2012-06-05 20:05:55
ㅠㅠ
저 친구들 3명이나 그러네요 슬퍼요
다들 중고딩친구 그리고 대학친구인데요
결혼식은 물론 갔어요 한명은 지방인데도 갔었고요
다른 친구들 결혼식도 다 갔고 15만원 상당에 전자렌지 선물로 사주고 그랬네요 그뒤로 집들이도 갔고 연락 자주는 아니고 두어달에 한번씩해소 만나고 했어요
그런데 애 낳고 돌잔치를 했는데 못갔어요 한명은 춘천서 한다길래 못간다했고 한명은 돌잔치 자체를 안한다고 했었고요
나중에 만나서 선물이나 줘야지 했는데 헉 ㅠㅠㅜ
그뒤로 연락 뚝이네요 첨엔 눈치 못채고 제가 몇번 했는데요
뭔가 예전같지 않은거예요 그래서 저도 연락 안하니 그들도 아예 연락 한번 없네요
가만 생각해보니 제가 돌잔치 안가고 돌때 안챙겨서 그런가싶더라고요 ㅠㅠ 결혼식가고 그런건 다 잊어버렸나봐요
뭔가 기분이 우울하네요 ㅠㅠㅠㅠ
IP : 211.246.xxx.20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6.5 8:11 PM (222.110.xxx.184)

    님이 여자라면 그냥 이성인 친구와 연락하기 껄끄러워서 그럴수도 있어요. 배우자들이 싫어하기도 하겠고. 저도 남자인 친구들하고는 애키우다 보니 서로 연락 안하게 되더군요. 괜한 오해도 싫고.. 딱히 공통화제도 없구요

  • 2. 경우
    '12.6.5 8:31 PM (121.143.xxx.126)

    제 아이 돌잔치에 몇몇 친한 친구들 본인아이때문에, 혹은 시댁일때문에 못온 친구들 있었어요.
    저는 아이들 어리고 맡기고 나오려고 친정,시댁, 남편에게 몇주전부터 약속에 약속을 하고 먼곳까지 다녀까지 왔는데 몇몇이 다른것도 아니고, 아이가 열이 좀 나서 못온다거나, 시댁에 갑자기 갈일이 생겨서 못온다고 했을데 약간 섭섭은 했지만, 이런일로 연락을 끊는다면 그건 정말 친구도 아닌거 같아요.

  • 3. 저요
    '12.6.5 9:49 PM (211.36.xxx.38)

    저 친구애 돌잔치 안갔다고 쌩~하더라구요 그날 시댁ㅅ생사있어서 못간다고 했더니 완전 쌩~ 그래서 저도 그런애랑 연끊어도 아쉬울꺼없어서 그래라하고 신경안쓰고살아요

  • 4. 돌잔치는
    '12.6.5 10:21 PM (118.91.xxx.85)

    가족들끼리 축제의 의미로 했으면 좋겠어요. 제발.
    예전처럼 돌반지가 5, 6만원대 시대도 아니고, 살기가 많이 힘들어졌다고들 하니 서로
    배려하는 차원에서라도 규모를 축소하는것도 나쁘지 않은거 같아요.

  • 5. 아휴ㅠㅠ
    '12.6.6 12:21 AM (110.70.xxx.100)

    돌잔치 안왔다고 쌩하는 친구면...그냥 냅두세요. 돌잔치 초대자체가 민폐예요. 자기자식 생일로 남한테 부담주는 사람들 너무 싫어요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610 남편 우울증으로 거울보기 ㅇㅇ 12:36:32 64
1224609 해외에서 이런경우 대처법.. 3 ... 12:33:08 117
1224608 문대통령 잘하실수록 더 죄송해요 1 눈팅코팅 12:33:03 68
1224607 결혼할때 집안분위기 가정환경 중요한데... ... 12:32:36 104
1224606 개가 주인에게 바라는 10가지 2 푸들맘 12:31:25 165
1224605 친정 부모님 결혼 기념일 축하드려요 12:29:29 73
1224604 전 이제명 욕설파일 이번에 들었어요. 3 //// 12:29:02 205
1224603 대통령 통역이 다른사람으로 바뀌었네요... 2 플랫화이트 12:28:21 345
1224602 좀 비싸더라도 원목으로 된 오래 쓸 수 있는 1인 안락의자 의자 12:28:00 57
1224601 이효성 방통위원장 놀고먹나 1 ㄱㄴ 12:27:43 87
1224600 현실적인 조언 부탁드립니다. .. 12:27:24 48
1224599 hkd 7700.00은 한국돈으로 얼마예요? 2 지나다 12:27:22 94
1224598 상가주택 어떤가효? ㅈㅈ 12:26:39 56
1224597 한미정상회담서 문대통령 손 꼭잡고 들어가는 트럼프ㅎㅎ 4 ㅇㅇㅇ 12:24:14 373
1224596 그냥 안 먹는 게 최고 4 다욧 12:23:39 463
1224595 C컬 단발펌 하고픈데요 ... 12:16:50 175
1224594 학폭회의록열람신청을 하면 다시 작성하는건가요? Gg 12:15:28 50
1224593 결혼기념일에 뭐 하나요? 1 .. 12:13:47 86
1224592 뉴스룸 앵커브리핑 방탄소년단 vs 방탄의원단 ... 12:12:25 147
1224591 아이라인 자꾸 번져서 미치겠네요. 안번지는 방법좀~~~~ㅠ 11 ... 12:11:10 434
1224590 성형 최고 수혜자는 1 ㅇㅇ 12:10:04 770
1224589 스핑크스 고양이 잘 아시거나 키워보신분??!! 5 순콩 12:09:53 164
1224588 200주고 쇼파를 샀는데요... 2 나야^^ 12:08:00 519
1224587 식욕과 삶의 의지와 상관관계 있다고보세요? 3 Dd 12:07:03 406
1224586 내가 남편과 두 자식들에게 고마워 하는 점은 3 그래도 괜찮.. 12:06:34 5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