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터에서 신발 파는거...

힝스 | 조회수 : 1,776
작성일 : 2012-06-03 15:55:27

장터에서 구두 파는건 한번 구매해서

정말 만족한적 잇어요,

장터에는 잘 가지는 않고 일주일에 한번 정도씩

걍 쓱~~들러보는데

궁금한게 잇어서요.

보통 옷이든 특히 운동화 같은건 판매시에

빨아서 팔지 않나요??

저는 상식적으로 아무리 싸게 파는걸 떠나서

중고라도 남에게 팔때는 옷은 세탁정도는 하고

운동화도 빨아서 팔아야한다라고 생각하는데.

제가 비상식적인 건가요?

아님 싸게 파는거면 세탁 안하고 팔아도 되나요?

장터에서 저렴하긴한데  운동화를 빨지도 않고

파는걸 보고 진짜 헉~ㅠㅠ했거든요.

아무리싸도 남이 신던거 빨지도않은거 살사람이 있나?

싶기도하고.....암튼 전 제 상식으로는 너무

이해가 안가서요,

내가 이상한건가...

IP : 218.234.xxx.15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장터에서는
    '12.6.3 3:58 PM (118.36.xxx.178)

    크록스 신발이랑 겨울 실내슬리퍼만 구매했어요. 그것도 새걸로만...
    신던 신발이나 구두...그런 건 절대 안 삽니다.

    그리고 세척하지 않은 신발을 내 놓은 판매자는...정말...

  • 2. 힝스
    '12.6.3 4:03 PM (218.234.xxx.153)

    장터에 신발 판매하는 분들 보면 가끔
    어떻게 저런걸 파나싶은 것들도 많더라구요.
    제가 샀던 구두도 굽이 높아서 판매자분이 한두번밖에 안신엇다고
    상태 거의 새거인거 샀는데 진짜 구두 이쁘고 새거였거든요.
    잘 신고 다니구요.

    근데 가끔보면 구두도 유행다 지나서 후즐그레하고 굽이나 앞볼모양도 유행이
    있는데 유행한참지나고 많이 신어서 가죽같은게 헤벌레한것들도 많고.

    암튼 구두야 글타치고
    오늘 운동화 빨지도않고 파는거 보고 진짜 헉~소리 절로ㅠㅠ나더라구요.

  • 3.
    '12.6.3 4:23 PM (115.140.xxx.122)

    제가 판 거 사셨을꺼나요 ㅋ

    솔직히 기본적으로 장터에 중고 물품은 정말 싸게 팔아야 한다고 생각해요.
    나한테는 필요없는 거라 갖고 있긴 좀 그렇지만 다른 누군가에게 가면 유용하게 쓰일 물건을,
    가급적 싸게... 제가 사는 사람 입장에서라도 부담스럽지 않을 정도로 싸게 팔아야죠.
    안 쓰는 거 있는데 얼른 사진 찍어서 내놔야겠네요.
    솔직히 우체국 왔다갔다 하는 거 생각하면 그냥 갖고 있는게 더 나을 수도 있는데, 새똥님 말씀 생각하면서 몸 좀 움직이는 거죠

  • 4. 오늘
    '12.6.3 5:02 PM (112.144.xxx.202)

    누가 남방이나 셔츠 같은거 3만원대 이상이던데
    저는 그것도 보고 누가 사려나 싶더라구요.
    명품도 아니고 상태 최상이라고는 하는데
    사진으로봐서는 그 가격이면 새거 사서입지..
    이런생각만 들더라구요..

  • 5. ..
    '12.6.3 7:49 PM (110.14.xxx.164)

    옷이나 신발 중고 사게 되지 않던대요
    혹시 애들 거면 몰라도요

  • 6. 쓸개코
    '12.6.4 1:03 AM (122.36.xxx.111)

    장터가보면 중고물품 살생각이 딱 떨어질만한 물건들이 상당하던데요.
    근데 왜 구입년도들을 안밝히시는지 모르겠어요.
    다들 상태 최상이라고들 하시는데 그리 안보이는것들이 많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375 문대통령 위신 떨어지니 기자들 맞은거 덮기로 해요 5 부끄 03:38:36 318
1128374 저만 그랬던 건가요 3 진짜 03:25:00 212
1128373 가자폭행당시 현장에 있던 다른 촬영사(사진인증)의 증언 올라왔네.. 2 진심은 02:50:29 814
1128372 미 대통령 경호차 운전 클라스 ㄷㄷ 02:48:09 212
1128371 한국일보 기사 제목 수정했네요.jpg 3 써글넘들 02:34:44 605
1128370 저 좀 도와주세요. 여초직장. 7 .. 02:17:03 581
1128369 순실이 25년 너무 작은거 아니에요? 3 답답해요 02:00:34 426
1128368 한 문제 틀렸는데 3등급-변별력 없는 수능 학생들만불쌍.. 01:56:25 246
1128367 말주변 없는 제가 마구 퍼붓고 나니 정신이 없네요 3 ... 01:48:08 676
1128366 우병우 바로 나올꺼예요. 28 ooo 01:45:03 1,878
1128365 무선 핸드 블렌더 비싸군요.. ... 01:41:49 163
1128364 오소리님들.이거 들으시면서 꿀잠♡ 2 ♡♡ 01:38:05 401
1128363 슬기로운 감빵생활 유대위는 윤일병 사건이 모티브 같습니다 1 .. 01:37:38 389
1128362 초5담임이 수업시간에 질문한다고 짜증난다고그랬대요 5 . . 01:33:41 414
1128361 이제 남은 명바기라인하고 명바기는 언제 구속될까요? 1 그나저나 01:28:27 182
1128360 '2천 5백만분의 1의 사나이 우병우 구속......ㅎㅎㅎ..... 6 ㄷㄷㄷ 01:26:38 689
1128359 기레기들이 이런 기사도 썼었네요. 5 불펜 01:21:09 480
1128358 밥주는 길냥이 녀석이 넘 약해졌네요 7 고양이 01:09:15 507
1128357 우리엄마 순애씨 보셨나요? 3 .. 01:05:27 489
1128356 우병우 구속 속보떴어요~ 119 경사났네 00:58:22 3,634
1128355 (방탄소년단 )BTS.. (멜론뮤직어워드 Fancam) _ Sp.. 11 ㄷㄷㄷ 00:54:49 424
1128354 솔직히 까 봅시다(시부모님 용돈) 10 퍼붓는비 00:51:48 1,188
1128353 남자들 골프관광 문제로 남친과 헤어졌어요 23 끝남 00:50:29 1,532
1128352 걸레 or 물티슈 뭐쓰세요? 4 ... 00:47:10 758
1128351 현장목격 담 나왔네요 34 00:44:40 3,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