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작가가 되는 것, 비현실적일까요?

40 후반 | 조회수 : 2,193
작성일 : 2012-06-01 12:10:05
며칠 전, 어느 분도 드라마 한 편 써보셨다고 했는데
실은 저도 매우 쓰고 싶어요
드라마 양성하는 곳에 가서 훈련받고 잘 따라간다면
혹시 드라마작가가  될 수 있을까요?  아님  비현실적인 꿈일까요?
오래 전부터 꿈 꿔 왔고 글도 많이 써왔고 
20년 직업도 글과 관련된 일을 하긴 했어요

IP : 175.209.xxx.184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변신로봇
    '12.6.1 12:29 PM (211.207.xxx.157)

    피디나 감독도 나이가 들면서 젊은 관객의 트렌드를 따라가기 힘들어지거든요.
    철저히 젊은 대중에게 어필하고 결과물이 팔려야 하는데, 일단 필력 + 본인이 그렇게
    나를 버리고 트렌드에 맞춰 유연하게 변신 가능한지 생각해 보는 것도 필요한 거 같네요.
    그렇게 잘 쓰는 노희경씨도 시청률이 덜 나와 방송을 잘 못잡는다 그러네요.
    드라마 양성소 가시기 전에, 작가 김영현으로 검색해서 그분 인터뷰나 강연초록 정도만 읽어도 감 잡으실 거 같아요. 대장금 선덕여왕 뿌리깊은 나무 작가이시거든요, 제가 보기엔 대중성과 작품성을 다 갖춘 분 같아요.

  • 2. ....
    '12.6.1 12:54 PM (175.223.xxx.76)

    현실감각 없는건 맞지만 현실땜에 꿈을 져버려도 삶이 팍팍하지 않을까요...? 전 고민글 올리지 말고 일단 그냥 부딪쳐 보셨음 해요.... 했다가 안되면 그 때 아... 생각이 짧았네...하고 포기하면 되지 왜 해보지도 않아요? 인생 햔 번인데.... 물론 설렁설렁 덤비면 잘 되긴 힘들겠지만...ㅡ.ㅡ

  • 3. ....
    '12.6.1 1:07 PM (119.197.xxx.71)

    현실감각님은 너무 냉소적이시네요.
    미래는 아~무도 모르는겁니다.

  • 4. 막장여왕
    '12.6.1 1:26 PM (175.252.xxx.110)

    임성한도 늦은 나이에 데뷔한걸로 아는데.. 주부로 지내다가 방송작가 아카데미 같은거 다녀서요.. 그런 여자도 하는데 누군들 못할까.. 솔직히 제가 써도 그런 막장보다 잘 쓰겠어요..

  • 5. 뭐 아주
    '12.6.1 1:35 PM (14.52.xxx.59)

    희망적으로 봐서 임성한급으로 데뷔한다고 치죠
    정말 소수의,극소수의 작가 말고는 지속적인 작품 못 만들어요
    중년 이후 데뷔한 사람중 바로바로 왕성한 작품활동 한 분은 박완서님이 유일무이급이라고...
    김수현이 괜히 뛰어난게 아니에요,
    그정도 오래 할수있는 사람이 없습니다
    드라마 많이 보면 줄거리 다 맞히고 하니 나도 작가하겠다,,싶지만 실제로는 대본 몇장도 못채워요 ㅎㅎ

  • 6. 경제력
    '12.6.1 2:01 PM (183.98.xxx.14)

    삶이 안정되어 있고 경제력 있으시면 한번 도전해보세요. 물론 바들구멍중 바늘구멍이라는 것만 아심되요.
    훨씬 젊은 사람이지만, 요즘 아동문학계에 돌풍을 일으키는 분 알고 있는데, 완전 아줌마 마인드에 독서량도 많지 않고 무엇보다 글을 가장 못쓰는 축에 속했어요. 그런데 2년만에 아동관련 문학상 다 휩쓸더라는....누구도 몰랐습니다. 그분이 그렇게 될 줄... 세상일은 한치앞을 모르는거구나 절감했습니다.

  • 7. ...
    '12.6.1 3:12 PM (211.228.xxx.227)

    어디에선가 들은말이

    이제는 드라마 작가도 개인활동으로 집필하는게 아니라

    공장(글쓴분 표현이)에서 드라마 대본을 만드는 지경에 까지 왔다고

    온라인에서 로설 연재하던 분이셨는데 엄청 유명(히트쳤던) 드라마에서 자기가 연재한 글의 일부 에피소드를 차용당했다며 엄청 열분하시며 말씀하시더이다

    이게 넘 일부분이다보니 표절로 말하기엔 넘 애매하고 그냥 자기가 손해보고 말지만 넘 힘이 빠지고 화가날뿐이다며 요즘 드라마작가 현실에 대해 공장이라는 표현을 써가며 분노하셨어요

    그분 말씀을 듣다보니

    예전 대본소 만화 전성기때 수하생을 수십명씩 거느렸다는 만화가 생각나더라는...

  • 8. 일단
    '12.6.1 4:04 PM (115.143.xxx.210)

    한 번 써보시고 공모전 같은데 내보시면 현실감각이 확 되살아 나실 거예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126 인권단체들 비난에도, 현정부가 난민을 하나도 인정하지 않았군요... ㅎㄷㄷ 22:54:39 8
1312125 미디어의 힘이 크다고느낄때 22:54:21 6
1312124 김치 아예 안먹는 1 원래 22:51:24 77
1312123 보통 자녀들 청바지 얼마에 사입나요 ㅇㅇ 22:51:08 43
1312122 식후 입가심으로 사워크림 한숟갈씩 먹고있어요ㅎㅎ 1 ㅇㅇ 22:49:23 103
1312121 한은 '금리 딜레마'.. 시장은 이미 '인상 모드' 1 금리 22:42:59 159
1312120 가정형 어린이집 원장도 돈많이 버나요? ... 22:42:25 101
1312119 유재일이 지금 유투브에서 똥파리 비판하고 있는데 10 sbs 22:41:26 180
1312118 근데 예멘 사람들 어쩌자고 고국으로 안 보내고 내륙으로 들이나.. 15 22:38:25 326
1312117 관절에 주사 못놓는 돌팔이들 너무 많네요. 주사기로 연골 뚫은.. 4 ..... 22:35:54 384
1312116 심재철, 나 혼자 죽을순 없다. 10 그럼 그렇지.. 22:27:01 963
1312115 50대 중반 주부인데 일을 하고 싶어요 6 취업 22:26:43 1,239
1312114 내뒤에 테리우스 경인선은 20대인데 얼궄에 뭘 많이 넣은건지 7 ㅈㄴ 22:25:25 766
1312113 여기 많이 물어보시던데~ 피아트 어떤가요?? 새차 사구싶.. 22:25:06 129
1312112 코스트코 오징어채 가격 아시는분? 2 혹시 22:21:54 259
1312111 이동형 VS. 이정렬 언쟁 중... '돈 관리' 뭐죠? 19 .. 22:20:42 453
1312110 D-56, 제발 영부인이 돼주세요?!?!? 6 ㅇㅇ 22:19:31 504
1312109 이번 Pc방살인사건보면 노무현정부 쓰레기같아요 10 우하하헤이 22:18:33 712
1312108 유치원이 돈은 많이 버나보군요? 5 ... 22:17:48 892
1312107 초등 위인전 1 궁금녀 22:17:05 71
1312106 김치찌게 2리터 10 아이고 22:14:36 619
1312105 코스트코 살 게 없어서 요즘 안 갔는데 12 우애 22:12:01 2,418
1312104 근데요..음주운전 걸리면 다 전과가 남나요? 이재명아웃 22:11:10 111
1312103 작년 수능볼때 혹시 롱패딩 6 수능볼때 22:11:02 325
1312102 매달 500만원씩 적금, 정기예금(풍차돌리기)중 어느게 나을까요.. 2 궁금 22:10:40 1,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