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 이야기 안하니 할말이 거의 없네요.

변화 | 조회수 : 1,880
작성일 : 2012-05-24 21:43:52

내가 매일 하는 말이나 인간관계가 참 뭐랄까... 뭔가 만남뒤가 허전하고 씁쓸하고 그랬거든요.

 

둘째가 유치원 가기 시작하니 몸과 마음의 여유가 생겨서

이것저것 생각도 하고, 책도 좀 읽고 그랬어요.

 

그러면서.. 차차로 TV 드라마를 안보게 되더라구요... 보면 재밌긴 하지만 웬지 시간 아깝단 생각이 스멀스멀...

그리고 남이야기 하지말아야 겠다는 생각이 자연스럽게 들더라구요.

어떤 친구가 맨날 남 이야기를 하는데 웬지 재미가 없더라구요.

남의 가정사가 어떻게 됬던, 그 집아이가 어찌됬던 내가 직접 아는 애도 아니고 건너건너...

그게 뭐 그리 재밌겠어요.

나도 남 이야기 그리 많이 했나? 싶은 생각이 들더라구요.

꼭 뒷담화가 아니더라도, 내 이야기도 아니고 남 이야기 하지말자 싶더라구요.

한편으로는 내 이야기만으로 콘텐츠가 부족하다면 난 대화나누기에 좀 재미없는 사람아닌가 싶고...

그런 생각이 한번 드니까, 모임에 가서도 자기가 아닌 남에 대한 이야기는 그리 몰입이 안되더라구요.

근데 그러고 나서 보니 왜 이리 다들 남 이야기를 많이 하는지...

건너건너 누가 뭘 했대... 등등... 연예인의 사생활 부터...

그 자리에 없는 사람에 대한 평가 등등... 뒷담화는 안하지요.. 하지만... 뭘 그리 남에 대한 평가들이 분분한지...

나도 그랬나 싶고, 정신바짝차리고 남 이야기 안하니... 저도 할 이야기가 거의 없는 겁니다. ㅠㅠ

그래도 내 근황 내가 느낀것 내 생각만 이야기 하고 오니 모임 후 뒷끝이 가볍네요.

웬지 엄마들 모임 다녀오면 마음이 피곤해지는데 듣는 귀도 가벼워진것 같고 말하는 입도 가볍고 단촐해진것 같아

마음이 홀가분해요.

점차로 모임 참석도 줄어들것 같아요.

 

인간관계를 단촐하게 가져가는 법을 알고 싶었는데, 이렇게 하면 순식간일것 같아요.

 

 

 

 

IP : 218.39.xxx.2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24 9:46 PM (115.140.xxx.84)

    맞아요인간관계도 댜여트가 필요하겠죠?
    생각하게하는 글이구요
    많이 배우고 갑니다 .

  • 2. 세아
    '12.5.24 10:26 PM (115.140.xxx.197)

    진짜 남얘기 아니면 할거없더라구용..그게 젤 재밌기도 하구요.

  • 3. dd
    '12.5.24 10:41 PM (101.235.xxx.187)

    저도 남얘기 진짜 많이 하고 사는것같아요. 친구들 이야기요. 님말대로 내가 컨텐츠가 없어서 그러나 싶기도 하고요. 저도 남얘기 되도록 안해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 4. 맘에듬
    '12.5.24 10:58 PM (121.200.xxx.126)

    같은 마음이에요
    수준있는 사람이 되고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294 19)오르가즘 질문요.. 1 .. 01:04:08 337
1223293 골목길의 이재민 ㅎㅎ ㅎ_ㅎ 01:03:16 137
1223292 햐~ 진짜 이혼하고프네요 .. 01:00:57 326
1223291 불교의 수행법에 관심이 많으신 분 3 강물 00:47:02 255
1223290 유통기한 지난 카야잼 괜찮을까요? 3 잼잼 00:34:46 269
1223289 저기....올드팝 제목좀 알려주세요 5 00:29:15 241
1223288 이재명의 최순실인가???, 백비서.백비서.백비서. 9 부선시장 00:22:46 562
1223287 성년의 날 메세지 폭주때문일까요? 1 ㆍㆍㆍ 00:19:20 438
1223286 강아지)바닥에 미끄럼방지 코팅하신분~ .. 00:18:20 142
1223285 tvn 출연 연예인들은 계속 사고치고 하차하네요 2 .. 00:16:03 1,166
1223284 집값 큰 하락 시기가 3번 있었다고 들었는데 2013년은 3 ... 00:14:43 1,010
1223283 음료수 리필이 사라진 이유 9 ㅡㅡ^ 00:12:32 1,895
1223282 다으뵈이다 영상 원해요 3 다스뵈이다 00:11:21 205
1223281 제가 과했나요? 5 dma.. 00:08:54 634
1223280 갑자기 카톡 전송이 안돼는데..지금 다들 되세요? 19 뭐지 00:07:53 1,633
1223279 세계의 아침밥 2 ㅋㅋㅋㅋ 00:06:56 811
1223278 맵시나고 입으면 편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7 결정 00:06:55 533
1223277 목소리작은 초등 남자아이 뭐가 도움될까요? 4 아들맘 00:04:04 172
1223276 남편에게 화를 내지않는 방법 있을까요 1 ..... 00:03:27 389
1223275 자한당 출신 대통령들은 한결같이 반역자들 3 아마 00:02:00 196
1223274 식습관을 바꿨더니 살이 꾸준히 빠지네요 14 .. 2018/05/20 5,134
1223273 칠순여행으루요 3 중국 2018/05/20 599
1223272 맞벌이 엄마들이 자꾸 아이 맡기려고 해요. 40 ... 2018/05/20 4,645
1223271 반전세.. 9 12355 2018/05/20 711
1223270 유니클로 브라를 샀는데요... 10 흐미 2018/05/20 2,2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