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남 이야기 안하니 할말이 거의 없네요.

변화 | 조회수 : 1,862
작성일 : 2012-05-24 21:43:52

내가 매일 하는 말이나 인간관계가 참 뭐랄까... 뭔가 만남뒤가 허전하고 씁쓸하고 그랬거든요.

 

둘째가 유치원 가기 시작하니 몸과 마음의 여유가 생겨서

이것저것 생각도 하고, 책도 좀 읽고 그랬어요.

 

그러면서.. 차차로 TV 드라마를 안보게 되더라구요... 보면 재밌긴 하지만 웬지 시간 아깝단 생각이 스멀스멀...

그리고 남이야기 하지말아야 겠다는 생각이 자연스럽게 들더라구요.

어떤 친구가 맨날 남 이야기를 하는데 웬지 재미가 없더라구요.

남의 가정사가 어떻게 됬던, 그 집아이가 어찌됬던 내가 직접 아는 애도 아니고 건너건너...

그게 뭐 그리 재밌겠어요.

나도 남 이야기 그리 많이 했나? 싶은 생각이 들더라구요.

꼭 뒷담화가 아니더라도, 내 이야기도 아니고 남 이야기 하지말자 싶더라구요.

한편으로는 내 이야기만으로 콘텐츠가 부족하다면 난 대화나누기에 좀 재미없는 사람아닌가 싶고...

그런 생각이 한번 드니까, 모임에 가서도 자기가 아닌 남에 대한 이야기는 그리 몰입이 안되더라구요.

근데 그러고 나서 보니 왜 이리 다들 남 이야기를 많이 하는지...

건너건너 누가 뭘 했대... 등등... 연예인의 사생활 부터...

그 자리에 없는 사람에 대한 평가 등등... 뒷담화는 안하지요.. 하지만... 뭘 그리 남에 대한 평가들이 분분한지...

나도 그랬나 싶고, 정신바짝차리고 남 이야기 안하니... 저도 할 이야기가 거의 없는 겁니다. ㅠㅠ

그래도 내 근황 내가 느낀것 내 생각만 이야기 하고 오니 모임 후 뒷끝이 가볍네요.

웬지 엄마들 모임 다녀오면 마음이 피곤해지는데 듣는 귀도 가벼워진것 같고 말하는 입도 가볍고 단촐해진것 같아

마음이 홀가분해요.

점차로 모임 참석도 줄어들것 같아요.

 

인간관계를 단촐하게 가져가는 법을 알고 싶었는데, 이렇게 하면 순식간일것 같아요.

 

 

 

 

IP : 218.39.xxx.2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24 9:46 PM (115.140.xxx.84)

    맞아요인간관계도 댜여트가 필요하겠죠?
    생각하게하는 글이구요
    많이 배우고 갑니다 .

  • 2. 세아
    '12.5.24 10:26 PM (115.140.xxx.197)

    진짜 남얘기 아니면 할거없더라구용..그게 젤 재밌기도 하구요.

  • 3. dd
    '12.5.24 10:41 PM (101.235.xxx.187)

    저도 남얘기 진짜 많이 하고 사는것같아요. 친구들 이야기요. 님말대로 내가 컨텐츠가 없어서 그러나 싶기도 하고요. 저도 남얘기 되도록 안해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 4. 맘에듬
    '12.5.24 10:58 PM (121.200.xxx.126)

    같은 마음이에요
    수준있는 사람이 되고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617 입주청소중인데 하자발견했는데 어떻게 처리하나요 .. 11:37:39 41
1129616 오늘 소래포구에 가면 젓갈용 생새우 살수있을까요? 소래포구 생.. 11:37:33 11
1129615 생리힐때쯤 입에서 냄새나는분 있으세요?? ㅜㅜ 11:34:04 51
1129614 1월 보라카이-음식이나 체험 추천 부탁드려요~ ... 11:32:46 18
1129613 내 딸의 남자들2 재미있죠? 추천 11:31:34 51
1129612 곰입니다..여우될수 있는 방법 없나요? 9 11:29:01 225
1129611 오바마.."한국 기자들 질문하세요" 5 부끄 11:27:59 231
1129610 방한화.. 피아노 11:24:24 54
1129609 해외직구 153000원 무료배송이면 관부과세 나오나요? 1 ^^ 11:23:58 90
1129608 바지 크기가 082 , 084 라고 나왔는데 ..이게 허리 몇.. 3 금호마을 11:23:22 101
1129607 락앤락캐리어 사용하시는분들 어떠세요? 초보여행객 11:22:36 40
1129606 아웃백 - 스테이크 추천 부탁드려요.... 스테이크 11:21:02 41
1129605 서민정 보니깐 아버지복 있으면 남편복 있단말 생각나요 9 .. 11:17:36 1,000
1129604 숙대등급 어느정도면 가나요? 5 숙대 아.. 11:15:38 459
1129603 시부모님과 노래방가서 부르기좋은 노래추천부탁드려요. 2 며느리 11:12:35 137
1129602 (펌) 수준 떨어지는 기사들 용어해석 5 .. 11:11:35 156
1129601 cbs변상욱대기자님이 후배기자들에게 일침 5 @@/ 11:06:11 449
1129600 한국일보 김광수씨, 타우러스 독일회사 이름이 GmbH 라고 하던.. 7 ^^어쩐지... 11:01:38 430
1129599 다스뵈이다 정유라집 강도?? 3 ㅅㅈ 10:54:34 620
1129598 아주 이기적인 사람과 협상을 해야해요 3 고민 10:51:13 466
1129597 예비 고3 문과논술..학원.선생님을 어디서 알아봐야할까요. 3 아이둘 10:50:04 144
1129596 내가 생각하는 얼굴갑에 연기갑인 여배우 ? 7 추워라 10:43:00 1,118
1129595 중국거주 한국인분 벌써 문통다녀온식당 가셨네 10 그중국식당 10:39:46 912
1129594 전세 연장 이후 마음이 안 좋네요.. 9 ㅇㅇ 10:37:33 1,308
1129593 속눈썹 연장하면 눈화장? 2 10:37:03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