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터에서 정을 느꼈어요

장터에서 | 조회수 : 1,291
작성일 : 2012-05-22 17:16:41

오랫만에 장터에서 친정엄마가 해주던 요리가 생각나 재료를 구입했어요.

구입한건 한가지인데, 덤이 왔네요.. 마치 친정엄마가 챙겨주듯이,

농사지은거라고 양파 6개...

맘이 짠하네요..

얼마 안하는 값어치지만, 힘들게 농사지었을텐데 맛이라도 보라고 보냈을 그맘에 감사를 드리네요.

장터 거래하면서 좋은것도 있었고 나쁜것도 있었지만 덤을 받아본건 첨이라,

살짝 잘못온건가 라는 생각도 했는데 농사지은거라고 보냈다는 판매자님의 답변을 듣고는 맘에 감동이..

오늘 기분이 좋습니다.

공짜로 얻어서가 아닌 정을 얻어서요

IP : 119.195.xxx.5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011 펌) 기레기 번역기래요.ㅋㅋ 3 기레기 06:59:06 62
1129010 친정엄마와 여행갑니다 3 miruna.. 06:30:07 218
1129009 아이의 시험실수와 거짓말 1 머플리 06:29:31 189
1129008 불륜을 아름답게 그린 국내영화 뭐가 있나요? 4 영화 06:01:48 377
1129007 자려고 누우면코가 매울때 1 ........ 06:00:49 173
1129006 여자들이 신아영을 싫어하는 이유가 12 안타깝 05:34:10 1,371
1129005 진짜 100억 계금 다 모은거야 신기 1 100억 05:17:26 677
1129004 다스뵈이다 4회 옵션열기 MB 집안기사 자원사기 등 1 midnig.. 05:06:26 254
1129003 예전에 시계 판 그 기자요 4 청와대는 성.. 04:37:30 540
1129002 상간녀 집 현관 국가유공자라는 팻말?에 똥을 발라놓고 왔습니다 5 04:09:08 1,339
1129001 하루에 환자 19명만 받는 치과의사.... 4 ㅇㅇㅇ 04:08:54 1,026
1129000 슬빵 유대위 억울해서 어째요 4 잠이안와서 03:56:33 549
1128999 중고등 아이 해외여행 가까이 어디가셔요 .. 03:40:36 111
1128998 인도네시아 6.4 강진, 쓰나미가능성도. 1 에휴 03:35:15 801
1128997 82레벨은 어떻게 업 되는건가요? 1 어떻게 구분.. 03:19:52 269
1128996 투피스 예쁜 브랜드 있나요?? 1 궁금 02:54:35 283
1128995 기자들, 웃기네요 10 초코 02:42:49 821
1128994 엑셀고수님 계신가요 4 사철 02:24:36 405
1128993 8살 아이 거짓말 ..어떻게 생각하세요? 7 mm 02:13:57 822
1128992 강남 고급빌라에 왜 사는 걸까요? 14 .. 02:08:56 2,923
1128991 백인이 세계를 정복한 이유? 체력! 11 궁금 02:07:00 1,126
1128990 약점잡혀 내몰리게 생겼어요 한번만 봐주세요 8 글쓴이 01:58:35 1,582
1128989 소금에 절인 생굴이 2주됐는데 먹어도될까요? 4 ... 01:56:09 647
1128988 목공장 반장 선거 포스터 보셨나요?? 9 적폐청산 01:52:52 902
1128987 패션의 완성은 분위기.. 적당한 몸매.. 그냥 긴 잡설.. 13 .... 01:50:56 2,0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