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나,못난이, 늙어도 돈 케어

현수기 | 조회수 : 982
작성일 : 2012-05-21 11:17:44
어릴 때부터 그 흔한 예쁘다는 소리 들어본 적 없어요.게다가 성격 세서 엄마한테 야단많이 맞았고요. 깔끔하지 않아 옷도 늘상 얼룩묻히구요. 오빠는 귀티나게 생겼고 남동생도 뽀야니 귀염성 있는 외모였어요.

그래서 나는 공부열심히 해서 살아남아야겠다고 생각한 거 같아요. 여성스럽게 나를 가꾼 적이 거의 없어요.
지금 오십, 예전처럼 외모 신경 안 쓸 순 없어 좀 꾸미지만 주름 좀 생긴다고 썩 차이 나지 않을 거 같아 크게 개의치 않아요.
주름 있으면 크림 한 번 발라주고 주름없어지면 좋고 안없어져도 이제와서 남편이 날 버리진않을거야 하는거죠.
근데 생긴 주름이 없어지기도 하는거에요.비싼 크림도아닌데...
점도 많아서 빼기도 했는데 여전히 생겨요. 그럼 비비크림정도 찍어 바르고 이나이에
미워도 결혼 새로할 것도 아닌데 할 수 있는 대로 썬크림 발라주고 크린싱 제대로 하면 내 의무는 한 거라고 생각합ㄴᆞ다.



IP : 61.83.xxx.18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879 [펌] 첫눈에 반한 사랑은 악연일 수 있다 ... 20:23:30 51
1224878 대만달러 환전 .. 20:22:37 20
1224877 간장장아찌 왜 이렇게 맛있어요? 2 중독성 20:15:42 211
1224876 남동생이 연락이 안되는데.... 1 ... 20:13:02 364
1224875 동네 슈퍼에 배달시킨 게 2시간 넘어서 왔는데 제가 화가 안 풀.. 8 그냥 푸념 20:12:13 396
1224874 일을 도와줬는데 보답이 너무 큰경우요 3 .. 20:11:28 364
1224873 이불빨래 하는 남편이 5 nake 20:10:02 357
1224872 신기한 이웃 5 잡담 20:06:49 546
1224871 소아단백뇨. 1 ..... 20:05:27 158
1224870 가정의학과 건물에 산후조리원 어떨까요? 1 긍금 20:05:02 95
1224869 사는 게 괴롭고 스트레스 받으면 치아를 다 뽑고싶어요 2 우울한 일상.. 20:03:14 535
1224868 버닝 벌써로 막내리나요??? 2 심야뿐이네요.. 19:59:32 374
1224867 색깔있는 면 커버도 구연산 쓰면 선명해지나요 3 .. 19:51:04 305
1224866 대학생 아이가 금니 해야 한다는데 6 8개가 썩.. 19:47:54 469
1224865 차에 장식으로 뭐 달거나 귀엽게 올려 놓은 것 있으세요? 8 장식품 19:46:20 423
1224864 강남 사시는 분들 부러운거 딱하나 있어요 19 ㅎㅎ 19:45:34 2,241
1224863 제주 독채 민박 추천부탁드립니다 1 미미 19:44:38 142
1224862 외국에 사는 사람의 문상 3 갑작스레.... 19:43:20 276
1224861 미성년자들 끼리만 유럽여행을 할수가 있나요? 1 .... 19:41:37 211
1224860 대치도쪽 SAT학원중 남OO ?? 19:39:39 181
1224859 [단독] 법무부 ''낙태죄 폐지? 성교하되 책임 안지겠다는 것'.. 4 ㅇㅇ 19:38:58 766
1224858 대한 항공 국제선 위탁수화물 금지 품목 4 ... 19:34:37 461
1224857 이모, 이모부의 존대말? 높임말을 알고 싶습니다 9 궁금합니다 19:33:12 555
1224856 다스뵈이다에 고정 출연하게 됐다는 정청래 전 의원의 트윗 12 ㅋㅋㅋㅋㅋㅋ.. 19:32:38 662
1224855 지인의 식당예절 15 ?? 19:29:21 1,6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