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악역이 죄 받지도 않고 행복하게 끝난 드라마는 또 생전 처음이네 ㅋㅋ

멘붕오네 | 조회수 : 3,590
작성일 : 2012-05-21 00:35:59

신들의 만찬

그놈의 남녀주인공 러브라인 본다고 아직까지 본 드라마

망할..

어찌 된게 22년만에 찾은 친딸은 니가 알아서 잘 살렴~이러고

아무리 키운정이라지만 자기 친딸 장애인 만들려고 하고 온갖 더러운 술수 다 부린 기른딸은

끝까지 이뻐서 어쩔줄 몰라 하는~

이런 엄마도 있어요?

전 아직 결혼을 안해서;;

그래도 22년동안 온갖 개고생 다한 친딸이 불쌍하다는 마음 따윈 없는 거냐~

뭔놈의 드라마가 악역이 주인공한테 사과도 안하고

권선징악 이런것도 없고

행복하게 잘먹고 잘 살았습니다야~ ㅋㅋ

아..이런 드라마 처음이야

넌 내게 똥을 줬어 ㅋㅋㅋㅋㅋㅋ

멘붕오네 진짜

그런데

성유리..

진짜 더럽게 이쁘구나

마지막 횐셔츠에 청바지...

왠 여신 ..인가요..

IP : 220.78.xxx.5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예전에
    '12.5.21 12:43 AM (14.52.xxx.59)

    행복이란 영화는 남자는 바람피고 본부인은 자살하고
    상간녀는 행복하게 사는 영화였어요
    그게 또 명작이라는게 문제죠 ㅎ

  • 2. ,,,
    '12.5.21 12:44 AM (119.71.xxx.179)

    지나치게 현실적인가봐요 ㅎ

  • 3. 맞네요..
    '12.5.21 12:53 AM (39.121.xxx.58)

    지나치게 현실적이네요..
    인과응보는 없으며 착하면 호구되고..
    저도 열받아하는 중이예요.
    아니..인주가 한짓은 범죄이거늘..그것도 불쌍하다며 감싸는 엄마는 뭐람...
    불쌍하게 큰 친딸 불쌍하다는 내용은 하나도 없고 모두 누리며 다 가진 의붓딸 불쌍하다고
    친딸내치는 미친드라마같아요.

  • 4. 욕먹으니...
    '12.5.21 12:57 AM (58.78.xxx.47)

    그 악녀의 엄마가 성유리 구해줬으니...
    셈셈이 본전이다....뭐 이런 개뼈다구 같은 스토리라니....
    정말...보다 보다...
    차라리....막장이 낫네.
    이건 뭐........재미도...막장도....

    해밀 아까워 죽겠네....

  • 5. 속터져
    '12.5.21 1:04 AM (115.0.xxx.194)

    젤 웃기는 캐릭터는 성도희죠.
    머 그딴 엄마가 있는지.
    욕 나오면서 러브라인 볼려고 보느라 심장이 터질뻔 했슴.
    그,지 깽깽이 같은 작가.

  • 6. 행복이라면
    '12.5.21 1:54 AM (74.66.xxx.118)

    행복이라면 허진호감독 작품 아닌가요? 임수정이 자살하나요? 가물가물하네요 본지 좀 돼서. 속이 터지긴 했지만 좋았어요...

  • 7. 프랑스 영화예요.
    '12.5.21 5:17 AM (122.32.xxx.132)

    윗분이 말씀하신 영화는 아녜스 바르다 감독의 작품이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745 딸이 창원 공단지역으로 발령이 났어요 5 어째야 하나.. 12:03:33 241
1126744 김영란법 개정에 대해 안철수가 쓴 글 2 ... 12:02:46 72
1126743 절임 배추 3일뒤 수육용으로 쓸 수 있을까요? 1 배추 12:02:23 23
1126742 초등 고학년 가방은 뭐사세요? ... 12:02:20 14
1126741 호박고구마와 밤고구마 어떤게 더 맛있나요? 4 설원풍경 12:00:52 134
1126740 디스크파열 됐을때 어쩌면 좋은가요 1 바다 12:00:05 42
1126739 예비 못 받았으면 4 고3맘 11:59:45 123
1126738 여자도 군대 다녀와야한다 봐요 7 새옹 11:57:50 156
1126737 정시 무료 모의 지원 할수 있는곳이 있을까요? 고3 11:57:12 48
1126736 초딩4학년 딸소원이 남북통일이라고 하네요. 2 mb구속 11:51:08 95
1126735 중국에서 문재인 대통령님이 받는 엄청난 대접 7 자금성 11:49:59 558
1126734 가족 중 혼자 여자이신 분들 2 ㅡㅡㅡ 11:49:16 238
1126733 버릴게 너무 많아요..ㅠ 4 11:45:39 623
1126732 저는 올한해 큰걸 얻은거 같아요. 7 11:44:24 729
1126731 공짜로 냉장고 사기 3 고민이여 11:42:47 255
1126730 미니화분은 소모품인가요 ㅜㅜ 2 춘하추동 11:41:44 194
1126729 문케어 관련 현직 의사의 글이네요. 10 11:40:46 601
1126728 수학 2 선행 11:36:36 218
1126727 간절곶에 바다전망 카페 2 울산 11:34:23 174
1126726 난방비 나왔는데요. 3 11:33:26 675
1126725 고3. 수능 국어 3등급. 최저 못맞췄어요ㅠ 12 ... 11:31:21 1,028
1126724 박주민 "문재인 케어 혜택은 이렇습니다." 5 3대비급여... 11:30:42 374
1126723 국가장학금 1차 신청 놓치면 2차에 해도 되나요..(급질) 5 알려주세요 11:29:19 225
1126722 전라도 광주 결혼해서 내려가는데... 살만 한가요? 19 율리아 11:26:49 982
1126721 최근에 롱패딩 사신 분~ 2 너무 춥다 11:26:28 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