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오늘 옥탑방 줄거리 좀 알려주세요~~

.... | 조회수 : 2,371
작성일 : 2012-05-16 23:44:20

할일은 많고 마음은 급하니 저도 이런 글을 쓰게 되네요.

좀 알려주세요.

지금 볼 수는 없고, 너무 궁금합니당.

IP : 220.76.xxx.21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17 1:11 AM (59.29.xxx.148)

    각세자가 용술이랑 만나서 차도 바꾸고 안경도 빼고 박하 구하러 가구요 태무가 굴욕적으로 각세자한테 박하를 가둔 냉동차의 키를 던져주고 깡패들 불러 패기까지 하는데 다행히 욘술이 나타나 구해줍니다. 그 사이 각세자는 박하한테 달려가 무사히 구해냅니다.
    한편 장회장은 세나를 불러 새나가 자신의첫째딸임을 밝히고 홍콩으로 가자고 하고 세나와 함께 만옥을 찾아가 이별 준비를 합니다. 박하가 자신의 친동생임을 알게된 세나는 그 사실이 알려지는 게 싫어서 만옥엄마네로 먼저 달려가 박하와 아버지 사진을 모조리 치워버리고요.
    태무는 각세자에게 핸드폰을 돌려받긴 했지만 사진이 어딘가에 복사되어 있을 것을 짐작, 세나에게 몰래 태용의 방에서 태용의 노트북을 가져 올 것을 부탁합니다. 태무가 태용을 불러내어 술을 마시는 동안 세나가 태용의 노트북을 훔쳐내던 순간 할머니에게 덜미를 잡히고 맙니다. 노트북을 내놓으라는 할머니와 옥씬각씬하다가 그만 할머니가 계단에서 굴러 머리를 다칩니다
    세나는 두려움에 떨며 얼른 친엄마인 장회장과 홍콩으로 따나려 하는데 결국 할머니는 사망합니다.
    세나와 장회장을 공항으로 데려다 준 박하는 각세자가 전생에 둘이 친자매였으니 현생에도 그럴지도 모른다는 각세자의 말을 떠올리며 장회장에게 자신의 돌사진를 보여주게 됩니다. 그리고 드디어 장회장이 자신의 친엄마임을 알게 되죠
    이 모습을 보게 된 세나는 이제껏 자신이 박하가 장회장의 딸임을 알고도 숨겨온 사실이 들통났음을 알고 공항에서 도망쳐 자신의 오피스텔로 돌아옵니다. 드리고 태무를 부르죠... 술을 마시며 공항 상태에 빠져.있는 세나의 오피스텔에 나타난 사람은 다름아닌 각세자!! 그리고 뒤이어 나타난 태무!!! 각세자는 세나와 태무의 계락속에 할머니가 돌아가셨다는 것을 깨닫고 태무에게 분노의 주먹을 날리는데!!! 내일 계속 됩니다.

    헉헉 폰으로 장문의 글을 쓰자니 너무 힘드네요 ㅎㅎㅎ

  • 2. ^^
    '12.5.17 1:15 AM (210.222.xxx.102)

    짝짝짝 윗님 최고 ~~~
    원글이 아니지만 줄거리 궁금해서 댓글 기다렸는데 완전 감사요~~

  • 3. ^^
    '12.5.17 1:19 AM (210.222.xxx.102)

    근데 끝부분만 봤는데
    세나 오피스텔에서 셋이 만나자나요
    각세자가 태무 치자 당황한 세나가 왠지 와인병으로 세자 뒤통수를 후려칠거 같은 불안함이 들더라구요
    솔까말 2:1이자나욤
    대체 신하들은 뭐하고 있는건지 --;;

  • 4. ...
    '12.5.17 1:33 AM (59.29.xxx.148)

    그러게요... 풀어야 할 건 많은데 자꾸 새로운 사고만 발생하고 신하 3인방은 오는 겨우 한씬만 나오더군요 캐릭터 구축은 잘했는데 활용하지 못하고 자꾸 얘기가 엄한데로 흘러가기만 한다는 아쉬움은 있네요 그래도 막방까지 본방사수!!!! 재밌으니까!!!^^;;;

  • 5. 한마디
    '12.5.17 6:17 AM (211.234.xxx.143)

    시나리오나 연출이나 엉망같애요.

  • 6. ㅎㅎ
    '12.5.17 8:32 AM (118.46.xxx.27)

    좀 많이 엉성하지만 만화같고 재밌어요.

  • 7.
    '12.5.17 8:34 AM (115.140.xxx.168)

    짜증..줄거리 보기만 해도 짜증나요. 조선시대 이야기를 먼저 풀어야할 것인데 어찌 저렇게 조잡하게 이야기를 만드나요.

  • 8. 첫댓글님
    '12.5.17 12:57 PM (210.182.xxx.5)

    브라보오~~!!

  • 9. 첫댓글님...
    '12.5.17 1:49 PM (220.83.xxx.165)

    짱!!
    저도 어제 못봤는데 한편 그냥 다 본 것 같은 느낌이에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752 이 와중에 정세현 장관님 걱정중.. 이와중 06:46:19 33
1225751 새끼 토끼 구출 후기 2 1 06:30:25 388
1225750 결혼식날 눈물 나오신 분 06:21:20 162
1225749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2 ㅇㅇ 06:19:04 223
1225748 잠을 못잤어요.걱정되서.ㅠㅠ 10 .... 06:13:07 1,069
1225747 클린턴도 유대인 옆차기에 못했대요 06:10:35 442
1225746 곰보다 여우가 낫다는 말 3 .. 06:05:34 433
1225745 열이 안 떨어지는데 응급실 가야하나요 도와주세요 4 ㅗㅗ 05:06:45 701
1225744 폰 필름이나 케이스 끼우면 정말 액정 안깨지나요? 5 ,,, 04:52:34 461
1225743 요즘 고등학교에 풍기문란으로 벌점 받는 커플들이 많다는데.. 2 ㅣㅣ 04:44:42 604
1225742 네이버 댓글보기 최신순/호감순 최신순만 보이네요. 왜??;; 1 ;; 04:34:32 209
1225741 홈쇼핑패키지로 스위스 이탈리아 왔는데요 29 홈쇼핑 04:23:11 3,698
1225740 이 상황에서 문대통령 까는 글들 2 ㅇㄹ 04:22:42 396
1225739 이번 북미회담취소는 일본작업같은 느낌적 느낌.... 6 음... 04:07:38 1,132
1225738 질문) 자유게시판 룰 중에 IP저격금지란 게 있나요? 늑대와치타 04:04:55 128
1225737 유재일 [전쟁] 무섭네요 3 .... 04:02:16 1,547
1225736 미국은 우리를 동맹으로 보지를 않네요 9 ... 03:47:16 1,654
1225735 믿고싶다!! 2 a12510.. 03:46:34 295
1225734 이 침대 버려야 할까요 2 침대버려야 .. 03:05:21 688
1225733 미세먼지가 안좋아도 환기는 한번 하는게 나을까요 환기 03:03:02 211
1225732 서울에서 조선대랑 광주송정역 근처 가야 하는데요 3 광주 03:02:02 215
1225731 트럼프 긴급 인터뷰 내용.NEWS 15 뭔가 있네 03:01:58 3,441
1225730 김정은이 영어할 줄 아나요? 9 .. 02:42:54 2,081
1225729 이슬보고 진통 기다리는 새벽.. 7 산모 02:42:42 574
1225728 미국에서 singapore summit 기념주화 오늘부터 풀렸다.. 9 저너머 02:33:55 1,9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