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중학 아인데요 반티 (티셔츠)를 만들었는데 문구가 ㅎㅎ

웃겨요 | 조회수 : 3,108
작성일 : 2012-05-16 10:14:03
중2아들래미 엄마에요.
수련회 갈때도 입고, 체육행사나 여러가지 행사때 입을거라고 반티(티셔츠)를 만들었더라구요.

파란색 반팔 티셔츠인데 가슴중앙에 문구가 
" 이쁜누나 번호좀 "
이네요.ㅎㅎㅎ

요즘 중학생들 센스가 이런건가요?
웃기기도 하고 살짝 놀랍기도 하고 그러네요^^
IP : 59.86.xxx.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쪼매...
    '12.5.16 10:14 AM (1.251.xxx.127)

    쫌 거시가 허네요 ㅋㅋㅋ

  • 2. ㅇㅇ
    '12.5.16 10:19 AM (211.237.xxx.51)

    쫌 웃기긴 한데 ㅎㅎ
    그럼 여학생티셔츠는 멋진 오빠 번호좀 일까요?
    요즘 남녀 합반이잖아요.. 중학생들은..

  • 3. ...
    '12.5.16 10:19 AM (59.16.xxx.25)

    반티 전문몰에 가면 다양하게 웃을수 있어요 ㅎㅎㅎ

  • 4. ㅋㅋㅋ
    '12.5.16 10:21 AM (112.152.xxx.5)

    작년에 중1아들 체육대회 갔다가
    반티 구경을 제일 재미있게 했어요 ㅋㅋㅋㅋㅋ
    생각나는게.... 오늘 미숙이(담임샘 성함)믿고 깝친다.. 긴장타라 ㅋㅋㅋ

  • 5. ㅋㅋ
    '12.5.16 10:22 AM (59.7.xxx.28)

    짱구가 생각나요

  • 6. **
    '12.5.16 10:23 AM (119.67.xxx.4)

    재미는 있는데 반티에 새겨 다니기에는 좀...

  • 7. 미숙이
    '12.5.16 10:23 AM (59.86.xxx.18)

    아하하 위에 미숙이 믿고 깝친다 긴장타라 너무 웃겨요..ㅎㅎㅎㅎㅎ 어쩜 좋아^^

  • 8. 쌩쌩이
    '12.5.16 10:26 AM (122.47.xxx.140)

    울딸 중학교때 반 급훈 으로 " 깨끗하게 맑게 자신있게 " 라는 문구내서 급훈 으로 뽑히고 도서상품권 한

    장 받았다고 하더군요 ㅋㅋㅋ

  • 9. 아 웃겨
    '12.5.16 10:31 AM (222.110.xxx.4)

    미숙 선생님이 긴장탔겠네요 ㅎㅎㅎㅎㅎ

  • 10. ..
    '12.5.16 10:36 AM (112.167.xxx.232)

    어멋.. 귀여워요...ㅎㅎ
    상은 못받겠지만 눈길은 끌겠어요~
    이런 것으로 사춘기의 감성을 풀어내고 해소하는 거라고 보는데
    너무 예민하게 보지 마세요~~

  • 11. ..
    '12.5.16 10:42 AM (14.47.xxx.160)

    귀여운데요..
    미숙이 믿고 깝친다.. 긴장타라.. 너무 웃겨요..
    전 쌔끈하냐? 이 문구도 너무 웃기던..

  • 12. ..
    '12.5.16 10:56 AM (1.225.xxx.80)

    저도 J님 따님의 쌔끈하냐? 때문에 많이 웃은 기억이..

  • 13. kandinsky
    '12.5.16 10:56 AM (203.152.xxx.228)

    ㅋㅋㅋㅋㅋㅋㅋㅋ
    애들 센스 쩌네여
    미숙이 믿고 깝친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4. ㅂㅈㄷ
    '12.5.16 11:27 AM (59.1.xxx.72)

    요즘 반티 다 저래요
    저는 "뷁"도 봤구요 (실제 입고다니는 거)
    "존잘" (존나 잘생김 = 매우 잘생김의 속어) 도 봤어요

  • 15. 재미
    '12.5.16 11:28 AM (121.178.xxx.216)

    큰아이 중학교때가 생각 나네요.^^
    옆 반 정 복
    센스있다 생각 했었는데~~
    재밌네요.

  • 16. 작은아이
    '12.5.16 12:07 PM (211.218.xxx.243)

    작은아이 중학교 때
    '그 성적에 잠이 오냐'
    노~란색 티에 선명한 검은색 글씨였답니다.

  • 17. 어머나
    '12.5.16 2:34 PM (58.124.xxx.211)

    요즘은 저렇게들 입더군요....

    저도 뷁 도 봤고요

    눈깔아 ~ 도 있구요

    사춘기 ~ 도 있더군요...---- 우리동네 애들은 수학여행갈때 입고가던데.... 얼마나 웃기던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294 19)오르가즘 질문요.. 1 .. 01:04:08 237
1223293 골목길의 이재민 ㅎㅎ ㅎ_ㅎ 01:03:16 105
1223292 햐~ 진짜 이혼하고프네요 .. 01:00:57 273
1223291 불교의 수행법에 관심이 많으신 분 2 강물 00:47:02 233
1223290 유통기한 지난 카야잼 괜찮을까요? 3 잼잼 00:34:46 256
1223289 저기....올드팝 제목좀 알려주세요 5 00:29:15 228
1223288 이재명의 최순실인가???, 백비서.백비서.백비서. 9 부선시장 00:22:46 542
1223287 성년의 날 메세지 폭주때문일까요? 1 ㆍㆍㆍ 00:19:20 426
1223286 강아지)바닥에 미끄럼방지 코팅하신분~ .. 00:18:20 140
1223285 tvn 출연 연예인들은 계속 사고치고 하차하네요 2 .. 00:16:03 1,125
1223284 집값 큰 하락 시기가 3번 있었다고 들었는데 2013년은 3 ... 00:14:43 972
1223283 음료수 리필이 사라진 이유 9 ㅡㅡ^ 00:12:32 1,842
1223282 다으뵈이다 영상 원해요 3 다스뵈이다 00:11:21 197
1223281 제가 과했나요? 5 dma.. 00:08:54 617
1223280 갑자기 카톡 전송이 안돼는데..지금 다들 되세요? 19 뭐지 00:07:53 1,593
1223279 세계의 아침밥 2 ㅋㅋㅋㅋ 00:06:56 784
1223278 맵시나고 입으면 편한 속옷 추천해주세요~ 7 결정 00:06:55 520
1223277 목소리작은 초등 남자아이 뭐가 도움될까요? 4 아들맘 00:04:04 169
1223276 남편에게 화를 내지않는 방법 있을까요 1 ..... 00:03:27 380
1223275 자한당 출신 대통령들은 한결같이 반역자들 3 아마 00:02:00 193
1223274 식습관을 바꿨더니 살이 꾸준히 빠지네요 13 .. 2018/05/20 5,018
1223273 칠순여행으루요 3 중국 2018/05/20 591
1223272 맞벌이 엄마들이 자꾸 아이 맡기려고 해요. 40 ... 2018/05/20 4,559
1223271 반전세.. 8 12355 2018/05/20 693
1223270 유니클로 브라를 샀는데요... 10 흐미 2018/05/20 2,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