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돌잔치 하는 아기엄마들의 패션...

요즘.. | 조회수 : 4,849
작성일 : 2012-05-14 23:09:52

 

어제 다녀왔는데

친구가 중전마마 옷을 입고있어서...

너무 민망스러워서 얼굴 빨개져 혼났네요.

지금도 괜히 부끄러워효...

 

이게 대세인가요 요즘?

IP : 211.187.xxx.226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래도
    '12.5.14 11:11 PM (122.40.xxx.9)

    황진이 기생 옷보다는 백배천배 낫네요.

  • 2. ...
    '12.5.14 11:13 PM (59.15.xxx.61)

    요즘 다 그렇게 한다는데
    저는 왜 이리 꼴불견일까요...미안..ㅋㅋ

  • 3. 진짜 그거 웃음거리 되기
    '12.5.14 11:19 PM (110.12.xxx.110)

    딱 좋은 컨셉이에요.
    뒤돌아서 다들 수군대고..앞에선 말못하고..ㅎㅎ
    저도 공주드레스보다 ,기생 컨셉 한복들이 더 오글거리던데요.
    딱 그느낌이에요.예전 아방궁같은 기생있고 실제로 가야금 소리나는 술집요.

  • 4. ㄴㄴㄴ
    '12.5.14 11:21 PM (182.208.xxx.28)

    일본서 6년만에 귀국한지 한달만에 ..제가 친구들 중 처음이라 돌잔치 한번 가본적도 없이..딸 돌잔치를 하는데.. 다 맡겼어요 식장쪽에..의상도 있대서..근데 전날 갔더니 의상 딱 두벌 ㅋㅋ공주풍 드레스...아 지금생각해도 챙피해요~~~~아 부끄러워라ㅠㅠ

  • 5. 우화
    '12.5.14 11:26 PM (110.14.xxx.70)

    기생한복이 어떤 특징을 가졌나요?
    정말 몰라 물어요
    조카 돌에 보니 가족들이 똑같이 입었던데 무지 이쁘더라구요

  • 6. 푸른산호초
    '12.5.14 11:30 PM (110.8.xxx.71)

    좀 다른 말 하자면 예전에는 기생들이 요즘 연옌들처럼 패션리더였다고 해요. 그래서 그런 한복도 기생만 입었던 게 아니라 나중엔 유행되서 양반부인들도 그렇게들 따라 입었다던데 돌잔치에 속칭 기생한복 입었다고 꼭 색안경끼고 볼 건 아니지 않나요? 전 결혼할 때 친구 펑퍼짐한 조끼 한복이 솔직히 이뻐보이지 않았어요.

  • 7. 흐음
    '12.5.14 11:58 PM (1.177.xxx.54)

    기생한복이든 개량한복이든 한복입은 사람 괜찮던데요.
    전 양장입었는데 그돈이나 한복돈이나 거기서 거기.
    양장 산거 그날 이후로는 못입었어요....ㅠㅠㅠ
    돌잔치땜에 다욧했다가 폭풍요요와가지고..그러고 일년 지나니깐 유행 지난 옷이 되버리고..ㅠㅠ

  • 8. 뭐뭐
    '12.5.15 12:10 AM (121.134.xxx.79)

    기생한복이든 뭐든 그냥 그러려니 하는데
    아빠 옷을 거기다 맞춰서 만든 건 좀 이상했어요.
    엄마 옷 만들고 남은 부자재로 만들었나 싶은 어색함이...ㅎㅎ

    노출 심한 옷보다는 화려한 한복이 나쁘진 않다고 보는데
    후기 올리는데
    천편일률적으로 "예쁘다고 칭찬들었어요."멘트가 꼭 들어가는 건 많이 닭살스럽더러고요,ㅎㅎㅎ

  • 9. ..
    '12.5.15 12:14 AM (124.51.xxx.157)

    중전마마 통촉하여주시옵소서~

  • 10. 웨딩드레스
    '12.5.15 12:40 AM (180.67.xxx.23)

    소매 무릎 아래 다 자른 듯한 꽉끼는 드레스 입은 돌장이 엄마... 밥을 못먹더라는..ㅎㅎ

  • 11. ;;;
    '12.5.15 12:55 AM (39.113.xxx.28)

    전 원피스 입은 돌잔치도 별루였어요. 주인공들이 손님이랑 같은 차림으로 있으니.. 잔치에서 빛도 안나고, 오히려 손님으로 온 날씬한 아가씨들이 더 돋보이더라구요.. 특별한날은 특별한 옷 입는게 좋아보여요...

  • 12. 얼음동동감주
    '12.5.15 1:26 AM (114.205.xxx.191)

    뭐 자기맘인데 그냥 그런가보다해요.
    너무 야한것만 아님 다 괜찮은듯.ㅎ

  • 13. 그냥
    '12.5.15 1:31 AM (114.206.xxx.46)

    울아이 2년전에 돌잔치했는데...원피스입었어요.
    그때 주변엄마들 돌잔치할때보니 반반이더라구요.
    한복반... 원피스반....
    제가 아는집은 공주풍 드레스 입은집은 한명도 없었네요....;;
    솔직히..좀..... 한복이든.. 드레스든..그래보여요...;;
    아이가 주인공이니 아이는 드레스 입히고요. 꼭 엄마가 그리 튀어야 하나 싶기도 하고요.
    어차피 돌잔치야 가까운 지인들이 주로오기때문에... 엄마가 누군가가 중요한건 아니니까요.

  • 14. ....
    '12.5.15 5:53 AM (1.238.xxx.28)

    근데...기생한복은 어케 생긴거에요?

    저 돌잔치때.. 결혼하면서 맞춘 한복 입을건데....강남유명한한복집에서 맞춘건데.. 그냥 새댁한복인데(저고리는 노랑)
    이거 기생한복 아니겠죠?ㅠㅠ

  • 15. ..
    '12.5.15 8:07 AM (211.216.xxx.15)

    기생한복이란게 가슴선이 아래로 많이 내려와있는 금박무늬 많이 들어간 한복이에요.
    가슴둘레선이 넓은것들 있잖아요.. 가슴선이 저고리 아래로 내려오는 디자인..

  • 16. 엄마들..
    '12.5.15 6:35 PM (218.234.xxx.25)

    82에도 그런 엄마들 두둔하잖아요. 애 낳고 키우느라 쳐박혀 있다가 사람들 앞에서 좀 자랑하고 싶은 거라고 하는데.. 결혼식할 때 한번 주인공 만들어줬으면 충분하다고 생각해요. 아이 빙자해서 자기가 스포트라이트 받는 주인공 한번 더 되어보겠다는 엄마들 보면 솔직히 좀..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108 이 영상좀 찾아주세요. 라이언킹??.. 22:51:43 24
1127107 병원 불만사항 어디에 쓸 수 있나요? ㅡㅡ 22:49:09 45
1127106 서울예고 악기전공은 서울대 몇% 정도 가나요? 2 ㅁㅁ 22:43:54 166
1127105 고2 문과 수포자 딸과 수학공부 중입니다. 6 흠.. 22:43:25 317
1127104 평균 모자 몇센티 쓰시나요 3 .... 22:42:22 144
1127103 이모님은 뭔가요? 3 이모 22:41:14 427
1127102 겨울에 아파트 화장실 벽갈라짐 흔한가요? 3 Asdl 22:41:01 194
1127101 핫팩 사용요령 있을까요? 5 핫팩 22:32:25 362
1127100 의문의일승 재미져요.비자금 권력 이런건데 3 드라마 22:27:35 320
1127099 한국어교원자격증 질문 22:26:49 169
1127098 한국이 세계에 수출한 '멍때리기'대회 이번엔 대만.. 22:24:54 334
1127097 반자동머신 자주 쓰시는 분들 살림불능자 22:22:45 105
1127096 [단독]유통 격전지 수원 화서역에 스타필드 조성 4 .. 22:14:38 844
1127095 몇년 만에 코트 사려고요. 코트 좀 봐주세요~ 24 캐시미어 코.. 22:11:57 1,504
1127094 기술사 자격증따면 전망이 있나요? 5 .... 22:08:31 553
1127093 34평살다 24평으로 갈 생각하니 기대되요. 10 ... 22:07:53 1,778
1127092 탈상 땐 식구나 친인척들만 가는 거죠? 3 22:04:58 342
1127091 저는 세상에서 제일 듣기싫은말이 28 ㅇㅇ 22:01:51 3,260
1127090 '술 마시고 집까지 따라가도 성관계 동의 아냐'..항소심서 실형.. 6 판결 22:01:32 528
1127089 적반하장 남편 9 현명한 여자.. 22:01:29 797
1127088 접시에 휴지 버리는게 일반적인가요? 19 접시 22:00:03 1,205
1127087 이렇게 대출 받아 집 매매해도 괜찮을까요? 15 ... 21:55:05 1,259
1127086 흉조에 대해 아시는 분 있으세요? 2 답답해서 21:49:22 355
1127085 고일석기자, mbc가 그렇게 억울하다면 복수의 관계자를 밝혀라 8 ... 21:48:34 816
1127084 한방울씩 물 틀어놓는거는 욕실이나 실내에서고 베란다 수도도 물을.. 1 뽀로롱 21:48:23 6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