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학군 좋은 곳 중학교는 수업분위기가 좋나요?

... | 조회수 : 3,263
작성일 : 2012-05-08 13:47:38

어젠가 올라온 글 중학생 따님 두신 분이 쓴글 읽었어요.

아이가 수업시간에 너무 시끄러워서 차라이 떠드는 아이들이 잤으면 한다는 글...

 

제가 사는 동네도 학군이 그닥....

 

그럼,소위 말하는 8학군인 동네는 중학교 분위기가 어떤가요?

떠들지 않고 면학분위기가 조성은 되는건가요?

저는 아이가 8학군에 가서 성공하기를 바라는 마음은 없습니다.

최소 그런 애들때문에 스트레스 받으며 살게 하고 싶지는 않거든요.

그냥 정말 우리때처럼 면학분위기가 조성되어 있는 그런 분위기의 학교였음 좋겠어요.

 

아이가 초등학생이라서 언제건 이사갈 마음의 준비를 하고는 있는데,

8학군으로 이사갈 돈은 없고...

 

8학군이 아니더라도 동네 사시는 곳의 중학교 면학 분위기는 어떠신지...궁금합니다.

 

 

 

 

 

 

 

IP : 117.110.xxx.13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5.8 1:49 PM (115.41.xxx.10)

    마찬가지라오.

  • 2. 지방도 뭐,,,,,,,
    '12.5.8 1:55 PM (222.116.xxx.180)

    제가 사는 곳은 서울도 아니고 지방입니다. 면학분위기는 보통 같습니다.
    우리 애는 차라리 떠드는 게 좋답니다. 소곤거리는 게 더 짜증난다고 하네요.
    아예 시끄러우면 신경이 안쓰인다고 합니다.

  • 3. 아....나도 궁금했는데
    '12.5.8 1:59 PM (1.251.xxx.58)

    별 차이없구나에 위로 받고 감.

  • 4. ...
    '12.5.8 2:08 PM (125.128.xxx.137)

    그래도 확실히 한결 낫긴 나아요

    제가 고1때 모의고사 보면 전체평균이 서울 최하위권하는 학교 다니다 고2떄부터 강남으로 전학갔는데 떠느

    는애들이라던가 이런건 확실히 적어요. 근데 제가 고1때 다녔던 학교가 좀 유별나긴 했어요 수업시간에 보온

    병에 소주담아와 나눠먹고 히히덕거리는애들도 있었고 수업시간에 교과서로 가리고 키스하는 애들도

    있는 그런학교였꺼든요 ( 인문계 맞습니다 -_-)

  • 5. 중학교
    '12.5.8 3:00 PM (180.67.xxx.178)

    나름 유명한 중학교인데요, 눈치코치없이 떠드는 아이들이 찐따라고 하더라구요.
    선생님한테 반복적으로 지적 당하고 숙제 안해와서 매번 혼나는 애들 굉장히 싫어해요.
    나머지는 여타 학교와 비슷한듯.

  • 6. 우와
    '12.5.8 3:17 PM (211.213.xxx.64)

    좋은 학교 이름 알려주세요. 강남인가요? ㅜㅜ
    정말 이사가고 싶어요~~

  • 7. 강남에
    '12.5.8 3:23 PM (14.52.xxx.225)

    있는 중학교인데요. 수업시간에 조용합니다. 물론 조는 아이들은 있구요.
    수업분위기는 좋습니다.

  • 8. 울아들
    '12.5.8 4:02 PM (124.50.xxx.136)

    중2 아들반은 전교에서 잘하는 고만고만한 아이들이 많은 반인지라
    쉬는시간도 조용조용..너무 숨막히지 않니 물었더니
    그래도 놀때는 화끈하게 잘놀고 운동도 공좋아한다고 하네요.
    .
    듣기에 답답할줄 알았는데,창의적으로 놀고 공부도 잘해서 선생님들이 터치도 안한다고..
    중간고사 끝나고 수학여행 가서 셔플댄스한다고 준비한다네요.
    빡시면서 잘노는 아이들에다가 인성도 좋아서 담임샘이 자부심 강하다고
    하시네요 .이 상태로 고등학교까지 쭈욱 갔으면 좋겠는데....

  • 9. 아무래도
    '12.5.8 4:36 PM (14.52.xxx.59)

    적긴 적지요
    반에서 몇명은 신문지상에 나오는 일진급인 애들도 있긴한데 대부분 착하고 공부 열심히 하니까요
    특목고도 자는 애들 많아요,그래도 공개수업은 하는데
    우리동네(8학군) 일반고는 애들이 하도 자서 공개수업을 못했답니다 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745 딸이 창원 공단지역으로 발령이 났어요 2 어째야 하나.. 12:03:33 111
1126744 김영란법 개정에 대해 안철수가 쓴 글 1 ... 12:02:46 45
1126743 절임 배추 3일뒤 수육용으로 쓸 수 있을까요? 1 배추 12:02:23 16
1126742 초등 고학년 가방은 뭐사세요? ... 12:02:20 12
1126741 호박고구마와 밤고구마 어떤게 더 맛있나요? 4 설원풍경 12:00:52 92
1126740 디스크파열 됐을때 어쩌면 좋은가요 바다 12:00:05 34
1126739 예비 못 받았으면 2 고3맘 11:59:45 87
1126738 여자도 군대 다녀와야한다 봐요 7 새옹 11:57:50 133
1126737 정시 무료 모의 지원 할수 있는곳이 있을까요? 고3 11:57:12 40
1126736 초딩4학년 딸소원이 남북통일이라고 하네요. 2 mb구속 11:51:08 87
1126735 중국에서 문재인 대통령님이 받는 엄청난 대접 7 자금성 11:49:59 504
1126734 가족 중 혼자 여자이신 분들 2 ㅡㅡㅡ 11:49:16 215
1126733 버릴게 너무 많아요..ㅠ 4 11:45:39 584
1126732 저는 올한해 큰걸 얻은거 같아요. 7 11:44:24 678
1126731 공짜로 냉장고 사기 2 고민이여 11:42:47 235
1126730 미니화분은 소모품인가요 ㅜㅜ 2 춘하추동 11:41:44 181
1126729 문케어 관련 현직 의사의 글이네요. 9 11:40:46 564
1126728 수학 2 선행 11:36:36 210
1126727 간절곶에 바다전망 카페 2 울산 11:34:23 165
1126726 난방비 나왔는데요. 3 11:33:26 650
1126725 고3. 수능 국어 3등급. 최저 못맞췄어요ㅠ 12 ... 11:31:21 989
1126724 박주민 "문재인 케어 혜택은 이렇습니다." 5 3대비급여... 11:30:42 360
1126723 국가장학금 1차 신청 놓치면 2차에 해도 되나요..(급질) 5 알려주세요 11:29:19 216
1126722 전라도 광주 결혼해서 내려가는데... 살만 한가요? 19 율리아 11:26:49 954
1126721 최근에 롱패딩 사신 분~ 2 너무 춥다 11:26:28 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