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5월 7일 [손석희의 시선집중] "말과 말"

세우실 | 조회수 : 631
작성일 : 2012-05-07 10:28:23

 

 

 

[2012년 5월 5일 토요일]


"'어린이날 선물' 보다 '저축은행'"
 
어제 오후 인터넷 포털 서비스의 검색어, 2위와 1위입니다.
2위가 어린이날 선물, 1위가 저축은행이었는데요.
일부 저축은행이 곧 영업 정지될 거란 소문에 어제 대규모 예금인출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금융당국은 경영평가위원회와 금융위원회를 열어 내일쯤 영업정지 저축은행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산울림은 계승의 대상이기도 하지만, 극복의 대상이기도 하다"
 
가수 김창완씨의 말입니다. 지난 2008년 산울림이란 이름을 접고, '김창완 밴드'를 결성,
새로운 음악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김창완씨가 최근 산울림 35주년을 기념하는 앨범을 발표했는데요,
락, 발라드, 그리고 동요까지 넘나들며 한국 가요사의 새로운 지평을 연 김창완씨를..
오늘 <토요일에 만난 사람>에서 만나보겠습니다.

 


http://imbbs.imbc.com/view.mbc?list_id=6080515&page=1&bid=focus13

 

 

 

 

[2012년 5월 7일 월요일]


 

"현장이 무너진 자리, 종파만 독버섯처럼 자란다"
 
김진숙 민주노총 지도위원이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말입니다.
공동대표단과 비례대표 경선후보 총 사퇴안을 권고하기로 한 통합진보당 전국운영위원회 결정에 대한 이른바 '당권파'의 반발이 본격화됐다고 하는데, 이를 두고 김진숙 지도위원이 비판의 글을 올린 것이지요. 청년 비례대표로 들어간 김재연 비례대표 당선자는 '합법적이고 당당하다'며 사퇴를 거부해서 통합진보당 계파 간의 거센 갈등을 예고하고 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 4부에서 김재연 당선자를 직접 연결하겠습니다.
 

 

"두 나라가 서로 협상에서 합의를 도출해내면 그것이 OIE, 즉 국제수역사무국의 규정과 다르더라도 서로가 만족한다면 문제될 게 없다"

국제수역사무국 베르나르 발라 사무총장의 말입니다. 우리 정부가 수입위생조건에서 반드시 따라야 하는 국제기준으로 내세우고 있는 것이 바로 이 국제수역사무국의 기준인데요. 이를 두고 비판론자들은 이번 발라 사무총장의 발언이 그간 정부의 주장이 사실이 아닌 것을 확인해준 것이라면서 수입위생조건을 즉각 바꿔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광우병에 관련한 논란... 사그라질 기미가 별로 보이지 않고 있는데요. 현지 조사단도 거의 활동을 끝마쳤다고 하지요.

광우병과 관련해 지난 주 수요일 토론을 진행했는데요. 오늘 4부에는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만 모시게 됐습니다. 약속드렸던 2차 토론은 결국 지켜지지 못하게 됐습니다. 청취자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립니다. 

 


http://imbbs.imbc.com/view.mbc?list_id=6081563&page=1&bid=focus13

 

 

 


그랬다고 하는군요~~~ ^-^~♡

 

 

 

 

―――――――――――――――――――――――――――――――――――――――――――――――――――――――――――――――――――――――――――――――――――――
왕은 배, 민중은 물이다. 물은 큰 배를 띄우기도 하고 뒤엎기도 한다.
                                                                                                                                                        - 순자 -
―――――――――――――――――――――――――――――――――――――――――――――――――――――――――――――――――――――――――――――――――――――

IP : 202.7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627 회비 그때 그때 낸다는게 잘못인가요?? ... 01:37:30 97
1130626 샤이니종현 2 .. 01:32:54 448
1130625 1층 방범창 혹은 고구려방범방충망 1 오늘 01:31:16 73
1130624 술먹고 들어와서 폭언하는 남편...전 한마디도 안했는데 9 ㅇㅇ 01:25:02 383
1130623 브라탑 브라 01:20:26 99
1130622 지방에 자가주택 있고 현금 2억 있는데 1 .... 01:13:32 370
1130621 기레기 사용설명서 메뉴얼. Jpg 1 좋네요 01:10:01 139
1130620 연말이라 그런지 결혼이란 글이 많이 올라오네요. 눈내리는 밤.. 01:01:22 121
1130619 방 천장이 젖어있어요. 2 .. 00:50:39 584
1130618 드라마 돈꽃에서 은천이 엄마는 법적인 부부였나요? 3 돈꽃에서 00:49:08 476
1130617 이 밤에 기뻐서 눈물이 나네요.. 17 MilkyB.. 00:47:16 2,860
1130616 어느 연예인의 개그가 좋으세요? 16 ... 00:46:01 763
1130615 우리나라 기자들은 세련되지 못 한거같아요.촌스러움 7 아이구 00:43:55 387
1130614 신비한 동물사전. 저주받은 아이.. 애들 재밌어하나요? 2 dd 00:38:50 343
1130613 드뎌 내일이 대선이네요. 5 피플보트 00:32:49 1,198
1130612 왜 일본 애들은 공관 인테리어도 그모양일까 1 일본 00:28:50 414
1130611 저기 아래 적폐언론 뒤에는 일본이 있다 읽고 6 적폐청산 00:16:42 363
1130610 중국과 한국의 화해 상생 분위기에 약이 오를대로 오른 세력들 5 ... 00:12:06 570
1130609 몇시후로 아무것도 안드셨어요 9 휴휴 00:07:34 808
1130608 조망좋고 일조별로? 조망 준수하고 좋은 일조? 선택좀. 13 zzangg.. 00:00:23 554
1130607 딱딱하게 솟는데 5 아랫배 볼록.. 2017/12/18 1,123
1130606 이런 남편의 사고방식 ..좀 봐주세요. 17 dma 2017/12/18 2,021
1130605 행복이 뭘까요?? 10 ㅡㅡ 2017/12/18 1,621
1130604 소개팅전 5 소개 2017/12/18 551
1130603 자유게시판 글 아래 3 겨울어른 2017/12/18 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