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5월 7일 [손석희의 시선집중] "말과 말"

세우실 | 조회수 : 640
작성일 : 2012-05-07 10:28:23

 

 

 

[2012년 5월 5일 토요일]


"'어린이날 선물' 보다 '저축은행'"
 
어제 오후 인터넷 포털 서비스의 검색어, 2위와 1위입니다.
2위가 어린이날 선물, 1위가 저축은행이었는데요.
일부 저축은행이 곧 영업 정지될 거란 소문에 어제 대규모 예금인출 사태가 발생했습니다.
금융당국은 경영평가위원회와 금융위원회를 열어 내일쯤 영업정지 저축은행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산울림은 계승의 대상이기도 하지만, 극복의 대상이기도 하다"
 
가수 김창완씨의 말입니다. 지난 2008년 산울림이란 이름을 접고, '김창완 밴드'를 결성,
새로운 음악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김창완씨가 최근 산울림 35주년을 기념하는 앨범을 발표했는데요,
락, 발라드, 그리고 동요까지 넘나들며 한국 가요사의 새로운 지평을 연 김창완씨를..
오늘 <토요일에 만난 사람>에서 만나보겠습니다.

 


http://imbbs.imbc.com/view.mbc?list_id=6080515&page=1&bid=focus13

 

 

 

 

[2012년 5월 7일 월요일]


 

"현장이 무너진 자리, 종파만 독버섯처럼 자란다"
 
김진숙 민주노총 지도위원이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말입니다.
공동대표단과 비례대표 경선후보 총 사퇴안을 권고하기로 한 통합진보당 전국운영위원회 결정에 대한 이른바 '당권파'의 반발이 본격화됐다고 하는데, 이를 두고 김진숙 지도위원이 비판의 글을 올린 것이지요. 청년 비례대표로 들어간 김재연 비례대표 당선자는 '합법적이고 당당하다'며 사퇴를 거부해서 통합진보당 계파 간의 거센 갈등을 예고하고 있는 상황이기도 합니다. 4부에서 김재연 당선자를 직접 연결하겠습니다.
 

 

"두 나라가 서로 협상에서 합의를 도출해내면 그것이 OIE, 즉 국제수역사무국의 규정과 다르더라도 서로가 만족한다면 문제될 게 없다"

국제수역사무국 베르나르 발라 사무총장의 말입니다. 우리 정부가 수입위생조건에서 반드시 따라야 하는 국제기준으로 내세우고 있는 것이 바로 이 국제수역사무국의 기준인데요. 이를 두고 비판론자들은 이번 발라 사무총장의 발언이 그간 정부의 주장이 사실이 아닌 것을 확인해준 것이라면서 수입위생조건을 즉각 바꿔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광우병에 관련한 논란... 사그라질 기미가 별로 보이지 않고 있는데요. 현지 조사단도 거의 활동을 끝마쳤다고 하지요.

광우병과 관련해 지난 주 수요일 토론을 진행했는데요. 오늘 4부에는 우희종 서울대 수의학과 교수만 모시게 됐습니다. 약속드렸던 2차 토론은 결국 지켜지지 못하게 됐습니다. 청취자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립니다. 

 


http://imbbs.imbc.com/view.mbc?list_id=6081563&page=1&bid=focus13

 

 

 


그랬다고 하는군요~~~ ^-^~♡

 

 

 

 

―――――――――――――――――――――――――――――――――――――――――――――――――――――――――――――――――――――――――――――――――――――
왕은 배, 민중은 물이다. 물은 큰 배를 띄우기도 하고 뒤엎기도 한다.
                                                                                                                                                        - 순자 -
―――――――――――――――――――――――――――――――――――――――――――――――――――――――――――――――――――――――――――――――――――――

IP : 202.7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3993 남편이 애 같아요 2 ㅇㅇ 11:23:54 153
1223992 동창이나 친구 중에 엄청 찌질했는데 근사하게 변한 사람 봤나요... .. 11:23:53 87
1223991 괜찮은 침구탈취제 알고 계신 분들 계신가요 종달새 11:23:08 19
1223990 메리야쓰 추천해주세요. 11:22:11 17
1223989 맛있는 녀석들 예전보다 3 ㅁㅇ 11:17:39 357
1223988 계란껍질 질문있어요 11:16:42 56
1223987 美, 北 종업원 송환요구에 모든 나라에 北난민 보호 촉구 2 ........ 11:16:03 231
1223986 나의 아저씨의 아이러니한 대반전 2 aa 11:12:25 487
1223985 아기기저귀를 속옷이랑 같이 빨았어요 ㅠ 3 .. 11:11:32 301
1223984 각자 몸에 특이한 부분 있으신가요? 3 으쌰쌰 11:04:02 222
1223983 마트에 치킨까스 수제같이 맛있는거 아시면 추천좀 해주세요 잘될꺼야! 11:02:57 45
1223982 잠실쪽 초등학교 여쭙니다 2 이사 11:02:10 153
1223981 치과의사분 계신가요? 3 ㅇㅇ 11:01:16 375
1223980 나경원 비서 경악할 중학생 협박 통화 '응징' 녹취록 8 ㅇㅇㅇ 11:00:17 488
1223979 안녕하세요 신동엽 멘트들요.. 4 ........ 10:59:25 778
1223978 도종환 친동생이라더니 이번엔 6촌이라 주장. 5 별꼴 10:55:16 709
1223977 아들 둘을 두고 35년전 이혼한 60대 15 순한맘 10:51:30 1,624
1223976 이재명 지지자인듯보이는 글에 드루킹이 언급되어 있던데 11 폴더 정리하.. 10:45:06 393
1223975 급질문 ~상가 임대차 보호법 상가 임대 10:44:36 89
1223974 나이많은 이혼남을 소개해준다는 이모글을 보고 6 햇빛촌 10:44:28 990
1223973 노대통령 묘에서 이재명 15 ... 10:39:40 1,056
1223972 트럼프나 문통의 직접발언을 듣지않고선 믿을수 없네요 4 기레기들 10:38:18 411
1223971 최근에 이사하신 분들~^^ 7 .. 10:29:33 765
1223970 칡즙 4 ... 10:27:32 257
1223969 트램펄린 사서 집에서 하는 분 계세요? 4 운동 10:25:34 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