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드라마 '더킹' 보시는 분들..우리 얘기 해요!

흥분녀 | 조회수 : 3,088
작성일 : 2012-05-03 23:19:30

오늘 완전 가슴 졸이면서 봤어요.

드라마가 뒤로 갈수록 오히려 흥미진진해지는 것같아요.

분명히 woc에서 승리하고..약혼하고..봉구도 물리칠텐데..

왜이리 가슴 조이는질 모르겠어요.

봉구역할 하는 분이 진짜..! 미워죽겠더라구요.

드라마가 공을 많이 들인것같아요.

더킹 화이팅!!!

 

IP : 125.178.xxx.14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도
    '12.5.3 11:21 PM (221.150.xxx.119)

    흥분을 이기지 못하고 바로 아래 글썼느데..ㅎㅎㅎㅎ
    진짜 매회 감탄을 거듭해요
    더킹 최고!

  • 2. 우슬초
    '12.5.3 11:21 PM (223.33.xxx.150)

    너무 잼나요....다들 연기력 쩔고요...일주일 어캐 기다려요 ㅜㅜ

  • 3. 재하항아
    '12.5.3 11:22 PM (116.40.xxx.134)

    취향타는 드라마이긴 하지만 정말 명품 드라마에요 대사 하나 곱씹어보게 되고 재방을 봐도 재미있어요
    분열이 취미라는 우리나라 정말 비참한 현실이죠 ㅠㅠ 오늘도 시경이는 클럽엠 사람 한명 꼬셔버리네요 ㅋㅋ

  • 4. **
    '12.5.3 11:23 PM (58.233.xxx.157)

    마성의 은시경~

  • 5. .......
    '12.5.3 11:27 PM (121.188.xxx.209)

    시간 가는줄 모르고 봤네요
    아주 재밌었어요 ㅎㅎ

  • 6.
    '12.5.3 11:27 PM (222.103.xxx.33)

    오늘 은시경 넘 멋져서
    전 썩은 과자는 안먹습니다..
    완전 멋짐!

    근데 담주 은시경이 울던데
    어떤 내용일지 겁나요ㅜㅜ

  • 7. 공주님은
    '12.5.3 11:28 PM (119.194.xxx.126)

    그 음악에 최면이 걸려 있는 건가요?

    공주님이 빨리 처음의 멋지고 당당한 공주가 되길 바래요.

    오늘은 너무 짧다 싶었어요. 더 많이 빨리 빨리 방영해 줬음 하는 드라마예요.

  • 8. 저도 완전 흥분
    '12.5.3 11:30 PM (110.8.xxx.2)

    진짜 재밌어요

    나~~변비야~~아흐 정말 우껴서리...

    아 어떻게 일주일을 기다리나 쩝

  • 9. 머쪄부러
    '12.5.3 11:32 PM (119.67.xxx.200)

    꺄오~~~정말 명품드라마~~~!!!!
    이렇게 스릴 넘치면서 달달하면서도 풍자와 해학이 모두 들어있는 드라마가 또 언제 있었나요...
    재하는 재하대로 너무 멋지고...
    은시경.....정말....이런 남자.....ㅠㅠㅠㅠㅠ

    담주에 은시경 우는거...공주가 납치되는거 아닌가요? 잘못봤나?
    공주 머리에 총구 겨누는 장면이랑 ..은시경이 공주가 어디 갔냐고 전화로 놀라며 화내는거 같았는데...

    담주까지 어떻게 기다릴지.....아오~~~ㅜㅜㅜㅜ

  • 10. ..
    '12.5.3 11:32 PM (182.211.xxx.18)

    우와 오늘 시간 가는줄 몰랐어요!!
    명품 드라마 오랜만에 만났어요.

  • 11. 머쪄부러
    '12.5.3 11:33 PM (119.67.xxx.200)

    공주님은 님...
    공주가 사고 당하던날....그 음악을 계속 들으며 끌려다니고 모진일을 당해서...거의 최면 걸리듯 기억은 안나도 그 음악만 들으면 자동 경기 일으키는거같아요...

  • 12. ㅊㅊ
    '12.5.3 11:36 PM (220.88.xxx.115)

    이야기의 짜임새가 늘어지지 않아 좋아요.
    개인적으로 봉구역은 다니엘 헤니 같은 사람이 했으면 더 잘 어울렸을 것 같아요.
    지금 봉구는... 명품으로 도배해도 촌스럽게 멋낸 시골 이장님 스타일...ㅠㅠ

  • 13. ...
    '12.5.3 11:39 PM (125.178.xxx.145)

    봉구가 천박하고 욕망덩어리인걸 표현하려고 애쓴것같아요.

    저는 공주가 자꾸 싫어지네요. 답답하고...짜증나요.

  • 14. 아싸라비아
    '12.5.3 11:40 PM (119.67.xxx.200)

    전...지금의 봉구가 딱인거같아요...
    잘생기고 매력적인 악역을 원하시는 분 많으신거같은데...
    그 역할이....똘끼 충만하고 돈의 권력으로 모든걸 좌지우지하는 괴물같은 존재를 의미하는 거라고 생각해서...매력적인 악역보다 정말 괴물틱한(^^::::) 지금의 봉구가 딱이다~~싶어요...^^

  • 15. ㅋㅋㅋ `
    '12.5.3 11:40 PM (221.139.xxx.8)

    그래서 더 괜찮다고 생각해요.

    베트맨에서 잭니콜슨이 미술관에 등장할때의 장면이 아직도 기억에 생생해요.
    악의축인데 건들건들 가볍게 나오죠.
    봉구는 그런 캐릭터를 오마쥬했다고해야할까나.
    작가가 워낙 이것저것 박학다식하신분이시라 저런 생각이 드네요

  • 16. 궁금
    '12.5.3 11:42 PM (125.178.xxx.145)

    연출이 김종학 피디지요...? 작가는 누군가요...?

  • 17. 양파
    '12.5.3 11:44 PM (221.141.xxx.21)

    간접 광고때문에 몰입도가 떨어졌었는데 이번 주는 그런 부분이 없어 좋았어요
    그리고 은시경 볼때 마다 건축학개론 납뜩이가 자꾸 생각나 웃겨 미치겠어요
    건축학개론은 납뜩이가 살린거야~

  • 18. brams
    '12.5.3 11:45 PM (222.236.xxx.164)

    연출은 이재규 PD인데요. 베토벤 바이러스와 다모 감독했던....

  • 19. fermata26
    '12.5.3 11:48 PM (211.234.xxx.65)

    작가는 홍진아 작가에요.
    오늘은 애들도 신랑도 재우고 혼자 넘 재밌게 봤어요.
    몇회 안 남았다니 아쉽네요.
    간만에 보고 또 볼 드라마를 만났어요.

  • 20. ...
    '12.5.4 12:05 AM (125.178.xxx.145)

    김종학 프로덕션이 제작했군요.

    검색해보니...

  • 21. 아!
    '12.5.4 12:15 AM (211.234.xxx.167)

    다모폐인이었는데 이번작품 이재규씨가 감독이었네요 어쩐지 자꾸 하지원씨한테서 채옥이가 느껴지더니만.. 어제꺼하구오늘꺼못봤는데 댓글들보니까 완전기대되요 악은시경! 넘좋아요ㅋ 이문세노래부를때 완전 제마음 녹았네요ㅋㅋ

  • 22. 새싹이
    '12.5.4 1:25 AM (116.122.xxx.250)

    저 드라마 한번 보면 빠져들어서 힘들어 안보려고 했는데...
    저번에 어떤분이 승기 망했다고 쓰셨었잖아요. 그거 보고
    뭘 어떻게 하길래 그러는거야? 하면서 궁금증이.....ㅠㅠ
    그 뒤로 1편 부터 쭈욱 보고..빠져 들었네요. 넘 좋아요. 재하도 멋지구
    항아도 ...특히 은시경...아웅...죽여줍니다.
    오늘은 시간이 너무 빨리가서...조금 보다 보니..벌써 끝나있더라구요. 슬퍼요.

  • 23. ....
    '12.5.4 1:39 AM (121.138.xxx.42)

    정말 시간이 넘 빨리 가서 아까워하며 봤어요..
    일주일.........에휴....
    은시경땜에 죽겠어요..
    어제도 3시에 잤는데 오늘도 잠이 안와요..
    명품 드라마입니다.
    누구 하나 연기 대충하는사람도 없고
    내용도 끝내줘요.
    시간아 빨리가라...

  • 24. 딴소리
    '12.5.4 1:52 AM (123.111.xxx.244)

    그러고보니 전에 드라마 다음날 기사 뜨면 득달같이 달려와 이승기 망했니 시청률 쫑났니 어쩌니 하던
    그 양반, 요즘 안 보이네요.
    10프로 이하로 떨어질 거 장담한다더니 다시 올라서 실망했나? ㅋ

  • 25. 봉구봉봉
    '12.5.4 7:59 AM (211.206.xxx.180)

    악역들이 드럽게 악역이라 좋아요.어쩜 스쳐지나가는 사람 하나도 연기를 못하는 사람이 없는...그 많은 외국인들 중에도 어색한 사람 하나없는..연출력 짱 드라마 같아요.대본은 말할 것도 없고 이승기 정말 연기 너무 잘해 놀랍고 하지원은 말할것도 없고...은시경..ㅜㅜ느므좋아요.

  • 26. 그린
    '12.5.4 9:23 AM (119.194.xxx.163)

    저두 은시경한테 완전 반했답니다^^

  • 27. 이승기는 아직 안 망해요.
    '12.5.4 1:21 PM (203.236.xxx.21)

    이승기 이번에 진짜 연기 잘하지 않아요?
    이승기하면 거품물던 애들조차 연기로는 까지 못하던데.
    저도 여기저기 싸이트 많이 댕깁니다만 드라마 이야기 나오는것에서
    이승기 연기력으로 까는글은 거의 못봤네요.
    오히려 이정도로 잘하냐는 말들이 많고.
    이것만으로도 본인에겐 큰 수확이지 싶어요.
    연기자로 입지 굳히는...
    조정석도 이번역으로 확 뜨지 싶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930 김장김치 물러짐 ㅜㅜ 23:13:49 3
1128929 (방탄소년단 )BTS..원테이크 인터뷰 in MAMA ...다.. 1 ㄷㄷㄷ 23:13:30 6
1128928 시어머니 아픈게 며느리 탓은 아닌데 왜... 어이없음 23:08:47 164
1128927 과일,유제품 가격 너무 비싸요. .... 23:07:46 59
1128926 어디부터가 바람인가요? 1 고민 23:06:01 160
1128925 가슴에 남았던 댓글 찾고싶은데. 혹시 23:05:27 72
1128924 개인병원 의사 사모들 보니까 5 닥터 23:03:04 561
1128923 나무엑터스 측 "故 김주혁 49재, 추모 미사 집전…비.. ㅇㅇ 23:01:36 228
1128922 알쓸신잡을 아예 안보는 날이 오네요 10 지루하네 23:00:10 635
1128921 강아지 관절 영양제 추천 부탁드립니다. 2 관절영양제 22:51:39 65
1128920 연예인 강예원 4차원인거 컨셉일까요?6 ^^ 22:50:19 212
1128919 Mbc, 방중 성과 드라이하게 잘 보도하네요 4 ;;; 22:49:56 288
1128918 누가 돈주는지 여기 알바들한테 묻고싶네요 22 모리 22:48:43 352
1128917 지방mbc사장 선임은 누가 결정하나요? 1 엠비씨 22:45:30 111
1128916 결혼과 유학 싱글녀 22:42:51 206
1128915 대구춥나요? 4 대구 22:42:40 264
1128914 티비서 순진한척 착한척 하는 남자들은 거의 반전이 있네요 9 .. 22:41:54 637
1128913 사주에 자식 성과가 나타난다는데 뭘까요? 1 ㅁㅇ 22:41:13 270
1128912 여자가 남자의 신경을 자극하거나 긁어대면 맞을 이유가 되나요? 3 ㅇㅇㅇ 22:40:02 259
1128911 의사인데요 너무 힘듭니다 곧 지울게요... 40 의사 22:38:16 3,339
1128910 강철비와 강철로 된 무지개 샬랄라 22:35:55 132
1128909 길고양이에게 젤리 줘도 되나요? 6 코코 22:35:27 162
1128908 주고 싶지도 받고 싶지도 않아요.. 5 .. 22:30:42 802
1128907 강아지들도 밤엔 자네요ㅋ 3 ... 22:30:02 710
1128906 박근혜 재판 증인 출석 앞두고 안타까운 사망 6 또... 22:29:32 1,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