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필독>방사능식품시민측정소 개설요청을 해야 하는 이유

녹색 | 조회수 : 579
작성일 : 2012-05-03 16:50:23


방사능으로 부터 아이들을 지키고 싶은 엄마입니다.

일본 후쿠시마원전사고는 아시다시피 현재진행형이고,
후쿠시마산이 110만톤이 식탁에 벌써 올라오고 가공품으로 섞여서
언제 어디서 먹었는지도 모르고..엄마들은 가슴 타들어가고. 세상에 먹을 수 있는 것은 적어지고..
국민들은 아예 언론에서 거의 얘기를 안해주니 일본, 외국싸이트에서 정보를 얻고 있습니다.
 
얼마전 버섯과 달걀에서도 세슘검출이 되고 있으니 아이에게 무엇을 먹여야 할까요?
국민들이 음식물을 안전하게 먹을 수 있도록 서울시가 앞장서주십시오.
그 미량의 세슘이라도 아이들에게 먹이고 싶지 않습니다

 

 

http://mayor.seoul.go.kr/archives/category/masil

위 링크에 민원을 넣어주세요.

민원글이 왜 필요하냐면,

이 민원글을 토대로 상부에서 결정을 하는데 주요한 요인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라는 겁니다.

이 이야기는 더 설명안해도 잘 아시겠구요. 전화상담말고 오직 글! 로 민원을!!!

식약청에도 마찬가지 민원글이 아주 중요합니다.

고오염을 잡아내기에는 고순도 게르마늄이 필요합니다(여러번 강조드렸듯이)

서울시 측에서는 고순도 게르마늄 계측기를 작년 4월에 주문해서 10월 구비했다고 합니다.

그만큼 시간이 오래 걸린다는 말입니다.

헌데, 우리가 사고 싶다고 살수 있느냐.... 그것도 아니라는 겁니다.

현재 세계적으로 게르마늄 고순도 계측기의 판매가 작년 80-90대였는데

올해 350대로 대폭 쇄도했다고 합니다.

전 세계적으로 이 기계를 구입하려고 혈안인 상태에서

작년 영국전문가가 한국방문길에 액션을 빨리 취해야 한다고 조언을 했다고 합니다

이것만 구입한다고 해서 해결되는 게 아니라 도착후에 게르마늄분광을 키워야 하는 시간등

시간 소요가 많이 된다고 합니다. 인력보충, 장비유지 등등..

또,서울시에서도 이런 민원을 받아, 자체 검토등을 거치고, 예산진행신청기간이 있으니,

우리가 이 계측기를 빨리 선취해야 함은 당연한 일입니다.

우리가 지금 시급하게 해야 할 일은 오직 "민원" 뿐이라는 겁니다.

하여, 지금 우리가 민원으로 밑작업을 어서 해두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후에는 좋은 기회가 있어도 구입도 못하고 닭쫏던 개 지붕쳐다보는 꼴이 된다는 말입니다.

서울시를 본보기로 시민측정소개설을 요구해야 다른 지역도 함께 요구를 시급하게

할 수 있습니다

IP : 119.66.xxx.1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60 소설보다 시를 좋아하시는 분 06:00:20 9
1225059 낙태죄는 국가가 비성교 운동하는 것 1 oo 05:49:15 46
1225058 82 눈이 정확해요 6 역시 05:40:15 380
1225057 말투중에 이런말을 많이 쓰는 사람은? .. 05:37:08 136
1225056 드디어 나왔다. 혜경궁 3차 광고. 4 부선항 05:30:29 164
1225055 그윽한 눈을 가진 여배우는 누구인가요? 7 05:11:02 419
1225054 부자들 참 많네요 3 동그람 04:43:10 811
1225053 이쁜데 노쇠해보이는 건 왜죠 1 케바케 04:30:22 379
1225052 진통을 이렇게 기다리게 될 줄이야... 3 산모 04:18:33 296
1225051 미성년자들도 비혼자들로서 잘만 사는데 4 oo 03:48:59 523
1225050 작은 자동차부품 제조회사 품질관리에대해 알려주세요. 카푸치노 03:45:24 86
1225049 잠자리와 업무능력과의 상관관계 연구 3 .... 03:13:30 903
1225048 문소리 몸매가 2 박하사탕 03:11:01 1,511
1225047 사는게 늘 고행이네요 엄마 03:09:41 445
1225046 이혼,별거,한집서 남으로 살기 결정하기!! 25 ㅇㅇ 02:57:01 2,010
1225045 정은채 너무 이뻐요... 10 .. 02:36:27 1,315
1225044 저탄수 넘 어려워요 3 저탄수식차림.. 02:14:04 854
1225043 라돈 피해가기 너무 힘드네요. 아아아아 02:11:20 614
1225042 배가 고파서 잠이 안와요. 1 ㆍㆍㆍ 02:10:17 283
1225041 채시라도 입술필러한듯 5 .. 02:04:28 1,173
1225040 문대통령 도착.JPG 10 드뎌 01:57:32 1,440
1225039 하루에 2만보 걸었어요 9 걷기 01:50:54 1,524
1225038 왜 애들은 한쪽부모를.. 4 신기 01:49:26 960
1225037 펌)유독 한 사진만 뚫어져라 쳐다본 문재인대통령. 3 달이 01:38:51 1,788
1225036 치과갔다가 강아지 데려온 분 봤어요 3 병원에? 01:33:17 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