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패션왕은 생존투쟁 드라마, 사랑보다 먹고사는게 중요하긴하죠

패션왕 | 조회수 : 1,193
작성일 : 2012-05-01 10:41:45

오히려 연애는 주연들에게 사업만큼 절실하지 않고

그분야에서 각자 자기가 처한 여건에서 살아남는게 더 절실한거 같네요.

그래서 그런가 인물들이 다른 드라마와 달리 사랑이 표면적으로 안떠오르고 수면아래 있다는 느낌요.

 

 

강영걸, 뭐 학벌도 없고 가진것이 없어 사채끌어다 공장 운영하던 사람이니 치열할수밖에 없죠.

언변이 좋고 머리가 좋은데다 옷걸이까지 좋아서 여자도 많이 따르고

본인의 신조도 오는 여자 안막고 가는 여자 안막는다 는 스타일로 살다가

사채업자 애인인지도 모르고 엮었다가 된통 당한후 가영이랑 한공장에서 살면서 좋아하게 된듯.

겨우 벌어먹고 사는데

4명이 얽히면서 졸지에 재벌2세 고딩동창까지 영걸이 개척한 브랜드를 드시겠다고 하는 판에 이래저래 힘들었음.

이러니 연애에 집중할수가 있겠어요.

 

정재혁,

너무나 넘치게 부를 누릴수 있음에도 아버지의 끝없는 욕심으로 치열하게 사업트레이닝 받고 있죠.

그런 아버지 눈에 들기 위해 실적을 위해서라면 온갖 파렴치한 술수도 불사함.

 

자기 사업상 필요에 따라 재능있는 여자한테 끌리고 그러다 여자가 재능이 별로라 여겨지면

또다른 재능있는 여자에게 끌리는데

문제는 이전 여자인 최안나에 대해 정리가 깔끔하지 못함.

한번 헤어진후 자기가 매달려 다시 시작했는데 또 끝내기가 모양새가 안좋아서 그런지 정리 안하고 끌다가

자기 주변을 철저히 관리해주는 엄마의 도움(?)으로 정리하게 됨.

 

정재혁과 자기 뒷치닥거리하는 김과장간의 관계도 아주 현실적이죠.

한 가정의 가장이라는 생명줄을 쥐고 있는 관계로 철저히 주종관계가 성립.

김과장은 애 대학마치고 결혼시킬때까지 회사에 뼈를 묻어야하는 평범한 보통사람의 현실을 잘 느끼게 해줌.

아마 여기 주부들의 남편들도 상당수가 이렇겠죠.

 

이가영

착하면서도 재능이 뛰어난데 뭔가 애매함.

 

최안나

재벌 사모에게 온갖 수모를 당해서인지 목표가 분명하고 야망이 큰 여자,

강영걸을 친구처럼 대하면서도 자기 이익을 위해선 정재혁이 시키는대로 영걸에게 불리한 거짓 진술도 하고

조부디끄 사장을 끌어들여 정재혁과 강영걸의 갈등을 이용해서 자기 이익을 챙기려고도 함.

아주 현실적으로 생존경쟁에 투철한 여자같네요.

 

나머지 조부디끄 조마담이나 그 딸도 그렇고

다들 자기 이익에 눈이 벌건 상황들이죠.

 

스토리가 부분부분 앞뒤 안맞는 경우도 있지만 크게 보면 사랑타령 드라마보다는 치열한 생존경쟁의 현실을 많이 반영하는거 같네요.

 

 

 

IP : 121.165.xxx.5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869 세탁기 구매...무조건 큰거사야할까요? ... 21:29:42 11
1128868 짠맛, 짭잘한 맛, 후추맛..맛있는 과자 추천해주세요 1 Salt 21:28:45 20
1128867 인스타그램을 위해 여행을 하네요 1 ... 21:28:09 68
1128866 한국인이 작곡한 노래를 중국 공식 군가로 사용하고 있다고 합니다.. ........ 21:27:19 50
1128865 어느덧 졸혼 황혼이혼등이 이해가 가네요... 1 55 21:21:45 260
1128864 호주에서 아이들 키워보신분 계신가요? 1 호ᄒᆢ즈 21:17:30 82
1128863 시골에서 서울이사왔는데 아이교육 적응 힘드네요 1 dd 21:16:33 194
1128862 결정장애.. 갤탭 색상 뭐가 좋나요? 3 구매 5분전.. 21:16:21 50
1128861 문대통령 한자 싸인.jpg 3 21:12:14 594
1128860 워킹맘 ... 일 계속 해야할까요?? 6 고민 21:12:13 272
1128859 집 공동명의 해보신분 6 급합니다 21:08:50 241
1128858 중국 가신거 잘하신거 맞습니다! 1 유후~ 21:08:11 182
1128857 용인대가 청주대보다 인지도와 점수가 높나요 3 정말 21:07:55 223
1128856 보풀적은 스웨터의 섬유혼용율은??? 궁금 21:07:37 36
1128855 짜기만 한 김치 먹을 수 있는 방법있을까요? 2 짠김치 21:06:30 113
1128854 부러운 지인.. 1 ㅇㅇ 20:58:16 731
1128853 방중 잘하신거 맞죠?~~ 3 ..... 20:55:33 406
1128852 중1아들이 안스러워서요. 2 000 20:54:16 412
1128851 친한친구 아버지가 돌아셨는데ㅜㅜ 16 ..... 20:47:42 1,577
1128850 사진만 찍으면 눈코입 몰려보이는건 왜일까여 2 사진 20:46:16 194
1128849 어제 중국 행사 관계자가 쓴 글 1 .... 20:41:11 565
1128848 통제욕구가 강한 부모는 왜 그럴까요? 12 u 20:36:47 874
1128847 저 어제부터 82보다 고혈압오는줄;;;; 29 ㅇㅇ 20:35:18 2,032
1128846 헐...이건 정말로 누가 확인좀 해 봐야할듯.... 17 ........ 20:32:01 2,494
1128845 홈쇼핑 스팀 백.. 괜찮을까요 홈쇼핑의 스.. 20:27:36 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