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 얘기 나온김에 ; 제발 돈좀 안걷었음 좋겠어요

어이쿠 | 조회수 : 2,770
작성일 : 2012-04-26 10:34:43

돌잔치 얘기 나온김에 생각나는게 있어서요.

 

제가 최근 몇년간 가본 돌잔치중에 10에 6정도는 꼭 부모가 테이블 다니면서 돈을 걷더라구요.

 

아이 돌잡이 하기전 순서에요.

 

내가 공짜로 가서 밥먹는것도 아니고, 당당히 축의금 들고 가서 축하해주고 음식 먹고 하는건데,

 

왜 거기다가 더 돈을 내야 하는건지..

 

물론 내가 안내고 싶음 안내는거지만, 왠지 분위기가....

 

앞으로 돌잔치 하실분들..

 

제발 그런거 하지 말아주세요.

 

부페측 사회자가 그런거라고 해도, 사전에 미리 말해주세요. 그런건 하지 말라고!!!!

IP : 110.11.xxx.12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럼
    '12.4.26 10:35 AM (1.251.xxx.58)

    축의금을 그때 내면 되지 않아요? 두번 내지 말고.

  • 2. 저도 그생각
    '12.4.26 10:36 AM (121.130.xxx.11)

    동감합니다.

    돌찬치 돈까지 내고 어려운 발걸음 했는데
    애기 시켜서 돈 받더라구요???
    아에 사회자가 용돈 줄사람하고 묻더라구요. 솔직히 나한테 올까봐 짜증나더라구요.
    왜 축하하러가서 그런느낌 받아야하는지....적당히 좀 하세요.ㅠㅠ

  • 3. ...
    '12.4.26 10:36 AM (222.121.xxx.183)

    사전에 하지 말라고 해도 하는 사회자 있더라구요..
    저는 그런거 하지 말라고 해서 안했는데.. 제 동생은 사회자가 싹 무시하던데요?

  • 4. 저도
    '12.4.26 10:37 AM (220.116.xxx.187)

    돈 걷는 거 추해 보이드라그요.
    길거리 공연 후에, 관람요금 걷는 듯?

  • 5. 어이쿠
    '12.4.26 10:41 AM (110.11.xxx.127)

    추가로..그 돈걷는 이유가, 돌잡이 하면서 돌잡이 용품중에 놓을 돈을 걷는것 같던데, 그냥 부모돈 10,000원짜리 하나 놓으시길...

  • 6. sweet
    '12.4.26 10:44 AM (218.52.xxx.33)

    제 딸 돌잔치 할 때, 돈 걷는거 하지 말라고 해서 안했는데,
    다른 집 돌잔치 가니까 돈을 걷어서 .. 시선을 어디에 둬야 할지 모르겠더라고요.
    아예 할아버지 할머니에게 달라고 콕 찝어서 말하는 곳은 그나마 나았어요. 그때 용돈 주면 되는거니까요.

  • 7. 잔치전문가
    '12.4.26 10:49 AM (202.30.xxx.237)

    돌잔치에 맞게 돈대신 돌을 걷어라.

  • 8. 잔치전문가님
    '12.4.26 10:51 AM (221.151.xxx.117)

    간만에 이번건 웃겼어요. ^^ 인정!

  • 9. 꼬마버스타요
    '12.4.26 10:54 AM (211.36.xxx.130)

    ~전문가님이 누구인지 정말 궁금해요^^
    저도 이렇게 재치 있는 사람이면 좋겠어요.

    전 돌잔치 하기 싫었는데, 여기저기 정말 많이 뿌렸다는 남편은 꼭 걷어야 겠다고 하고 양가 부모님들도 첫손주여서 돌잔치 해야한다고 왜 안하냐는 말씀에 지쳐서 돌잔치 했어요.
    잔치전에 사회자한테 돌잡이 할 때 쓰는 돈 걷지 마시라고 신신당부 했어요. 사회자가 다들 재미로 하는 거라고 하겠다는 뜻을 두어번이나 내보여서 '우리는 하지 않아요' 목소리 좀 높여서 얘기했었네요.

  • 10. 계약할때
    '12.4.26 11:01 AM (112.168.xxx.63)

    그부분을 명시하고 위반시 비용에서 얼마 제하는 걸로 하면 될 거 같아요

  • 11. ㅇㅇㅇ
    '12.4.26 11:12 AM (112.164.xxx.118)

    앵벌이같아요.. 진짜 추하고 불쾌하죠.

  • 12. ..
    '12.4.26 11:22 AM (115.41.xxx.10)

    요즘 그런 것도 해요? 아유 추해라..

  • 13. ...
    '12.4.26 12:29 PM (111.65.xxx.8)

    전 결혼식장에서 신랑친구인 사회보는 애가
    "이제 신랑의 능력을 보여주세요. " 하면서
    돼지저금통 들고 돈 거두러 다니게 하는것 봤어요.
    정말 추해 보이더군요.

  • 14. 그렇게
    '12.4.26 2:41 PM (211.246.xxx.41)

    그런 자리에서 제 친구가 울며겨자먹기로 만원 냈는데 돌잔치 끝나고 5만원으로 돌려 받았어요 고맙다면서

  • 15. 쥬리
    '12.4.26 4:22 PM (124.60.xxx.7)

    저도 딴 사람네 돌잔치서 애 엄마가.쟁반 들고 돈 받으러 다니는거 보고
    넘 추접스러워 보여서
    제.아이.돌 잔치땐 미리 사회자에게 절대 시키지 말라고 신신 당부를 했어요..ㅠ.ㅠ

  • 16. dddd
    '12.4.26 10:10 PM (115.139.xxx.72)

    돈이 아까운건 아니고 너무 천하더군요.
    돈이야 그 때 내나, 따로 축의금 박스에 넣나 어차피 똑같지만
    풍악울리고 애 엄마가 돈 걷으러 다니는 그 모습 자체가 너무 천해요

    애 엄마라고 다 하고싶어서 하는게 아니라 사회자가 그런식으로 분위기 잡으니 하는거겠거니
    이해해보려고 하지만
    불편한건 여전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401 성공적 북미 정상회담과 한반도 평화 기원 광고 모금 중입니다. Vanill.. 04:40:26 58
1227400 레이저로 분자를 만들어내다 oo 04:37:34 36
1227399 흔들리는 치아 고민...살릴 수 있을지 5 치과 04:21:25 169
1227398 헐... 배우자 성병의심하던 남편, 글 삭제??? 4 늑대와치타 04:10:00 332
1227397 자식키우실때 화 많이 내시나요? 7 엄마되기 03:12:54 424
1227396 무리한 훈련으로 인한 소방관의 죽음 3 대통령만 .. 03:05:04 213
1227395 넋두리. 자유롭고 싶다... 4 하아... 02:56:06 411
1227394 빌보드 방탄 반응 좋았나요 2 잠은 안오고.. 02:49:14 318
1227393 판교테크노벨리 남경필 업적이네요? ㄷㄷㄷ 19 성남 02:45:01 787
1227392 밥만 먹으면 미친듯이 졸려요 3 밥밥밥 02:41:42 461
1227391 녹차아이스크림 1 마루 02:32:25 276
1227390 카톡에 이모티콘 자동완성 기능있나요? 1 ㅇㅇ 02:26:26 96
1227389 혹시 이게 ㅂ알만두 아닐까요? 잠안오는밤 02:21:48 236
1227388 스텐냄비 추천햅주세요 -- 02:18:39 93
1227387 남편의 이직 말려야 할까요?? 15 지혜가필요해.. 01:53:21 1,209
1227386 친구 때문에 아이가 다쳤을 때 슬픈 마음 어떻게 달래야될까요? 3 .. 01:50:45 527
1227385 출근하기 너무너무 싫으니까 전업주부들이 새삼스럽게 너무 부러워요.. 6 전업 01:42:50 1,344
1227384 박정현 꿈에 가사 넘 가슴시리네요 11 ... 01:38:05 1,024
1227383 미역국에 뭘 넣어야 깊은 맛이 날까요? 23 .. 01:35:03 1,843
1227382 줄리앙 엄마랑 김여정 너무 닮았어요 뒷북 01:33:32 366
1227381 저희 시어머니 대화법이 이상해요 7 ..... 01:31:55 1,209
1227380 되직한 딸기쨈 해결방법은 없을까요? 2 딸기쨈 01:31:03 264
1227379 민언련 언론실태보고 ‘기 레 기’ ... 01:25:18 314
1227378 오래된 가죽가방 울삼푸로 빨아버렸어요 메론 01:14:27 550
1227377 서동주 4년전에 이혼했네요 6 .. 01:10:23 4,4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