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드라마처럼 남편을 까페에서 만나시나요??

궁금 | 조회수 : 3,455
작성일 : 2012-04-25 20:44:12
오늘만 같아라 에서 간단히짧은얘기하는데 까페서 만나네요 ㅡ효진이랑 해준이
저는 연애할때랑 진짜카페메뉴가먹고파 갈때말고는 이제 까페에 안가요 남편이랑은요
뭐 까페가봐도 연인말고 연식 ㅋ좀되어보이는 부부 거의없긴하니 제가 비정상은아니겠지요
IP : 175.213.xxx.24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25 8:46 PM (121.145.xxx.125)

    50대부부 새로 생긴 까페 남편과 차 마시러 잘 다니는데요.
    커피값이 비싸긴 하지만 ..

  • 2. 스뎅
    '12.4.25 8:47 PM (112.144.xxx.68)

    지금 와이프가 김승수한테 해준님 이라고 한 건가요???

  • 3.
    '12.4.25 8:52 PM (175.213.xxx.248)

    저도못본부분인데 그렇게 애칭으로부르기로했다던데요 어색어색 오글오글하지요??ㅋㅋ

  • 4. 스뎅
    '12.4.25 8:55 PM (112.144.xxx.68)

    아힝.. 저 손발좀 펴고 올게용...☞☜

  • 5. 저도
    '12.4.25 8:57 PM (175.213.xxx.248)

    그러고보니 저도 새로 생긴 까페나 아주 분위기있어보이거나 하면 가보기는 하는거같네요 근데 이상하게 카페에서는 좀 어색해져요 ㅋㅋㅋ결혼 14년차인데 카페에서는 할말도별로없는거같고 밥집은맨날 가도 안그런데말이죠

  • 6. 야옹
    '12.4.25 9:08 PM (119.202.xxx.82)

    결혼 8년차 부부인데 자주 가요. 서로 얼굴 마주보고 얘기하는 시간 좋아해요. ^^

  • 7.
    '12.4.25 9:13 PM (218.53.xxx.63)

    자주 가는 동네 까페도 있어요
    애 좀 크고 나니 둘이서 차분히 이야기하고 싶을때 자주 갑니다 15년차입니다^^

  • 8. 12년차
    '12.4.25 9:20 PM (121.186.xxx.147)

    저도 남편이랑 잘 가는 카페 있어요
    가서 별로 할 말은 없는데
    그냥 분위기로 가요
    와인바도 간다는 쿨럭 ...

  • 9. 저희는...
    '12.4.25 9:26 PM (110.8.xxx.2)

    애랑 같이 식구끼리 자주 가는 동네 까페있어요.

    결혼11년차

  • 10. ...
    '12.4.25 9:36 PM (211.243.xxx.154)

    우리남편은 커피값 아깝다고 만날때는 술집에서 만나요. ㅎㅎㅎ

  • 11. ---
    '12.4.25 9:41 PM (125.138.xxx.190)

    저는 소셜에 까페 나오는거 있으면 가끔 사서 가기도 하지만 그런거 아니면 안가요.
    연애때도 보온병에 믹스커피 갖고 다녔고, 지금도 원두 내려 보온병에 넣고 컵 두개 갖고 다니거든요.
    밖에서 만나는건 차 안에서 얘기하면서 차마시는게 최고

  • 12. 저희도
    '12.4.25 9:41 PM (123.212.xxx.170)

    자주가요..둘이서 혹은 아이랑 셋이서...

  • 13. 별달별
    '12.4.25 9:47 PM (220.122.xxx.86)

    난 커피 1500 원 이상 사먹어 본적이 없다능,,,,

  • 14. 자주는
    '12.4.25 9:47 PM (14.52.xxx.59)

    가는데 말 한마디도 안하고 서로 맛폰 들여다보다가 와요
    저는 책 보구요

  • 15. 지지지
    '12.4.25 9:52 PM (116.32.xxx.167)

    카페에서 만나지는 않고 카페에 함께 가요

  • 16. 18년차...
    '12.4.25 10:06 PM (110.70.xxx.14)

    영화보러가거나 쇼핑,
    하여간 외출하면 남편이 꼭 분위기좋은 곳에서 커피 사줍니다.
    동네에서도 둘이 편의점에가서 커피 한잔씩 들고 운동장 돌다 옵니다

  • 17. Dfg
    '12.4.25 10:14 PM (110.70.xxx.65)

    결혼 20년차인데 남편이 커피나 차를 좋아해서 가끔 가요 취미인 셈이죠 술을 싫어하니까..

  • 18. --
    '12.4.25 10:24 PM (94.218.xxx.117)

    까페 잘 가는데요. 이젠 레스토랑을 안 가죠. 비싸니까.

  • 19. 커피마시러 가요~~
    '12.4.25 11:11 PM (211.63.xxx.199)

    제가 커피를 좋아해서 외출하면 잠깐 쉴겸 커피도 마실겸 카페에 꼭 들러요.
    스타벅스 같은데는 비싸서 잘 안가는편이고 좀 저렴한 카페 골라서 가요.
    그럴때마다 남편이 내가 사줄께 그냥 스타벅스 들어가자고 하기도 하는편이고요.
    윗분 말대로 비싼 레스토랑은 안가도 카페는 잘 가요~~

  • 20. ^^
    '12.4.25 11:28 PM (121.184.xxx.70)

    양식당은(둘 다 별로라) 안가도 맛나는 커피 마시러 카페는 자주 가요~
    애들도 이제 대학생이라 아메리카노 한잔씩~
    밥 먹을때 보다 차 한잔 하면 얘기도 많아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243 박그네 5개국어가능의 실체!!! 1 ㅋㅋ 16:15:26 182
1129242 고등학교 들어가기 전 쌍커풀 수술 하기도 하나요. 3 . 16:05:17 178
1129241 힘든데도 김장을 하는 이유가 분명 있을거 같아서요 11 ... 16:04:56 351
1129240 실연당하면 어떤 느낌이에요? 5 ㅂㅈㄷㄱㅅ 16:02:12 145
1129239 외고생 내신 텝스 공부 도움 되나요? 5 궁금 16:00:57 110
1129238 유방에 양성으로보이는 혹이 두개 있다는데요 1 참나 15:59:56 98
1129237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전합니다. (페이스북) 9 ㅇㅇㅇ 15:58:46 473
1129236 평범하게 사는 사람들이 부러워요. 1 ㅎㅎ 15:58:41 283
1129235 댓글 여론조작 실제 경험-탁현민기사 20 아직도 있구.. 15:55:23 286
1129234 영어쌩초보가 토익 900 넘기려면 1년 걸리나요? 5 토익 15:54:01 290
1129233 1월초에 일본 여행가는데 6 알려주세요 15:50:36 285
1129232 그래도 제대로 된 언론사가 있네요 12 샬랄라 15:50:04 445
1129231 페트물 중에 정수물이 있나요? 1 ㅇㅇ 15:48:06 50
1129230 드디어 진학사 돌렸네요 ㅠㅠ 10 무서워 15:46:58 671
1129229 코드제로 가격차이는 무슨 차이일까요? 1 청소기 15:46:16 132
1129228 호텔 어메니티 질문있어요. 8 ... 15:43:42 548
1129227 혼자 유럽 여행하려는데 프랑스남부/모로코 질문입니다... 욕심이.. ... 15:41:37 123
1129226 윈도우 정품CD 다른 컴퓨터에도 깔수 있나요? 1 ggg 15:40:20 91
1129225 이런 빈말 저만 이해 안 되나요? 6 ... 15:39:29 661
1129224 레기가 기사를안내서 네티즌이 직접.. 2 기레기 15:38:40 144
1129223 유홍준교수 동명이인이 쓴 글이... 3 .. 15:38:06 352
1129222 나이든 아저씨들은 교육을 어떻게 받은 걸까요? 5 열받 15:37:57 406
1129221 아침에 18000명.지금 23600명 서명ㄱㄱ 4 빨랑서명해유.. 15:35:04 594
1129220 비루하지만 초간단 버섯국&그리들 사용 1 .. 15:25:17 298
1129219 공연 방해꾼은 내쫓아야. 1 공연 15:19:43 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