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화장 안하고 회사 다니신는 분들

제시 | 조회수 : 3,054
작성일 : 2012-04-25 15:31:30
혹시 30-40대 화장 안하고 다니시는 분들 계시나요? 이제 안 해 볼까 하는데, 특별한 이유는 없고 화장하는 시간이 아까워서... 선뜻 용기가 안 나네요. 화장하는 시간 아껴서 한숨 더 잘려고 하는 것 뿐이라서  그시간 아낀다고 저한테 보탬이 되는건 아니예요.
IP : 122.54.xxx.13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25 3:33 PM (124.51.xxx.157)

    전하고다니지만 안하고 다니는사람많아요
    선크림이랑 비비 겸용사용하고, 립글로즈 살짝 발라도 괜찮아요~

  • 2. 가끔은....
    '12.4.25 3:34 PM (112.168.xxx.22)

    가볍게 하지만 안하는날도 많아요
    시간을 아끼기보다는 피부를 좀 쉬게 해줄려구요
    스킨로션만 바르니 트러블 날일이 없더라구요

  • 3. 계속 하심이 어떨지요...
    '12.4.25 3:35 PM (147.6.xxx.21)

    저도 화장 안하고 다닌지 4,5년 됐는데요. 눈썹만 그리고 썬크림 바르는 정도만 합니다만...
    지나보니 뼈저린 후회를 하는 중입니다.
    잡티가 너무나도 많이 생기고, 검버섯 비슷한 큰 얼룩까지 눈 옆에 하나 생겼어요...지름 거의 1cm...
    20대에는 그당시 투웨이케잌 이라고 하는 걸 늘 바르고 다녀서 그랬던 건지, 그정도 잡티는 없었는데...
    후회 막심입니다. 현재 43세인데, 혹시나 피부과 갔더니, 검버섯 1회 시술당 5만원 이라네요...

  • 4. .....
    '12.4.25 3:43 PM (211.244.xxx.167)

    20대면 몰라도....

  • 5. 해품달
    '12.4.25 3:48 PM (121.178.xxx.30)

    화장을 쭉하다가 안하면 어디아프냐는 소리듣고

    반대로 화장을 쭉안하다가 하면 오늘 선보냔 소리 듣고 그러데요

  • 6.
    '12.4.25 3:51 PM (110.10.xxx.249)

    20대면 몰라도....222
    저두 한피부해서 20대엔 썡얼 (자차도 안바르고.. 무슨 용기였는지..) 로 다녔는데
    30찍음과 동시에 비비 이상은 바르네요..
    화장까진 아니어도 비비에 눈썹 속눈썹컬링 립글 이정도는 꼭~

  • 7. 저요 ㅋ
    '12.4.25 4:14 PM (115.94.xxx.11)

    저 34살이고 화장 안해요.
    선크림도 바르기 시작한 지 얼마 안됐고요,
    립글로스는 더 최근...

    외근 다닐 때만 좀 신경써서 화장하고 다니고 회사 안에서는 그냥 생얼로 다니는데
    딱히 트러블 같은거 없고 검버섯 같은거도 없고 피부에는 별 문제 없습니다.
    눈가 주름도 없는 편이구요.

  • 8. 오동통
    '12.4.25 5:02 PM (221.148.xxx.196)

    저 30대이고 화장 안 하고 선크림만 바르고 다녀요. 늘 피부 좋다는 얘기 듣고 있어요. 화장품 사러 가도, 외국친구들 만나면 피부 만져보기도 하고. 제 생각엔 화장을 안해서 피부가 점점 더 건강해지는 거 같아요. 스물 다섯 이후로 그런 식으로 신경 썼더니(전성분 따지고 바르는 것 최소화) 피부가 더 좋아지고 있는 느낌이고요. 선크림은 백탁있어도 물리적 차단제 바르고 있어요. 제 주변에 피부 좋은 30대 이상 여성들 더 있는데 다들 선크림만 바르고 다녀요.

  • 9. 비비
    '12.4.25 7:57 PM (1.252.xxx.132)

    요즘엔 비비가 있어서 시간 많이 안걸리는데
    비비라도 바르세요.
    비비랑 립글로스
    30대 넘어서 정말 맨얼굴로 사회생활 하는 여자분은
    피부가 좋아도 뭔가 중요한 옷 하나 덜 걸친 것처럼 보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90 mama sita's 시즈닝들 드셔보신 분 ... 02:25:12 7
1126589 근데 승무원이라는 직업을 우리나라에서는 왜 그리 ... 2 888 02:21:10 83
1126588 대출때문에 월세, 전세 뭐가 나을까요? 여쭤볼게요 02:15:53 27
1126587 쪽파 들어간 김장양념 냉동해도 될까요? 3 양념 02:01:10 49
1126586 큰딸 호구 노릇 20년 3 지니 02:00:29 358
1126585 차별과 무관심 속에 자란 사람.. ... 01:55:17 118
1126584 이 배우 나오는 드라마라면 꼭 본다~ 10 안자고뭐하세.. 01:51:11 310
1126583 하루종일 말한마디도 안할때 많거든요 1 하루종일 01:30:51 426
1126582 전기압력솥 1 .... 01:22:11 108
1126581 (19) 관계시 통증으로 인한 어려움-불편하신 분들 패스 부탁드.. 7 ㅇㅇ 01:17:37 1,010
1126580 mbc 주말뉴스 김수진 내정 diddl 01:11:03 400
1126579 대구에 산초먹은선지마을 파는데 없을까요 .. 01:05:54 82
1126578 세탁기어는거 예방 ... 01:05:41 216
1126577 가평. 청평여행요. 요 3곳 말고 추천 좀 해주세요. . 00:57:01 84
1126576 유튜브에서 추억대잔치 했어요 달강이 00:54:43 182
1126575 김어준생각 문재인케어 23 엠패 00:53:45 881
1126574 영화 '내 사랑' .... 그리고 '마츠코' 1 영화 사랑 00:52:45 268
1126573 중학생 아들 집단 괴롭힘 상황 조언이 절실합니다 9 고민 00:50:29 702
1126572 줄어든 니트 린스에 담궈 늘리는거요. 다시 줄어들지 않나요? ?? 00:45:55 234
1126571 인스타그램 코스메틱 공구로 사업하는분들 4 인스타 00:45:08 562
1126570 친구, 학교 문제들... 골라주세요!!! 2 초6남 00:44:01 127
1126569 동치미의 단맛은 어떻게 내나요? 9 ㅁㅁㅁㅁㅁ 00:36:03 731
1126568 트윈워시 건조할때? 3 rmfose.. 00:33:07 167
1126567 중2 수학 진도를 1 00:28:36 286
1126566 영화 클래식 보고있어요 2 ... 00:27:27 3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