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사표 후 휴가 버킷 리스트

... | 조회수 : 1,765
작성일 : 2012-04-23 12:48:19

 

이런저런 사정들을 뒤로 한채 "선사표 후취업"이라는 결정을 내렸습니다.

혹자는 무모하다 하고 혹자는 미친거 아냐라고 하지만

아이도 없고 빚없이 집한채 있고 남편도 꾸준히 벌어주시는 상태라서,

우선은 저한테 마흔 되기전에 인생에 휴지기를 좀 주기로 했습니다.

(이런 저런 사정은 뭐 제 인생관을 바꿀 만큼 힘든 일이었는데, 82 자게가 많은 도움이 되었습니다)

 

취업이 쉽지 않겠지..부터 시작하여

아직도 사표 수리도 안 해주는데 돌아갈까 까지 참 많은 생각이 범람했으나

인생 2막을 남보다 조금 일찍 시작하는 거라고 생각해버리고 했습니다.

 

으흐흐..그것보다는..ㅋㅋ

왠지 82 자게에  익명성을 빌어서 재취업전의 휴가동안 할 버킷 리스트를 적어두려고요..^^;

(물론 일기장도 있지만 자게잖아요)

재취업은 5월부터 힘들꺼고 나름 저 자신에게 휴가는 열흘정도를 주려고 합니다

 

1. 하루에 한번만 82 접속하기

  : 인생이 힘드니까 자꾸 82들어와서 자게 보게 되는 듯 합니다.

    중독성을 보인다고 남편이 경고하여 하루에 딱 20분만 82에 투자하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2. 집안 대청소 정리정돈 하기

  : 이삿날도 남편 혼자 하고 출근했던지라 (무슨 영화 보겠다고 쳇쳇!)

    수납이고 정리정돈이고 엉망인 우리집을 꼭 손을 보겠습니다. 

 

3. 밑반찬 만드는 연습하기

  : 레시피 있으면 만들긴 하는데, 주말도 출근하는 일정으로 살아서 간단한 밑반찬도 못해서

    연습이라도 해보려고 합니다

 

4. 셀프 피부 관리 해보기

  ; 정말 12시 간당간당 들어와서 화장대 앞에 앉아 있는 것도 힘든 날들이 많아서

     피부관리도 좀 해볼까 생각중입니다

 

5. 매일 서점에 출근해서 책 읽기

  : 오후에 서점에 출근해서 책을 읽으면 얼마나 행복할까 늘 사무실에서 꿈꾸던 로망입니다.

 

6. 책 한권 사서 커피숍에서 혼자 우아하게 책 읽기

  : 5번과 패키지 소망인데요, 비싸지만 열흘정도는 지불할 용의가 있습닏.

 

7. 운동 하는 습관 기르기

  : 시간이 많으니 슬슬 동네 산책이라도 하면서 일정 시간을 운동하는데 투자해볼 생각입니다.

 

8. 여행 계획 세우기

  : 남편이 시험 준비하느라 6월이나 여행이 가능하여 혼자 도면상으로 여행 연습해볼 생각입니다.

 

9. 나에게 대해서 정말 진지하게 잘 관찰하고 생각해보기

  : 생각해보니 좋은 환경에서 자라나서 혜택받고 사랑받고 자라나고 주어진 것들을 당연하게 생각하고 살았습니다.

     막상 사람으로 시달리니 금새 무너지고 마는 나에 대해서 더 생각해보는 시간을 가져봐야 할 듯 합니다.

 

10. 기도하는 시간을 늘리기

 : 무릎꿇고 기도 하는 시간은 언제나 삶의 고단함과 정비례했었는데 조금 더 시간을 드릴 생각입니다.

 

->)    퇴사한다 인사드렸더니 존경하던 상사분이 해주신 말씀이 어떤 선택을 했는지가 중요하지 않다고

         그 선택 후의  내가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서 선택이 가치를 더한다고 말해주셨는데 참 기억에 남습니다.

         오늘 82 20분 다 소진했으니 이제 꽃단장하고 서점에나 가봐야 겠습니다~

 

IP : 125.131.xxx.1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12.4.23 12:59 PM (27.115.xxx.7)

    휴식과 디톡스...같은 주제로 일박이일 프로그램되어있는 곳들이 있더군요..
    한겨레에서도 뭐 그런데 운영하는데 있는것 같고 이시영박사도 운영을하구요...
    그런데서 맘껏 피톤치드 흡입하고 충~~분히 휴식하고 오고 싶어요.

  • 2. 지나
    '12.4.23 1:01 PM (211.196.xxx.1)

    휴지기를 짧게 가지시는군요.
    ^^
    전 오래 다닌 직장을 그만 두고 다른 일 시작하기 전에 2년 정도 쉬었는데
    요리학원 다니기, 미술-음악 강좌 수강하고 영화감상동아리에 가입했었어요.
    그런 덕분에 그 이전과 이후가 약간 달라졌지요.
    외풍에 흔들리지 않게 되었다고나 할 까요.

  • 3. 사랑이여
    '12.4.23 1:20 PM (14.50.xxx.48)

    제(남자로서) 미래를 미리 보는 것 같아 관심 풀입니다.^^

    2번은 직딩인 아내가 손 하나 까닥하지 않게 내가 집안일 철저하게...

    5번/6번은 서점에 도서관을 더하여 내집처럼 드나들고 집에서 클래식 음악들으며 책읽기 그리고 한 달에 책 반드시 5권을 사거나 도서관에서 대출받아서 읽기..그것도 사회과학책으로....

    8번은 유럽여행을 가족과 함께 갈 계획짜기로...
    국내여행은 아는 만큼 보이기 때문에 '나의 문화유산답사기'를 읽고 계획짜기

    하루가 금방간다고 하는 말을 자주 듣습니다.
    근무하다보면 하루가 긴데 쉬는 날이면 어찌 그리 화살과도 같은지....

    님...
    자가휴가기간동안 보람있는 시간을 갖길 바랍니다.
    늘 건강한 것만이 제 1로 취하면서요.
    가족건강도 제 1로....

    그리고 시간이 흐르면서 잠시 잠시 시간을 내서 그 경과도 여기에 쫌 소소한 것까지도 공유바란다면 '20분'이 넘을까요?^^

    7번은 하루에 운동을 세 시간으로 하기...6년동안 배운 수영을 다시 시작하고 걷기운동도 겸하기

  • 4. 나행엄마
    '12.4.23 2:18 PM (210.103.xxx.39)

    님 ... 너무 부럽네요. 저도 20년 정도 직장생활한 사람으로 저만의 버킷리스트 갖고 있답니다.
    5년내로 실천해야 할텐데, 삶이 그리 녹록하진 않네요.
    하나만 풀자면 요즘 구청에서 정기적으로 강연하잖아요. 유익한 내용이 많아 참 듣고 싶더라고요.
    암튼 홧팅하시고 재취업도 성공하시기 바랍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976 신아영 진행이 참 초딩도 아니고 ... 1 ... 00:57:37 109
1128975 이번중국방문글.패스;비꼬는글/조선링크 7 댓글금지 00:51:42 76
1128974 이번 중국 방문 폭행사건때 숨은 영웅 1 베이징 00:49:18 189
1128973 보통 밥을 사면 커피 정도는 사지 않나요? 6 .... 00:49:13 338
1128972 미국사람들도 각질제거 하나요? 1 가을 00:48:21 158
1128971 저도 신아영 너무 싫어요. 3 궁금 00:43:03 759
1128970 손바느질 못하겠네요 1 ... 00:42:35 133
1128969 박그네 칠푼이한테 형광등 100개 켜진 거 같다던 기레기들 7 ... 00:39:28 426
1128968 문통이 난징이 아닌 베이징으로 간 이유 5 움마나 00:34:45 380
1128967 학생이 선생님에게 뽀뽀해달라고.. ... 00:31:45 233
1128966 주근깨 빼는 시술하면 화장 못하나요? 아웅이 00:23:54 63
1128965 어서와에서 여자 아나운서요. 11 ㅎㅎ 00:18:57 1,093
1128964 문재인 대통령.충칭 도착! 21 ㅇㅇ 00:13:10 716
1128963 길냥이 집 사은품 행사정보 드려요 캣맘들 컴온~ 2 캣맘 00:10:14 149
1128962 어준총수 수상소감 25 ... 00:09:17 1,006
1128961 저 170에 66인데.. 33 ㅇㅇ 00:00:39 1,310
1128960 오늘 마약사건 예상하셨죠?? 7 손바닥으로 .. 00:00:27 2,842
1128959 베이지 아이보리 화이트 이런색 오리털이여 .. 00:00:04 119
1128958 다른곳에 치킨 시켜줄때 어떡해야 하죠? 7 음냐 2017/12/15 530
1128957 육아휴직 끝내고 복직하니 좋은 점 1 오호 2017/12/15 505
1128956 외대 글로벌캠 / 충남대 4 나은 선택 2017/12/15 620
1128955 라면에맥주가 너무ㅠㅠ땡기는데 7 지금 2017/12/15 442
1128954 나혼자 산다 너무 웃겨욧!!! 26 .. 2017/12/15 3,148
1128953 카레에서 카레가루맛이 느껴지면 망한거죠ㅜ 1 ㅇㅇ 2017/12/15 179
1128952 위생에 감탄할 정도로 완벽한 치과 보신 적 있나요? 1 mm 2017/12/15 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