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치가 잘 안되네요

| 조회수 : 1,264
작성일 : 2012-04-21 17:22:40

결혼 1년하고 좀 넘었거든요.

반찬도 김치도 다 만들어 먹기도 하고

하는것도 좋아하고 곧잘 다 잘만들어 먹는편인데요..

이눔의

김치가 안늘어요..

 

저 정말 인터넷 레시피 대로 만들어보고픈데..그게 안되요

성격인건지 왜이러는지

꼭 레시피 가지고 와서는 제 맘대로 만들고 있네요

 

그리고 식구가 둘이고 부엌이 좁은 관계로

배추는 한통이나 두통 정도만 담그고

깍두기도 무 하나면 한통이 나오더라구요

 

부추나 파 김치는 먹을만 한듯한데..

배추나 깍두기는 왜이런지 맛이..

 

일단 절여요..씻어서 물기 빼고

 

멸치액젓 새우젓 찹쌀죽( 가루로 안하고 찹쌀이 있어서 늘 그걸 불려서 죽으로 만든다음에 갈거든요.)

고추가루 마늘 생강 넣고요. 매실청 넣어봤더니 맛이 영 아니라서

설탕을 소량 넣어요. 그외에는 안넣고요 간혹 가다가 무 갈은것도 넣고

아니면 멸치다시마 육수 우린것과 배즙도 넣기도해요

 

비율은 정확하게 모르겠지만

보통 고추가루와 찹쌀풀을 제일 많이 넣고 요 그다음에 멸치액젓 ( 새우젓은 소량) 넣고 마늘은 더 적게

생강은 아주 소량 설탕도 거의 소량 이런식으로 넣거든요..

 

아웅 아직 김치 냉장고가 없어서 그냥 냉장고에 두고 먹어요

하루 정도 밖에서 익혀놨다가요

냉장고로 옮기는데.. 며칠 지나면 꺼내먹거든요.ㅎ

 

그런데 음 맛이 생각보다 별로에요

아삭거리긴 하는데 뭔가 밍밍한 맛이라고 해야 하나..

음식을 싱겁게 먹는 편인데요

가끔  또 액젓 조절 잘못해서 짭쪼름하기도 한데

김치가 그냥 배추맛만 나는것 같기도 하고 그래요

 

양념 쎄게 넣는걸 싫어해서 고추가루나 액젓 많이 안넣는 편이고요..

 

뭐가 문제일까요..

아웅 뭔가 김치 본연의 감칠맛이 없어요 감칠맛이.ㅠㅠ

 

 

 

 

 

IP : 211.211.xxx.23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육수
    '12.4.21 5:26 PM (175.114.xxx.23)

    황태나 북어, 다시마, 마른 새우 넣어 우린 육수로 찹쌀풀 쑤어요. 그러면 김치가 익으면서 감칠맛이 나더라구요.

  • 2. 육수
    '12.4.21 5:30 PM (175.114.xxx.23)

    다시 읽어보니 멸치 우린 물 쓰신다고 되어 있네요. 저는 무우랑 쪽파 채썰어서 기본으로 넣고 사과나 배 있으면 채썰어서 같이 넣어요. 그리고 생새우 넣으면 확실히 김치가 시원하고 맛있어요.

  • 3. mediater
    '12.4.22 11:47 AM (98.24.xxx.78)

    Kimchi is the most difficult food to make.

  • 4. 런투유
    '12.4.22 2:30 PM (183.98.xxx.205)

    마늘을. 넉넉하게. 넣어보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04 실제로 본 가장 뚱뚱한 신부는 몇킬로정도쯤 나갈거 같았나요? 3 .. 00:06:32 83
1225003 카스테라 만들때 꼭 나무틀에만 구워야 하나요? 2 카스테라 00:02:29 42
1225002 고택 추천해주세요. 1 고택 00:01:26 109
1225001 나는 우리동네가 좋다 흐흐 00:00:46 99
1225000 한국어->영어로 번역 사이트 추천 부탁드려요~ ... 00:00:23 21
1224999 중딩남아 초딩고학년여아 결혼식 복장 조언부탁드립니다. 4 복장고민 2018/05/23 59
1224998 유아인 시 작품들... 6 tree1 2018/05/23 184
1224997 치아바타는 어디에서 사나요? 1 안미 2018/05/23 201
1224996 담달부터 연봉 천만원이 올라요 9 122018.. 2018/05/23 799
1224995 맘에 드는 남자가 생기면 일단 빨리 자고 싶은게 21 ㅇㅇ 2018/05/23 1,568
1224994 3자가 보기에 부부사이 안 좋은거 티나나요?? 6 2018/05/23 779
1224993 전생이라는 게 있나 봐요... 그렇지 않고서야... 21 gg 2018/05/23 1,494
1224992 선배 집사님들 질문 드립니다~~ ㅠㅠ 4 ㅠㅠ 2018/05/23 222
1224991 LG의 경영자들 병역 현황 2 demand.. 2018/05/23 438
1224990 역시 좋아하는 건 못 이겨요 1 으음 2018/05/23 380
1224989 층간소음때문에 미칠것같아요 1 ... 2018/05/23 431
1224988 옆집사람이 아기를 가졌어요 7 괴롭지만 참.. 2018/05/23 1,518
1224987 여러분,지갑 여실 시간입니다. 9 부선갈매기 2018/05/23 1,536
1224986 친구 조카애 얘기듣고 너무 웃겨서요. 15 ... 2018/05/23 2,442
1224985 “양예원 가해자 A실장, 2008년에도 동일 사건으로 고소당해”.. 6 ㅇㅇ 2018/05/23 1,273
1224984 밖으로 도는 아이 남편이 자퇴시키라는데요ㅠ 13 2018/05/23 1,139
1224983 중국어랑 영어 ..둘 중에 뭐가 더 배우기 쉽나요? .. 2018/05/23 125
1224982 이재명이 노통 수원시민 추모제도 한 기사 보셨어요? 11 요건또 2018/05/23 651
1224981 냉동어묵으로 국할때 일단 해동해서 사용하나요 1 오뎅 2018/05/23 148
1224980 나의 아저씨 짜투리인물분석 - 할머니편 8 쑥과마눌 2018/05/23 7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