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대 중후반. 어떤 브랜드 옷 입으시나요?

37살 | 조회수 : 3,869
작성일 : 2012-04-21 14:06:17
직장인인데요 서른 중후반이에요
가끔 타임 마인을 사 입는데 가격이 넘 비싸잖아요.
그래서 상설을 이용하기도 하는데 역시 가격은 만만치 않네요.
그간 제가 짧은 스커트 (그렇다고 미니는 아니고 무릎위 10센치 정도 )를 좋아해서 사입다보니 집에 죄다 그런 치마만 있는데 재작년부턴 그런 옷이 나이와 맞지 않아서 안 입게 되더라구요.
삼십대 중후반 분들은 보통 어떤 브랜드의 옷을 사 입으시는지 궁금하네요.
전 요즘도 한섬 옷이 좋아서 시스템, SJSJ에서 가끔 사 입는데 그건 제 나이에 맞나요? 가끔 사면서도 의문이..

IP : 211.246.xxx.1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질스튜어트가
    '12.4.21 2:10 PM (220.72.xxx.65)

    딱인거 같아요 근데 비싼게 흠..ㅠㅠ

    시스템 SJ 30대 중후반들 많이들 입어요 걱정말고 어울리심 입음되죠

  • 2. 저도
    '12.4.21 2:22 PM (59.23.xxx.104)

    비슷한 나이인데, 타임,마인 비싸서 거의 못 입어요.
    sj, 온엔온, 나이스클랍, 아이잗바바 뭐 브랜드 나이 가리지 않아요.
    나한테 어울림 되는 거죠.

  • 3. 지나
    '12.4.21 2:28 PM (218.209.xxx.75)

    전 칼리아라는 브랜드거 은근 많네요.

  • 4. ..
    '12.4.21 2:29 PM (211.234.xxx.18)

    키이쓰하고 버버리요.

  • 5. ..
    '12.4.21 2:30 PM (211.234.xxx.18)

    최근에는 잘 안사는데 빈폴도 많이 입었었어요.

  • 6. ..
    '12.4.21 2:40 PM (211.224.xxx.193)

    외투빼고 백화점서 잘 안사입는데 며칠전 백화점에 아이쇼핑갔는데 국산브랜드는 구호빼고는 다 촌시럽게 보이던데요. 각진 옷들, 카라가 있는 각진 마이 몇년전이나 지금이나 내내 똑같은 옷들. 제 눈엔 dkny, ck,maje, 띠어리 예쁘더라구요. 자연스런 핏에 색깔도 자연스럽고. 우리옷은 너무 각져 있어요

  • 7. ㅓㅗ
    '12.4.21 3:42 PM (175.253.xxx.105)

    이자벨 마랑이랑 바네사 부루노요..
    가볍고 화사하고 나이들어보이지 않아요 ㅜㅜ

  • 8.
    '12.4.21 5:03 PM (58.76.xxx.69)

    나이는 더 많지만, 더 젊은 브랜드 입을 수 밖에 없어요.
    중년 브랜드에는 맞는 사이즈가 거의 없어 어쩔 수 없네요.ㅜ.ㅜ

    그래도 그 중에서 무난하고 점잖은 거 고르면 굳이 마담브랜드 갈 필요 없더군요.
    가격도 더 저렴하고...

  • 9. 37살
    '12.4.21 7:06 PM (211.246.xxx.19)

    질스튜어트 넘 비싸요 ㅜㅜ
    예쁘긴 예뻐서 저도 여성스러워 보이고 싶을 때 가끔 사 입었었죠.

    미샤 상설에 칼리아가 있는데 미샤 할인 가격과 비슷해서 칼리아 살 바엔 미샤를 사게 되더라구요. 옷은 참 예뻐요 ^^

    바네사브루노 이자벨 마랑..가격이 넘 나쁜 애들이에요. 저도 파리지앵 스탈 좋아하는데 일년에 한 번 정도 필 받았을 때 지르는게 다에요.

    키이스는 가끔 노티가 나지만 얌전해 보여서 관심 갖고 봐요. 버버리 가격은 ㅜㅜ

    띠어리 핏 엄청 좋죠 ^^

    저도 님은 동안이신가봐요. 전 언제부턴가 그런 브랜드 옷들이 안 어울리기 시작했어요 ㅜㅜ

  • 10. Alma
    '12.4.21 7:27 PM (175.252.xxx.105)

    랄프로렌이요. 기분에 따라혹은 제평가서 유행아이템을 저렴하게 구입하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16 아베, 홍준표에 '낮은' 의자 줬다…유엔 총장에겐 '같은' 의자.. 홍감탱이 18:21:53 5
1130415 중국 군용기 이어도 서남방 침범, 공군긴급출격 홀대 노노!.. 18:20:55 9
1130414 구제옷,구제 신발에 진짜 귀신이있을까요? 2 ... 18:18:47 97
1130413 일본여행을 딱 한번 간다면 어딜 가는게 좋아요? 2 일본 18:18:45 55
1130412 불면증 있으신 분들에게 추천이요 1 ... 18:11:08 197
1130411 다리의 찌릿한 느낌이 신경통으로 발전하나요..? 6 뭘까.. 18:10:11 127
1130410 비만인데 꼭 당수치만 높은데 2 탄수화물? .. 18:07:44 102
1130409 온수매트 온도. 2 T 18:06:36 123
1130408 임시정부의 살림꾼 정정화 여사의 이야기 (재미있는데감동) 1 산하칼럼 18:01:37 181
1130407 내 편이 없는 사람은 어디서 지지받고 힘을 얻나요? 6 ㅇㅇ 18:01:10 405
1130406 청와대기자단.해체 새청원..안하신분들 드러와요~ 2 현52927.. 18:00:39 126
1130405 찌든 때 교복 소매 어떻게 세탁하나요? 4 17:57:51 207
1130404 커피 마시면서 조는 여자 ㅠㅠ pp 17:54:32 296
1130403 층간소음 덜한 마루는 없을까요 1 인테리어 17:50:22 112
1130402 수시 예비번호 여쭈어오 9 ... 17:50:03 544
1130401 놀라운 회복력 보인 낙동강...상류 6개 보 추가 개방해야 5 고딩맘 17:49:48 449
1130400 기자들이 홀대라고 난리친 아침장면 3 사이다 17:49:38 738
1130399 일본특가잡았는데...료칸이 없네요 5 일본 17:43:26 708
1130398 오후가 되면 저도 모르게 꾸벅 졸아요.. .. 17:43:23 99
1130397 초간단 감자스프 2 감자스프 17:42:05 637
1130396 503모지리 각국정상들끼리 손잡을때 3 ... 17:41:26 350
1130395 난방텐트 쓰시는 분.... 조언 좀 부탁드려요 15 vv 17:39:18 556
1130394 외식중 승려가 다가와서 시주해달라는데ᆢ 14 불교에서 17:37:37 1,154
1130393 [펌글] 아들낳으려고 딸 줄줄이 낳은 가정 24 17:36:44 1,338
1130392 나 김치찌개 좀 끓인다~ 하시는 분 제발 한수 가르쳐 주세요ㅠ 23 아이고 17:32:14 1,5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