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운동을 할까? 다이어트를 할까? 운동과 다이어트에 대해 알아봐요~

버벅왕자 | 조회수 : 1,191
작성일 : 2012-04-15 22:11:14

● 운동을 할까, 다이어트를 할까?

살은 빨리 빼고 싶은데 운동을 할까 다이어트를 할까?

체중을 빨리 줄이고자 한다면 다이어트가 좋다. 수 십 년간의 연구 결과를 보면 다이어트가 가장 빠른 방법임을 보여 준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먹는 것을 조절함으로써 칼로리를 줄이는 것이 신체적인 활동을 통해서 같은 양의 칼로리를 줄이는 것 보다 훨씬 쉽다. 만약 저울의 눈금보다 외모에 더 관심이 있다면 운동을 해야 한다. 육체적인 활동을 증가시킴으로써 지방을 태우고 근육을 쌓아야 한다.

캐나다 Queen's 대학교에 있는 과학자들이 최근 다이어트와 운동의 효과를 비교했다. 3개월 후 양 집단의 지원자들은 16파운드 이상을 뺐다. 그러나 운동을 한 사람은 다이어트한 사람보다 거의 2파운드 이상의 지방을 더 뺐다.

1990년대 중반 미국의 한 비만 연구가는 127명의 남녀 한 집단에서 세가지 살빼기 접근 방식을 실험했다. 한 집단은 저칼로리 다이어트를, 또 한 집단은 몸에 땀이 날 정도의 빠른 걸음 걷기를 적어도 일주일에 세 번 하였다. 나머지 집단은 양자를 다 했는데, 첫 해의 마지막에 가서는 다이어트한 사람은 평균 15파운드, 운동한 사람은 6파운드, 양자를 다 한 집단은 거의 20파운드를 뺐다. 그러나 2년 후에는 다이어트한 사람은 첫 출발 때의 무게보다 더 무거웠고, 결합집단은 5파운드를 제외하고는 전부 원상으로 돌아 갔지만 단지 운동집단의 사람만이 지속적으로 살이 빠진 체였다.

이상의 두 실험에서도 알 수 있지만, 저칼로리 다이어트, 저지방 다이어트, 굶주림 다이어트, 원푸드 다이어트 등등 이미 다이어트를 수도 없이 하고 많은 좌절을 해 본 사람이라면 더 잘 알 것이다. 어쩌면 이미 너무 좌절해서 결코 살을 뺄 수 없을 것이다라고 생각할 런지도 모른다. 그러나 그때가 새로운 방법을 시도해 볼 시간이다. 비록 적은 걸음걸이라도 앞으로 내딛는다면 더 큰 변화를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과 확신을 다시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누가 어떻게 해서 뺐다더라고 하는 것에 혹 해서 무작정 따라 할 것이 아니라, 다이어트하기 전에 반드시 꼼꼼이 짚어 본 후 세밀한 계획을 세워야 한다. 가장 좋은 방법은 각자의 체질과 몸상태, 그리고 각자의 체질과 생활 양식에 적합한 방법이다.

요리를 좋아하는 사람은 요리에 들어가는 것을 정확히 통제하는, 즉 포화지방을 줄이고, 과일 야채 곡식을 더 많이 쓰는 식으로, 만약 칼로리 계산을 한다는 것 같은 생각을 싫어 한다면 운동으로 많은 칼로리를 태울 준비를 하는 것이 좋다. 만약 아무리 덜 먹고 운동을 해도 눈금이 꼼짝을 않는다면 뭔가 몸에 문제가 있다는 얘기이다. 또한 물만 먹어도 살이 찌는 것 같거나, 주위사람과 같이 먹는데 나 혼자만 찌는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미련하게 밀고 나갈 것이 아니라 반드시 몸 상태를 체크 해 볼 필요가 있다. 특히 잘 붓거나, 변비가 있거나, 생리에 이상이 있거나, 어깨가 결리고 머리가 아프거나, 전신의 관절이 아프거나, 몸이 무겁고 천근 만근으로 느껴진다면, 꼭 몸을 먼저 정상으로 하면서 다이어트를 병행하여야 한다. 그리하면 절대 실패하는 일이 없을 것이다.

[한의학박사 정지행 칼럼]

http://www.handiet.co.kr/hd_news4.htm?action=view&seq=13&tag=2&page=28&searchFlg=&searchWord =

IP : 118.32.xxx.133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보험몰
    '17.2.3 6:07 PM (121.152.xxx.234)

    칼로바이와 즐거운 다이어트 체지방은 줄이고! 라인은 살리고!

    다이어트 어렵지 않아요?

    이것만 기억해 두세요!

    바쁜직장인& 학생

    업무상 회식이 잦은분

    운동을 통해서 다이어트 중이신분

    다이어트제품 구입방법 클릭~ http://www.calobye.com/125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4223 남편과 시동생의 사이가 극도로 나쁜데요ㅜ 3 .. 03:33:33 194
1314222 저도 절에 가고 싶어요 3 ㅇㅇ 02:58:43 260
1314221 알쓸신잡 보면서 김영하작가에 대한 느낌 ㅇ ㅇ 02:45:06 493
1314220 서울분들 요즘 난방하세요? 3 질문 02:44:22 312
1314219 오후늦게 발포비타민 물을 마셨는데요 2 생생 02:38:06 354
1314218 둘째 가졌는데 너무 후회돼요 9 ㅠㅠㅠ 02:29:57 1,089
1314217 조현아-남편 박모씨, 첫 이혼 소송 20분만 종료… 초등 첫사랑.. 4 뉴스 02:25:26 1,361
1314216 대통령님 일하러 가신줄 알았더니..... 7 ㅎㅎㅎㅎ 01:55:10 1,053
1314215 10월25일 모던클랑 콘서트 초청합니다. 꽃보다생등심.. 01:48:50 104
1314214 메가밀리언 복권(1조 8천억) 구입 가능하네요. 1 초대박 01:45:50 536
1314213 연하남을 왜 사귀는지 5 이해가 안됨.. 01:45:31 663
1314212 남자에게 집착하고 사랑갈구하는 스타일인데 결혼하신분 계세요? 2 7 01:42:41 517
1314211 ㅜㅜ 내일 다섯시 기상.. 2 .. 01:38:08 649
1314210 김한길 최명길 티비나오네요 6 여우 01:25:25 1,062
1314209 공지영님 문화부장관 했으면 좋겠어요. 36 .. 01:10:00 1,160
1314208 벨레다 소금 치약,국내에서 살 수 없나요? 1 치약 01:09:01 369
1314207 저번에 좋은 절 추천했던 글좀 찾아주세요.. 3 .. 01:03:19 324
1314206 이도 도자기 가회동 매장 가보신분! 5 ... 01:01:26 384
1314205 혹시 인문학 논문 잘 아시는 분계나요? 5 초보에요 00:58:11 243
1314204 급질이요.3주된아기고양이 변비 문제에요 1 djxn 00:56:49 137
1314203 아들 첫면회? 1 풀향기 00:56:39 244
1314202 알리오 올리오를 왜 먹지??했어요. 2 .... 00:54:46 1,513
1314201 이상호 기자도 '이재명 구하기' 팔 걷고 나섰네요. 20 이상호 00:45:31 1,156
1314200 죽도총각.....부부 아들 낳았데요. 50살에 아빠됨 8 인간극장 00:40:47 2,730
1314199 허위 아이피 저격을 14 ㅇㅇ 00:39:17 2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