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노란우비에 노란우산쓰고 자정까지 조용히 선거운동하던 아주머니

조용애 | 조회수 : 1,257
작성일 : 2012-04-11 01:31:10

저는 의왕에 살고있지만 집앞 소방도로 몇발짝 건너면 안양인데

거기서 조그만 가게를 하고 있어요

매일 해만 지면 조용히 나타나 노란옷입고  잘부탁 드린다며

고개숙여 인사하시는 아주머니 한분이 계셨어요

비가 주룩주룩 내린던 어제도 날이 어두워지니 어김없이

그자리에 북박이처럼 서서 인사를 하시더니

자정이 되니 그제서야 조용히 가시네요

저녁 9시쯤 넘아서 따끈따끈한 베지밀 한병 드리면서

저도 조용히..두손을 꼬옥~~잡아드리고 가게로 들어왔어요

제가 숫기가 업어서.. 뭔 말도 몬하고..ㅠ ㅠ

이제 그분을 뵙지 못할껄 생각하니 서운한 마음이 울컥

존경하는마음이 울컥!

그분이나 저나 우리모두의 바램대로 잘 되길 기도 합니다.. 

IP : 110.11.xxx.9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놀이
    '12.4.11 1:34 AM (175.197.xxx.172)

    두분 다 고맙습니다

  • 2. 이런 진심들이
    '12.4.11 1:55 AM (121.135.xxx.18)

    모이고 느껴져서....
    저는 이번 투표가 꼭 잘 될거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우리 모두 끝까지.할수 있는 힘을 다해서
    소리없이 이 시대를 변화시키고자 하는 분들과 함께
    꼭 승리를 만들어가길.....
    꼭 승리하길....
    간절히 빕니다.

  • 3. 울컥
    '12.4.11 2:03 AM (112.169.xxx.209)

    깊은 신념을 조용히 행동으로 보이는 그분 이야기와 글 쓴 분의 마음이 읽혀집니다.
    노란 색도 승리하고 보라색도 승리하는 것을 진정으로 보고 싶습니다.

  • 4. 참맛
    '12.4.11 3:13 AM (121.151.xxx.203)

    뭉클하네요.

    님의 따스한 손기에 그분도 추위가 가라 앉았을 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386 자한당 홈피 다운이네요 3 ** 17:24:58 210
1225385 앞집이 계속 아파트 방화문을 열어놔요. 3 아침이 17:23:35 134
1225384 자격증 시험계획. 조언부탁드려요 재유 17:21:31 40
1225383 읍읍이 욕파일 공개한 자유당에 법적 대응 할거라네요ㅋㅋㅋ 28 초코 17:19:56 391
1225382 '자유한국당'이 검색어 1,2위네요 현재 17:19:51 133
1225381 새 냉장고 질문입니다 기다리다지침.. 17:19:29 59
1225380 서울 당일여행 할건데요 5 ㅇㅇ 17:15:46 160
1225379 군입대를 안한 자녀들 두신부모님 계신가요? 4 ddd 17:14:03 159
1225378 순한 썬크림 추천해주세요 6 민감성 17:10:34 168
1225377 골반뼈가 뒤틀렸는데 뼈맞춤 잘하는곳 아실까요? ^^ 17:10:02 73
1225376 아직도 나의 아저씨에서 못 벗어나고 헤매는 분 계신가요? 5 .. 17:06:55 324
1225375 아이들 적성 검사 딸진로 17:06:06 59
1225374 시가랑 멀어지신 분들 어떻게... 1 .. 17:03:28 352
1225373 재즈 음악장르가 좀 불편해요 12 뮤지션 17:02:06 368
1225372 저 아래 읍읍이 자료 보고요.네거티브는 아무나 하는 게 아니네요.. 18 /// 17:01:42 416
1225371 [선택 6.13] "우리는 원팀".. 與 지방.. 7 ... 17:00:18 219
1225370 벤츠나 BMW에서 운영하는 공식 중고차 싸이트 괜찮나요? 오잉 16:58:36 75
1225369 홍대역 식사 2 대인기피증 16:56:37 192
1225368 미담 ㅡ 이재선 (이재명이 쌍욕한 형)씨 가족 15 .. 16:53:08 864
1225367 경북 사시는 분. 조그만 더 힘냅시다. 5 으라차차 16:50:30 308
1225366 제가 죄책감에서 벗어날수 있을까요? 2 베프 16:50:03 431
1225365 추천--육아블로그 1 .... 16:48:13 237
1225364 '최순실 태블릿 허위사실 유포' 변희재 구속영장 9 샬랄라 16:47:04 524
1225363 퍼프소매 바느질 뜯어보면 나팔소매 모양인가요..? 3 .... 16:46:39 243
1225362 합정역 마포만두 사왓는데 7 .. 16:43:54 1,0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