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저의 팁...질염줄이기

팁. | 조회수 : 13,136
작성일 : 2012-04-09 13:51:24

질염줄이기...저의 팁입니다.

사실...이사하고 비데를 설치하지 못해 하는 방법인데요..

큰거(죄송...)후에 휴지로 안 닦고 물티슈로 닦아요.

앞에서 뒤로(이것도 죄송....) 깨끗할때까지요.

저 작년까지 질염으로 이 방법,저 방법썼는데 이게 효과있었어요.

물티슈는 집에 오래두면 물기 없어질까봐 떨어질때마다 샀어요.

 

 

IP : 211.209.xxx.132
2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물티슈가
    '12.4.9 2:02 PM (121.147.xxx.151)

    형광휴지보다 더 좋지않다는 거 모르세요?

  • 2. 보라색바지
    '12.4.9 2:09 PM (203.226.xxx.73)

    물티슈가
    방부제 등의 화학성분이 들어가있어서 안좋은걸로 알고있어요

  • 3. 원글
    '12.4.9 2:19 PM (211.209.xxx.132)

    비데쓰면서 질염이 왔었어요.
    피곤하면 도지고...
    이사하면서 귀찮아 아이들쓰는 물티슈같이 쓰니
    편하고 질염없어 만족해요.
    휴지도 표백제같은 화학물질 안 들어갈까요?
    두루마리 휴지는 재활용용지이니 더욱 그러할겁니다.
    질쪽을 닦으라는 말이 아니고
    외음부,똥*만요.
    화학화학 너무 그러시는데..공장에서 만드는 것들 거의 화학물질 들어가요.
    시간이 지나면 썩는 나무를 썩지않게 처리하는데 뭐가 들어갈까요?
    그럼 전 바빠서....

  • 4.
    '12.4.9 2:20 PM (61.99.xxx.57)

    애기들 쓰는 물티슈가 많아 여기저기 유용하게 사용했는데요
    결과적으로 질염은 저한테는 더 나빠졌어요.

  • 5. 물세척
    '12.4.9 2:52 PM (115.142.xxx.183)

    물티슈는 위에 댓글들 처럼 밑에 닦기에는 아닌거 같아요
    그냥 매일 물로만 세척하는것이 가장 나을거 같은데요
    저도 비데 랜탈해서 쓰지만 그곳에 비데는 사용 안하고 큰 볼일후 세정만해요.
    비데는 왠지 좀...

  • 6. ....
    '12.4.9 2:53 PM (50.131.xxx.240)

    저는 주부라 집에 있는 시간이 맍아서
    큰일 후엔 꼭 엉덩이만 씻고 잘 말려요.
    키친타올 화장실에 두고 엉덩이용으로 쓰는데 좋네요.
    그리고 제 경우엔 질염이 올려고 한다...싶을때 유산균이나 플레인 요거트 먹으면 잘 지나가지더라구요.

  • 7. Irene
    '12.4.9 2:59 PM (203.241.xxx.40)

    저는 환경오염문제가 걱정되네요..

  • 8. ...
    '12.4.9 3:30 PM (121.162.xxx.159)

    저도 큰 것 보면 항상 허리 아래 샤워해요. 그래서 그런지 전 항상 개운한데.......

  • 9. 다른건 모르겠고
    '12.4.10 1:49 AM (125.176.xxx.188)

    비데, 그거 정말 안좋아요.
    노즐이며 변기 정말 깨끗하게 관리하며 비데썼는데도 . 질염이 왔어요.
    비싼돈 주고 사서 이제 안써요. ㅠㅠ
    안맞는 사람은 비데 사용하지마세요 평생 질염같은 거 모르고 살다 비데땜에 걸려봤어요. ㅜㅜ

  • 10. ...
    '12.4.10 3:51 AM (66.183.xxx.132)

    아래 반신 사워 하면 좋아요. 볼일 보고도. 부부관계 전/후. 암튼.. 아래는 항상하는게 좋고.
    만약 못할 상황이면 화장지에 물 뿌려서 물 티슈를 만들어서 써요.

  • 11. ...
    '12.4.10 3:54 AM (66.183.xxx.132)

    아참.. 질염이 왔거나 올것 같으면 따뜻한 소금물 소독도 효과 있습니다.

  • 12. 저의 팁하나..
    '12.4.10 6:55 AM (222.121.xxx.183)

    사춘기 남학생과 같이살면 못할 것도 같은데요..
    잘 때 팬티 안입고 자는 것도 도움이 되는거 같습니다..
    저는 질이 축축해지면 깨끗하게 씻고 잘 말리고 팬티 안입고 있어요..
    마른상태를 유지하는거죠..

  • 13. ㅋㅋㅋㅋㅋ
    '12.4.10 7:08 AM (112.168.xxx.112)

    원글님은 무표백/무형광증백제/천연펄프 화장지 모르시나봐요.
    물티슈가 얼마나 안좋은데요.
    몸에도 환경에도

  • 14. 감사
    '12.4.10 9:29 AM (1.241.xxx.188)

    원글님 감사합니다. 그래도 나름 써 보니 효과가 있으니깐 도움줄려고 올리신글고마워요. 저도 항상 질염 때문에 고생
    했는데 댓글보니 비데가 하나의 원인이라니 비데사용을 줄여야겠어요.

  • 15. ㅇㅇ
    '12.4.10 9:45 AM (218.153.xxx.107)

    음... 7년째 응가후에 물티슈로 똥꼬 닦은
    울애는 어쩌지요ㅠㅠ
    매번 물로 씻기기 귀찮거나 밖에서 일볼땐
    물티슈 사용했는데 애들 응가후에 꼭 물로
    씻겨주시나요?
    맨날 손빨아서 손도 물티슈로 많이 닦아줬는데 ㅠㅠ

  • 16. 음..
    '12.4.10 9:50 AM (58.227.xxx.161)

    집에서 긴~치마 입으시고 팬티 입지말고 지내세요.
    환기가 잘 되면 (?) 뽀송뽀송해져서 절때로 질염에 안걸립니다.

    부작용은....
    외출하려고 속옷 입으면 갑갑하고, 바지 입기 싫어지는 정도???

  • 17. 경험자
    '12.4.10 9:53 AM (203.244.xxx.40)

    물티슈 효과 있어요. 그냥 물티슈 말고 올리브영에서 파는 전용(? 여기서 전용이라는 것은 비데역할 전용이란뜻...) 변기에 바로 버리는 물티슈 룰루랄라라고 있어요. 이건 무형광증백제, 무포름알데히드라서 윗분들이 말하는 혐의에서 좀 자유롭네요. 전 이거 몇십개씩 쓰고 있는데 저 같은 경우는 치열때문에-_-;;; 근데 좋습니다. 질염에도 어느정도 효과있는것 같아요.

  • 18. 경험자
    '12.4.10 9:53 AM (203.244.xxx.40)

    그리고 전 비데 절대 안 써요. 비데가 세상 그 무엇보다 더 더러운 것 같아요. 특히 공공장소에 있는 비데...

  • 19. ;;;
    '12.4.10 10:48 AM (121.132.xxx.94)

    뿌리뽑자 질염!

  • 20. 그냥
    '12.4.10 10:49 AM (211.207.xxx.145)

    의사샘 트윗보니까 그냥 샤워기로 해결하는게 제일 좋다던데요.

  • 21. 저도
    '12.4.10 12:31 PM (203.255.xxx.41)

    저도 질세정제 같은 거 절대 안 쓰자 주의에요. 그냥 자기전에 한 번 씻고 말리고 자는 거. 그게 최고인 듯.
    그리고 잘 때 아무 것도 안 입고 자는 거 정말 너무 좋아요~

  • 22. 선인장
    '12.4.10 12:31 PM (118.216.xxx.252)

    샤워기로 살짝 닦고 팬티 빨아 식초 떨어뜨려 삶아서 햇빛에 널어요 아니면 빨아서 전자랜지 2분 돌려서 햇빛에 말려요

  • 23. 샤워기로.
    '12.4.10 12:48 PM (114.203.xxx.186)

    저도 비데 안 씁니다. 이게 뒤에서 앞으로 나오니,,,여자한테는 순서가 바뀌게 되는 셈이라...
    남편도 안씁니다. 회사에서도 잘 쓰더니, 오히려 *문에 안좋더라구요.
    보면,,데였다가 아문듯한 상처도 보입니다,,,(드러워서? 죄송^^)

    샤워기로 씻고,, 잘 말리고, 속옷 입으세요.
    밖에서 아주 찜찜할때는 순한 물티슈도 괜찮겠지만은
    아무리 좋은 물로 적셔서, 포장을 해논대도, 안 썩잖아요.
    (맹물도 이삼일만 상온에 보관해도 상해요)

    샤워기로 앞에서 뒤로 흘리면서 가볍게 씻어주는 게 제일 낫습니다.

  • 24. 저는
    '12.4.10 1:27 PM (125.177.xxx.18)

    화장지에 물을 적당히 묻혀서 사용하는데..
    이건 괜찮겠지요? ^^

  • 25. 에구
    '12.4.10 1:54 PM (122.203.xxx.130)

    몇년 전 경험.

    항문이 너무 가려워서 별 짓 다해보다가(항문외과도 가 봄) 그래도 안되길래... 곰곰 생각해봤죠.

    혹 비데때문에? 과감히 비데를 없애버렸죠. 그리곤 어느 순간부터인가 저절로 항문 가려움증이 사라졌습니다

    그리고, 물티슈, 화장지에 물묻히기 등등 보다 좋은 것은 그냥 휴지로 닦은 후 항상 물로 깨끗이 씻는 것입니다.

    저는 대변 후에는 휴지로 닦은 후에도 늘 샤워기로 씻어줍니다. 그리고 드라이기로 말리죠. 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0966 성격이 무른 애들은 서울대 들어가기 힘든가요? 2 03:48:32 127
1310965 일을 시작하는데 아이가 맘에 걸리네요 ㅂㅈ 03:48:05 47
1310964 야식으로 매일 바나나 포도 먹고있는데 살이 빠지네요 딸기년 03:36:42 161
1310963 '9·13' 불지른 마용성도 식어간다 .. 03:33:21 79
1310962 문재인 대통령 엘리제궁 만찬 생중계 9 포포 03:16:54 189
1310961 매매가 떨어진 강남 아파트 나와 3 .. 02:43:08 513
1310960 강아지가 코 골면 정말 나이든 거예요? 1 . 02:35:49 220
1310959 이쟤명과 강용석 2 파트너 02:28:39 205
1310958 박스포장 칼로 열다가 배송받은 가방이 찢어졌어요ㅜ 16 지혜 좀 주.. 02:25:36 1,242
1310957 야간개장 임정은 집 어딘가요? 2 02:02:46 325
1310956 자식은 자식인생 나는 내인생 이럴래도 3 선배님들 01:47:13 542
1310955 지인에게 반찬을 받아서 반찬통을 돌려주어야 하는데 무엇을 넣어보.. 4 .. 01:46:19 733
1310954 신체 특징 주장해서 맞춘다고 해도 14 ,,,, 01:20:53 639
1310953 전자기기 직구시 모델별 1개만 들여올수 있다고???? 2 전자기기? 01:20:50 127
1310952 김여사 외모와 옷 평가... 이제 좀 솔직해 집시다! 44 국밥 01:11:41 2,360
1310951 퀴즈) 가을걷이냐, 가을 거지냐…프로야구 포스트시즌 돌입 ㅇㅇ 01:04:18 138
1310950 마크롱 부인 머리는 가발일까요? ... 01:02:13 321
1310949 숭실대 잘 아시는분~~ 5 숭실대 00:56:20 760
1310948 버리는게 이렇게 쉬운것을.. 5 무기력 00:55:08 1,582
1310947 82쿡 나빠요... 2 ... 00:54:37 598
1310946 지고트라는 여성의류 브랜드 6 00:54:24 1,105
1310945 아이생일 다가오니 또 기억이 나네요 서운 00:54:21 301
1310944 붙는 얇은 니트티에 어울리는 하의는 3 숙명 00:49:59 402
1310943 이제 솔직하게 살려구요 2 X 00:39:00 980
1310942 문정동, 오뎅(어묵)집 다녀왔어요..ㅎㅎㅎ 1 zzz 00:34:34 8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