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하니..친구의 둘째조카 돌잔치에도 초대받았었어요

왕년에 | 조회수 : 1,744
작성일 : 2012-04-03 17:06:18

돌잔치 글이 올라오면 민폐다 아니다 늘 분분한것 같아요.

저도 지금까지 돌잔치 초대를 심심찮게 받았는데 정말 축하해주고 싶은 자리면 꼭 갔거든요.

친구 중에 조카를 정말 예뻐하는 애가 있었어요.

잘 모르는 사람이 보면 조카 아이가 아닐까 싶을 만큼요.

첫째조카 돌잔치에 초대를 하더라고요. 봉투 챙겨 갔습니다.

그 당시 제가 참 어려웠었는데 그래도 갔어요. 친구가 정말 예뻐하는 조카라서요.

그러다 둘째가 태어나고 돌잔치 할 때 되니까 또 초대하더라고요.

그런데 그때는 솔직히 이걸 가야 되나,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친구의 자식도 아니고 조카인데 둘째까지 가야되나 싶었던 거죠.

마침 그날 더 중요한 행사가 있어서 거기 가느라 못간다고 사양했지만

만약 내가 그 상황이라면 초대를 안할것 같거든요.

그 뒤로는 돌잔치든 결혼식이든 정말 가고싶은 자리만 가고 있어요.

가고싶지는 않고 부조를 안할 수 없는 곳엔 부조금만 보내고요.

둘 다 싫은 곳엔 둘 다 안하고요.

마음 내키는 대로 하니까 편하네요.

IP : 125.129.xxx.218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4.3 5:14 PM (1.225.xxx.8)

    님의 행동이 올바른거죠.

  • 2. ..
    '12.4.3 5:16 PM (110.35.xxx.232)

    여기 82에 오면 정말 별사람들 다 있구나해요..
    그 별사람에 원글님 그 친구라는 사람도 들어가네요..
    정말 별사람들 다 있군요..에효

  • 3. ㅇㅇ
    '12.4.3 5:28 PM (222.112.xxx.184)

    헐...그래도 조카 돌잔치 초대하는 사람은 못봤는데.
    참 다행이네요. 아무리 자기 조카라 이쁘다 치더라도 자기눈에나 이쁘지.

    세상 참 자기중심적인 사람 많아요.
    저같은면 내가 니 조카 돌잔치에 왜가냐? 하고 구박하고 말았을거같네요.

    원글님은 그래도 참 맘이 너그러워요.

  • 4. 왕년에
    '12.4.3 10:17 PM (222.233.xxx.186)

    본의아니게 칭찬을 들었네요^^
    나이들어서 편해진건 그거 같아요.
    눈치나 이목 생각 안하고 내가 할 것만 딱딱 하게 되는 거요.
    옛날 생각하면 뭘 그렇게 챙겨댔는지...
    댓글 써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281 전현직 승무원분들 여쭐게 있어요 ... 05:32:09 22
1313280 국회의원생활 11년만에 처음 경험한다는, 새로운 경기도. ㅇㅇ 05:28:59 42
1313279 서울 집값 6주째 상승 폭 둔화… 다음주부터 ‘마이너스’ 가능성.. 1 @@ 05:27:24 52
1313278 돼지뼈, 소뼈 데칠때 궁금해요 초보질문 05:14:17 27
1313277 드디어 반투명 부츠 나왔네요 3 ... 05:09:48 253
1313276 82에서.. 새로 판까는것 안하는 .. 04:19:50 143
1313275 피부 약한 분들 세탁세제 뭐 쓰세요? 2 ㅡㅡ 03:54:28 127
1313274 근데 뼈때리는(?) 소리는 시모가 더 많이 하지 않나요? 4 .... 03:41:38 446
1313273 '찢 어쩌구' 욕설.... 이거 이재명이 한 욕이 아녔네요. 11 팩트 03:31:47 535
1313272 벨기에 왕립미술관, 비유럽권 언어로는 처음으로 한국어 서비스를 .. ㅇㅇㅇ 03:14:26 324
1313271 안 날리고, 이 날리고, 박 조심해라, 다음은 '김'이다 1 살생부 02:47:25 422
1313270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100% 찍을까봐 알바들이 광분하네요 5 어쩔 02:46:28 368
1313269 부동산에서 사례비를 더 요구하나요 3 nake 02:13:40 458
1313268 김창환 대표의 아이돌 폭행 생각보다 심하네요 2 ㅜㅜ 01:59:35 1,553
1313267 겨이집트 여행..문의드려요~ 1 여행 01:58:18 150
1313266 참 신기하죠 우리나라 노후대책 2 ... 01:55:30 797
1313265 직지코드 보는 분 계신가요? 1 적폐청산 01:55:09 158
1313264 문대통령 유럽 순방 성과 정리 합니다. 4 두려움없이 01:53:55 356
1313263 펀치99[혜경궁김 경찰,언론 물타기 작전 중?] 2 ㅇㅇ 01:50:38 206
1313262 가장 이상적인 부부는 어떤 부부라고 생각하세요? 3 부부 01:43:34 1,038
1313261 아이폰에 카드 번호가 안남게 하는 방법이 없을까요? 포도 01:39:25 141
1313260 지금 EBS 영화 보다가 암걸리겠어요 11 ㅜ ㅡ 01:39:08 2,304
1313259 (19금)남편과의 관계.. 제가 잘못인가요? 전 정말 심각합니다.. 19 45세 01:35:35 3,491
1313258 나이가 들어갈수록 돈이 좋다는걸 느끼네요. 2 나이 01:35:31 1,170
1313257 다스뵈이다 35회 팟티에 떴어용~ 5 닉네임 01:31:46 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