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화장실 통해 들리는 남의 집 코고는 소리 ㅠㅠㅠ

불면의밤 | 조회수 : 1,339
작성일 : 2012-04-03 00:50:37

언제부턴가 안방 화장실 통해서 미세한 진동소리처럼 남의 집 코고는 소리가 들려요.
마치 저 멀리 누군가가 엄청 크게 코골고 있구나..누구나 느낄 만한 크기로요.
처음엔 저만 듣는다고 생각했는데 남편도 어이없던지 웃더군요.
저 안방에 화장실 바로 옆에 공기청정기 두고 24시간 돌려서 침실에는 백색소음도 있어요.
그런데도 코고는 소리가 너무 잘들려서 잠을 못자겠어요.
적당한 간격으로 계속 들리니까요 ㅠㅠ

처음엔 그 집 사람들은 저 코고는 소리를 듣고 어떻게 잠을 자는걸까 하는 생각에 웃기기도 하고 안됐기도 하고 그랬거든요.
근데 지금은 제가 잠을 못자니까 미치겠어요.
차라리 화장실에서 담배를 피우거나 고래고래 노래를 부르는거면 항의라도 하겠는데 잘 때 코고는 소리라니요..
솔직히 윗집인지 아랫집인지 옆집인지도 모르겠구요.
어느 집을 찾아가서 혹시 심하게 코고는 분이 계시냐고 물어야할까요??
이 집에 이사온지 9개월 째고 계속 그랬어요.
이런 생활소음(?)은 참고 지내야한다는 생각이 들면서도 막상 잠을 못자니까...
이 상황이 진짜 웃프네요
뭐 좋은 방법 없을까요??
IP : 116.122.xxx.139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귀마개
    '12.4.3 12:54 AM (174.118.xxx.116)

    하고 주무세요.

  • 2. 불면의밤
    '12.4.3 1:03 AM (116.122.xxx.139)

    당연히 귀마개 끼고 자요
    그런데 항상 귀마개를 끼고 잘 순 없잖아요.
    제가 특히나 귓구멍이 작아서 일반 이어폰 껴도 귀 아파서 30분 이상 못끼고 있어요.
    귀마개도 하루이틀이지 귀가 먹먹해요. ㅠㅠ
    아침에 알람소리도 잘 안들리고 ㅠㅠ

  • 3. 저도
    '12.4.3 1:09 AM (1.225.xxx.227)

    저보고 위안 삼으세요.
    부부가 커플로 골면서 주무세요.
    자장가 삼아 잠이들어요.
    코고는 소리도 여자 남자 구별이 되네요ㅠㅠ

  • 4. 민트커피
    '12.4.3 2:15 AM (211.178.xxx.130)

    저희 사촌언니네 아파트에선
    윗집 남자의 방귀소리 때문에 싸움이 나더군요. --;;
    "내 집에서 내가 방귀도 마음대로 못 뀌냐!"
    "방귀소리도 소리 나름이지!"
    이러고 싸우던데.... --;;

  • 5. ...
    '12.4.3 2:00 PM (118.33.xxx.152)

    코고는 소리는 어찌할 수가 없잖아요
    그렇다고 코골이 수술하랄수도 없구요
    괜히 뭐라하셨다가 된통 당할수도 있어요
    저희 안방욕실에선 윗집 아저씨 소변줄기 소리도
    듣고 삽니다 그렇다고 집에서 소변도 보지
    말라고 할수 있나요
    아파트시공문제인것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922 이거 아셨어요? 제대로 쓴 기사는 삭제되었다고 5 언론사의요청.. 23:03:56 188
1129921 [서울] 라식.라섹수술 잘하는 병원 소개부탁드려요 병원 23:01:28 27
1129920 어쩌면 저리 머리숱이 많으실까요? 4 미운우리새끼.. 22:59:40 403
1129919 시부모님 부양가족등록 가능할까요? 궁금 22:59:00 53
1129918 모든걸 같이하려는 직장상사 3 ㅇㅇ 22:56:33 205
1129917 떡만드는 블로그 아시는분요 1 오우 22:55:17 170
1129916 드라마 연애시대 보신 분 계세요? 3 .. 22:53:32 154
1129915 변상욱 대기자가 김광수기레기에게(펌) 3 richwo.. 22:47:12 376
1129914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2 슬프다 22:45:58 700
1129913 40세되면서 립스틱을 바르기시작했어요 4 ㅡㅡ 22:44:34 893
1129912 끊임없이 말 하는 사람이 피곤해요. 7 .. 22:42:40 837
1129911 전세금 1억7천 어떻게 만들 수 있을까요? 5 젊었을 때 22:41:51 797
1129910 전세 내 놨는데 안 나가요ㅜㅜ 8 ㄴㄷ 22:37:56 924
1129909 발뒤꿈치까진건 원래 이렇게 잘 안낫나요? 2 새신발 22:36:40 191
1129908 굴 사서드시나요 7 22:35:44 755
1129907 다이어트 환약 드셔보신 분?? 화양연화 22:33:25 111
1129906 험담 한 사람과 다시 친해지기 8 명랑하자 22:28:36 583
1129905 크리스마스 케이크 어디서 살 생각이세요? 17 자유부인 22:28:06 1,259
1129904 30대, 40대 결혼 때문에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17 ... 22:27:14 1,583
1129903 남편있으면 친구와 전화통화 못하나요? 16 50대 동창.. 22:26:03 1,306
1129902 예비중3 수학학원 고민입니다 1 아들 22:25:39 181
1129901 나는 기레기다! 12 richwo.. 22:20:35 626
1129900 충칭 첫 방문·전례 없던 돈독함..文대통령, 방중 에피소드 넷 6 눈치 챘나?.. 22:19:56 426
1129899 2017 올해의 사자성어 6 후음 22:08:14 542
1129898 이거 국민학교 교과서 글 맞나요? 2 1986 22:07:33 3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