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돌잔치를 친정, 시댁 따로 하신 분들도 계신가요..?

돌잔치 | 조회수 : 2,572
작성일 : 2012-03-30 14:32:18

돌잔치는 직계 가족하고만 할 생각입니다.

오늘 돌잔치 이야기가 나와서요..

 

저번에 저희 아가씨네 아기  돌잔치 가보니

친정, 시댁 같이 하면 분위기 엄청 어색하고 정말 식사시간 내내 재미없던데..

(저희는 친정과 시댁이 정말 분위기가 정반대거든요..

 친정은 시끌벅적하고 술잔 돌리고 농담도 많이 하고 ...

 시댁은 정말 조용히 밥만 먹는..)

 

번거로와도 저는 따로 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은데

 따로 하신 분들도 계신지요..?

IP : 59.6.xxx.21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가끔
    '12.3.30 2:35 PM (118.222.xxx.98)

    따로 하는 집도 있어요.. 저희 동서도 시댁 친정 따로 했어요... 저도 따로 하고 싶긴했지만 제가 외동이라 ㅎ..

  • 2. ..
    '12.3.30 2:35 PM (59.12.xxx.177)

    잔치라기엔 그렇고 조촐하게 식사했어요
    따로따로

  • 3. 저도
    '12.3.30 2:41 PM (58.123.xxx.240)

    직계가족만 해서, 따로 밥 먹었어요. 윗분 말씀처럼 저희도 잔치라고 할 것도 없는 외식 수준이었기에.... ^^: 부담없이 두번 먹었죠

  • 4. 따로하죠
    '12.3.30 2:42 PM (112.168.xxx.63)

    돌잔치 하면서 양가 부르고 친구들 다 불러 이벤트 회사에 맡겨 하는 거 아니면
    그냥 직계끼리 할때는
    양가 따로 맛있는 식사 정도로 조촐하게 해요.

    양가가 친하게 서로 연락하고 지내는 경우도 드물고
    한자리에서 같이 하면 어색하니까요.

  • 5.
    '12.3.30 2:47 PM (110.12.xxx.81)

    저희 따로 했어요 집에서 돌상차리고 친정식구들 따로 시댁식구들 따로 식사했어요
    결론은 돌상을 두번했지만 어차피 외식할꺼라 힘들진않았고 더 좋았어요
    친정시댁 둘다 지방이고 왕래가 없어서 어색할꺼 같아 그렇게 했는데 저나 남편이나 둘다 만족했어요
    대신 동서들이 왜 그렇게 하냐고 의아해하던데요 ^^
    돌잔치로 돈벌거 아니면 그렇게 하는게 좋은거 같아요
    안주고 안받기!
    ^^

  • 6. ㅇㅇㅇ
    '12.3.30 2:49 PM (39.115.xxx.90)

    저는 돌잔치 안하고...그 예상비용 장애아동 후원금으로 보냈어요.
    그리고 양가는 따로 조금 비싼 곳에서 가족모임 식사했지요.

  • 7. ㅇㅇㅇ
    '12.3.30 2:50 PM (39.115.xxx.90)

    아이 이름으로 후원금 보내는데...왠지 가슴이 뭉클...

  • 8. ^^
    '12.3.30 2:50 PM (59.6.xxx.215)

    아.. 그렇군요. 저는 저만 너무 별나게 생각하는거 아닌가 싶어 망설였는데
    정말 부담없이 양쪽집안 따로 해야겠네요..!!

  • 9. 쇼핑좋아
    '12.3.30 3:33 PM (58.151.xxx.171)

    저도 양가 정말 따로 식사하고 싶은데~

    따로 식사하시는분들도 꽤 계시네요..........

    저도 시댁 어른들이랑 저희 친정 식구들이랑 같이 있는건 그냥 그 자체로 싫어요............

    어른들이 싫어하시는건 아닌데 제가 그냥 싫어요.......

    아 ~~생각만 해도 싫으네요........

    저희도 돌잔치는 안할계획이라 ...남편한테 그냥 우리 가족 여행이나 다녀오자고 했는데

    그래도 부모님 형제들 모시고 식사는 해야되지 않겠냐고해서

    벌써부터 스트레스 받네요...낳기도 전부터......

    따로 식사하는거 좋네요 ㅋㅋㅋㅋ

  • 10. ㄱㄱ
    '12.3.30 5:03 PM (115.143.xxx.59)

    따로하는 집봤어요..좋죠~~따로 하는게..

  • 11. ㅁㅁㅁ
    '12.3.30 9:27 PM (218.52.xxx.33)

    큰 잔치는 시댁식구들하고 남편 친구들 하고만 했어요.
    두 집안 모아놓으면 제가 심장 멈출지도 몰라서 같이 하고 싶지도 않았어요.
    사회자에게 미리 아기 외갓집은 따로 한다고, 멘트에서 빼달라고 얘기 해놨었고요.
    남편 친구가 물어보기는 했는데, 따로 한다고 대답했고요.
    별로 신경 쓰이지도 않아요 ㅎㅎ 잔치 때는 티도 안나고 재밌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740 남편과 정치인을 두고 말다툼을 할줄 2 miru 22:50:05 131
1226739 인터넷선 없으면요!! Tv 설치할.. 22:49:56 30
1226738 자세 때문에 배가 나오는 것 같아요 3 ... 22:48:05 169
1226737 신부전 강아지 키우는 분들 있으신가요? ..... 22:46:29 51
1226736 문프에게 우리의 힘을 몰아줍시다~~~ 20만 가즈아!!! 3 아마 22:41:59 303
1226735 내일도 조계사나 봉은사에 연등이 달려 있을까요? 1 연등 22:41:34 147
1226734 오늘 사위 생일인데요 2 장모 22:41:18 353
1226733 인연이 올 시기가 있나요? 3 어렵다 22:40:51 174
1226732 판단이 안서는 동기 ㅇㅇ 22:40:40 150
1226731 급질) 이마트 모바일 상품권 기한인 내일까지인데요 6 22:39:15 205
1226730 와우 스케치 잼나요 3 ㅇㅇ 22:37:37 309
1226729 중국,상하이 자유여행이 가능할까요? 3 라일락 22:35:59 139
1226728 스팀다리미에 화상을 입었어요ㅠ 1 살빼자^^ 22:35:55 176
1226727 철거민영상 촬영자에게도 새누리당몰이했네요 4 이읍읍 22:32:27 210
1226726 기레기들과의 소통은 윤영찬 소통수석처럼!!!!! 10 참잘했어요 22:32:03 738
1226725 생모짜렐라 치즈 보관 2 치즈 22:31:39 168
1226724 타임지 기자들도 신통력이 있나 봐요 8 ... 22:29:12 1,427
1226723 비서이신 분이나 비서였던 분 계신가요? 2 2000 22:28:46 237
1226722 고등 동아리활동 가는데 경비 얼마나 줘야할지 1 O 22:27:07 125
1226721 유튜브 동영상요... 1 긍정 22:26:48 168
1226720 이준기와 여주인공 케미 좋네요 9 무법변호사 22:21:28 793
1226719 소파에 앉는 것이 편하신가요? 9 .. 22:21:11 719
1226718 스크린 골프에 혼자서 4 999 22:20:33 359
1226717 스타벅스 드라이브스루 4 에스프레소 22:17:08 647
1226716 조카 졸업식때 누가 밥사나요? 22 하 참 22:16:16 1,6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