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내가 이래서 아침 드라마 안빠질려고 했는데..

복희누나 | 조회수 : 1,662
작성일 : 2012-03-20 09:55:29

결국은 빠져서 방영시간 기다리고 내용 빨리 전개됐음 좋겠고 빨리 양조장 살렸음 좋겠고

도진이 빨리 기억나면 좋겠고..설거지하면서도 내용 자꾸 생각나고...

제가 이런거때문에 드라마 잘 안보거든요.사실 요즘 재밌는것도 별로 없구요.

그런데 여기서 몇번 글 올려진거 보고 켜져있는거 흘려가면서 보다가

아...이건 편안하게 별 갈등없이 보는거구나 보다가 안보다가 해도 되는 드라마네했는데

어느순간 차분함 속에 다 갈등을 포함하고 있더라구요.

양조장 살아나서 소주 공장 이겼으면 좋겠다 싶고 복희가 성공해서 양조장 식구들 복희한테 고마워하는거 보고싶고..

아..드라마는 빠져서 보면 모두 다 재미있는건가봐요.

예전 우리 엄마 tv소설 아침드라마 매일 챙겨보는거 보면서 저런게 뭐가 재미있다고 저러실까...했는데

재미있네요.

IP : 122.100.xxx.4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쳐답답
    '12.3.20 10:07 AM (116.120.xxx.67)

    내가 돈 해서 내려 가고 있슴. 쪼매만 지둘려.라고 전화 한통 하믄 안되남요??? 아님 돈 구하자마자 내려가든가. 답답해 미쳐불거써요. ㅎㅎㅎㅎ 이효정이랑 견미리씨 연기 완전 잘함. 요즘 우울증 걸린 송병만씨 연기.. ㄷㄷㄷㄷㄷ

  • 2. 맞아요
    '12.3.20 10:11 AM (122.100.xxx.41)

    저도 복희 내려가기전 양조장 넘어가버리면 어쩌려고 전화라도 한통하지 했네요 속으로..ㅎㅎ
    저도 이효정씨 완전 연기 잘하는구나 했어요.그리고 민수 아버지 정말 현실적인 캐릭터라고 감탄하고 있어요.정말 주변에 저런 사람 있잖아요.

  • 3.
    '12.3.20 10:13 AM (125.152.xxx.103)

    돈은 마련해서 내려왔으나
    양조장의 가문의 비법 양조기술은 사라지고...

    아마도 술맛에 절대미각을 지닌 양조장집 좀 모자란 아들의 도움으로
    소주회사를 그만둔 영표와 복희는
    이렇게 저렇게 술맛을 천신만고 끝에 재현해내고
    해피해피 엔딩일듯

  • 4. .‥
    '12.3.20 10:18 AM (112.173.xxx.133)

    방송국으로 찾아 갈 뻔한 아줌마 여기 있어요ㅋㅋ
    어찌나 돈구했다고 전화를 안하는지
    내가 달려가서 알려 줄뻔 했당께로 ~
    출근준비하며 화장하며 보다가 후다닥 출근하거든요 ~
    역시 물주가 있어야 인생이 피는건가요!
    태주가 복남이라 카는데 좀 들어주라구요~

  • 5.
    '12.3.20 10:27 AM (123.228.xxx.128)

    저도 속터져 죽을 뻔ᆢ
    복희 말만 느린게 아니라 행동도 어찌나 느린지 ㅠ
    도대체 왜 맨날 얘기가 똑같나요?

  • 6. //
    '12.3.20 11:42 AM (211.208.xxx.149)

    전 어제인가 식혜 얘기 나오는거 보고 이제 복희가 엄마랑 식혜를 만들어 팔아서 비락의 모태가 된다 라고 ㅋㅋㅋㅋ
    말도 안되는 상상을...

  • 7. .....
    '12.3.20 11:49 AM (211.234.xxx.221)

    전 제가 삼천만원 들고 덕천 갈뻔 했잖아요.
    농협융자 갚고 양말구 미자부부 오백주고 나가라고 하고
    점례언니랑 양조장 술 받아다 식당 차리자고 할려구요. 복희한테 넌 영미사에 계속 있으라고 하고요.

  • 8. ...
    '12.3.20 1:13 PM (211.215.xxx.39)

    윗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9. 어머나
    '12.3.20 6:31 PM (58.124.xxx.211)

    다들 같은마음....ㅎㅎㅎ

    저도 오늘 운동 또 빠졌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276 설화수가격 설화수 21:57:00 18
1128275 무말랭이 김치 많이 했는데 까비 21:54:25 42
1128274 내가 기자라면 치를 떠는 이유가 21:53:56 56
1128273 KOTRA 사설경호업체에 폭행당한 한국 취재진 SNS 반응 2 ... 21:51:30 187
1128272 추운지방으로 교환학생 보내시는 분 ... 21:47:17 62
1128271 고등학교 학부모님, 선생님 조언 부탁드립니다... 2 고2맘 21:47:01 117
1128270 기자폭행 분노하고 사과받을 일이에요 22 ... 21:46:47 408
1128269 청와대 블라인드 채용 솔직히 실소가 납니다 1 신노스케 21:46:06 155
1128268 유치원 종일반 맞벌이 서류제출 - 이런 부모님 꼭 있다. 1 오오 21:44:30 173
1128267 배우자의 외도는 극복이 안됩니다. 2 터닝포인트 21:41:18 472
1128266 이영자가 골격이 굵어서 뚱해보이는거 아닌가요? 4 개그우먼 21:38:00 301
1128265 지거국 할당으로 공기업 입사하신 분 계시나요? 7 팩트 21:33:43 346
1128264 파마 기술은 약 20년째 발전이 없는것 같아요. 5 의아 21:31:46 670
1128263 뉴스룸에 나온 정우성 7 개멋있어 21:30:33 788
1128262 크리스마스 블렌딩 원두.. 어디서 팔까요? 2 어디 21:29:57 170
1128261 남편의 외도에 대한 엄마의조언을 받을수 없어 슬픕니다. 7 울고싶다 21:27:38 745
1128260 아아아아~악~ by 박성태 7 .. 21:26:40 687
1128259 전우용 역사학자 트윗. 이번 기자 폭행사건 관련... 5 조금전.. 21:25:48 581
1128258 붙이는 핫팩 지금 살 수 있는 곳? 5 ... 21:21:12 361
1128257 전세집 물 안나오는거 해결했어요!!!ㅠㅠ 4 살았따 21:19:47 519
1128256 영장 전담 판사들은 언제 중국 좀 안가나?.jpg 5 김빙삼 21:19:39 278
1128255 돈 꽃 질문좀... 2 ooo 21:18:32 351
1128254 문재인의혼밥과 오바마의혼밥 7 페북링크 21:17:41 834
1128253 기레기들 청와대 경호원 부르는 꼬라지.jpg 11 더맞아라 21:17:13 877
1128252 홍준표, 아베 면전서 文정부 외교 '흠집내기'…"정부가.. 11 홍가넘이 21:12:00 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