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아이가 동네에 나갔다가 이웃 또는 모르는 개에게 물렸을 경우 - 꼭 해야 할 일.

장미엄마 | 조회수 : 2,752
작성일 : 2012-03-18 22:31:52

#. 아래에 아이가 동네에 나갔다가 이웃의 강이지에게 물렸다는 게시글을 보았는데..

잘 처리하신 것은 좋아보여요. 하지만 얼굴 붉히기 싫어서 무난하게 넘어가는 것 같은 일들이 있네요.

알아 보니 아래와 같이 해야 한답니다.

 

1. 우선 우리 아이를 치료하고 다음은 개의 주인을 찾아야겠죠.

 

2. 여기서 부터 당연하고도 중요한 과정이예요.

ㄱ. 개의 주인이 광견병 예방주사를 맞혔다고 할 경우.

( 증거가 필요하니 반드시 확인해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동물병원에서는 보호자명과 개의 이름, 전화번호 등으로

예방주사 접종한 기록을 보관하고 있습니다.)

ㄴ. 확실한 기록이 확실치 않거나 단골 동물병원이 없어서 기억에만 의존하고 있는 경우.

( 가해 개를 피해자가 지정하는 동물병원에 사정을 설명하고 맡겨서 약 2주 동안 주의 깊게 관찰하여

수의사가 광견병의 예후가 없다고 확정해 주기 전에는 광견병이 있는 것으로 결정합니다.)

ㄷ. 광견병의 확정 유무와는 관계 없이 짬을 두지 말고 종합병원이나 전통있는 내과로 가셔서 사정을 설명하고

처치를 받고 의사의 지시에 따라야 합니다. _ 반드시...

 

2의 ㄷ을 설마설마 하고 그냥 넘겼을 경우 광견병의 잠복기가 끝나고 광견병이 발현 할 수도 있습니다.

그렇게 되면 일이 많이 커져요.

 

이웃간에 화목하게 지내는 것도 물론 중요하지만

진행 시켜야 할 조치들은 침착하고 냉정하게 이행해야 해요.

 

모든 비용은 당연히 가해자 측이 지불해야 하지만, 그렇지 못할 경우 본인의 비용으로라도

위 1,2항은 반드시 실행해야 한답니다. ( 이상 남편이 아는 수의사에게 전화로 알아봐 준 내용입니다.)  

IP : 203.128.xxx.18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무명
    '12.3.18 11:03 PM (175.253.xxx.169)

    아는게 병이라고 전에 tv에서 무슨 의사가 치사율 100%인 병이 광견병이라고 해서 검색해봤더니 포유류는 다 걸릴수 있는병이고 걸리면 결국 죽는 병이더라구요. 물리면 왜 광견병을 의심해야하냐면 광견병=공수병의 증세 중 하나가 무는거래요. 일단 개든 원숭이든 포유류한테 물리면 병원에 가서 치료받고 몇달에 거쳐서 주사를 맞아야 한데요. 그 후부터 거리에 있는 포유류가 전 다 무서워요. 개 고양이 여행가면 박쥐 원숭이 등등

  • 2. 임옥경
    '12.8.17 1:25 PM (152.99.xxx.12)

    개에물렸을경우

  • 3. 최인석
    '12.8.20 10:43 AM (210.220.xxx.174)

    잘읽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699 아프리카에서 미국으로 노예를 운반한 방법이래요ㅜㅜ 1 끔찍해 22:27:54 40
1127698 낼 도사락 반찬인데 보관을 어찌할까요 1 제육뽂음 22:23:22 56
1127697 스타는 하늘이 내려준다지만 송혜교는 진짜 일반인 ㅠ 13 내생각 22:16:22 1,076
1127696 동네 학교무시하는 엄마.. 3 ... 22:15:09 418
1127695 봄에 이사할실 분들 언제 집보러 다니시나요? .. 22:11:30 68
1127694 강남 하이퍼 의대 보내보신 분 계실까요... 재수 22:09:58 291
1127693 세입자가 집을 안 보여주면 어쩌죠? 5 ㅇㅇ 22:08:12 366
1127692 포만감 오래 지속되는 식품이 뭐가 있을까요? .... 22:05:47 70
1127691 보험설계사 계신가요? 1 ... 22:00:37 129
1127690 김이 엄청 많이 생겼는데 어찌 보관하나요?ㅜㅜ 6 22:00:28 587
1127689 담낭제거수술병원 1 ... 22:00:00 108
1127688 취두부 냄새가 어떤건가요? 5 ... 21:58:01 256
1127687 사탐선택 도와주세요~ 4 고1맘 21:56:20 216
1127686 요즘 벙어리장갑 안껴요? 3 에이비씨 21:56:04 290
1127685 고기많이 먹으면 살찌나요? 1 야채 21:55:54 159
1127684 국내 겨울여행 좋았던 곳 있으세요?? 1 1박2일 21:55:12 279
1127683 한식조리사 자격증 따려면 학원을 다녀야 하나요? 4 자격증 21:54:45 264
1127682 전복이빨 꼭 제거하시나요? 6 나이상 21:53:36 920
1127681 일반고 내신 등급이요 수시/정시 2 저도 21:49:51 329
1127680 단식투쟁하던 세월호 부모 앞에서 치킨 먹던 인간들 누구였나요??.. 8 ,, 21:49:21 834
1127679 항바이러스제도 항생제처럼 내성 생기나요? 2 ??? 21:49:12 204
1127678 낮에 호적 파고 싶다고 쓴 사람입니다. 혹시.. 6 아까 21:47:42 767
1127677 부산 상담 잘해주는 정신과나 상담사 추천해주세요 부탁 21:47:19 61
1127676 차이나는 클라스-페미니즘 시작했어요 3 지난주에 이.. 21:46:21 262
1127675 청와대 청원 도와주세요. 장애인 활동보조관련 6 엄마마음 21:45:10 1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