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욕하면서도 챙겨보신 막장 드라마 있으세요? ^^

그냥... | 조회수 : 2,142
작성일 : 2012-03-15 12:05:14

전  기억에  남는 드라마가

 

인어 아가씨

아내의 유혹 (최강이었어요.ㅎㅎ)

천사의 유혹 (만만찮았고요...ㅋ)

그리고  제목이 아리송한데...서지영이  악녀로 나온 아침드라마랑  웃어라 동해야

지금은  비록 드문드문보지만  태양의 여자를  보고있어요.  ㅡ.ㅡ;;

 

아니다 아니다  하면서도  은근히 저도  막장드라마  마니아인가봐요.  미쵸~ ㅋㅋ

전  아내의  유혹이  최강이었다고 생각되는데...님들은  어떤게  최강이셨나요?

IP : 116.127.xxx.24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3.15 12:06 PM (1.238.xxx.23)

    요즘... 내사랑 내곁에..인가요?
    고두심 김혜선 나오는거...

  • 2. zz
    '12.3.15 12:08 PM (124.53.xxx.17)

    다른 막장 드라마는 매우 내용을 질질 끄는 것에 비해(대표적으로 웃어라 동해야)
    아내의 유혹은 진행 속도가 무지 빠른 새로운 막장드라마였죠. 속도가 너무 빨라 전개상의 허술함을 욕할래야 할수가 없게 만드는 ㅋㅋㅋ

  • 3. ,,
    '12.3.15 12:17 PM (147.46.xxx.47)

    아내의 유혹...이 짱이라고 생각합니다.전개가 어찌나 빠른지

    욕할 틈을 주질 않아요.ㅋㅋㅋㅋㅋ

  • 4.
    '12.3.15 12:22 PM (59.86.xxx.217)

    전 아내의유혹 안봤는데 다들 욕하면서 보는지
    자게에 매일 화제거리길래 뒷차타서 뒷부분만 봤었어요 ㅋㅋㅋㅋㅋ

  • 5. ㅎㅎ
    '12.3.15 12:24 PM (218.238.xxx.116)

    위기의 주부들이요~~

  • 6. ..
    '12.3.15 12:31 PM (125.152.xxx.206)

    다른 드라마는 안 봐서 모르겠고.......

    지금 하고 있는 MBC.....일일연속극.....이거 은근히....막장모드...

    홍요섭....짜증날라 그러고...

    김갑수....바보처럼 답답하고...예수님도 아니고.... 밀고를 하지도 않았으면 가만히 있으면 될 것을

    자기가 그랬다고 그러는 건지.....좀 현실적이지 못해요.

    가족간의 인연을 끊고서라도 그 동생 결혼을 꼭 시켜 줘야 하는지.......비현실적이라서....

  • 7. 저도
    '12.3.15 12:39 PM (115.139.xxx.17)

    위험한 여자 막장이라하면서도 아침마다 채널이 돌려져요 궁금해서,,

  • 8. 저도2
    '12.3.15 12:48 PM (110.8.xxx.195)

    위험한 여자.. 말도 안되는 드라마인데..어느새 보고있는 내자신

  • 9. 저도2
    '12.3.15 12:49 PM (110.8.xxx.195)

    제가 보기엔 소라보다 더 나쁜건 임채무가 맡은 아빠역할..

  • 10. 아내의 유혹
    '12.3.15 12:55 PM (211.224.xxx.193)

    진짜 진짜 말도 안되는 막장이었는데 너무 재밌어서 장르가 막장시트콤으로 분류되어야 하는것 같아요. 진짜 말도 안돼 하면서도 보게 되는. 개그프로보다 더 재미났죠. 저거 시청률 무진장 높지 않았어요? 초딩들도 아내의 유혹한다 하면서 집중하고 봤던거 같아요 ㅋㅋㅋ

  • 11. 셜록좋아
    '12.3.15 12:58 PM (211.246.xxx.175)

    예전에 최진실 나온 나쁜여자 착한여자요
    마지막까지 막장이었어요
    바람난 여자에 모든 남자가 기다리고 애닮아하다가
    여자가 찍은 남자랑 해피엔딩이고 순애보피해여자를
    사이코처럼 그리더니 나중에 피해여성 자살하고
    주인공여자랑 남자는 행복하게 웃으면서 끝
    내내 여자하나 이용하고 버리고 미안한기색없이
    쿨하지 못하다고 미친년취급하다 자살하는 이상한 드라마
    에효 정말 충격적이었어요
    그런 막장은 첨이자 마지막일듯요

  • 12. ..
    '12.3.15 1:02 PM (59.0.xxx.43)

    그리고 오늘만 같아라도 얼마전까지만도 훈훈한 가족드라마같아서 잘보게 되었는데
    아 요즘 안봐야 될거 같아요 견미리도싫고 홍요섭도 빨리 고백하지 않하고 있으니깐 답답하고
    김갑수도 답답하고 아이고~~~~
    정신건강에 안좋은것 같아서 막장드라마들은 안볼려고 하는데어쩌다 앵기게 되면
    궁금해서 보게되고 그런드라마들은 마지막만 봐야할거 같아요^^
    죄값치루는 날이니깐요 그래서 허무해요 죄값받는 장면을 오랫동안 봐야 시원할텐데
    그런 장면은 끝나는날 하루 보여주고 끝나버리니깐요......

  • 13. ...
    '12.3.15 1:10 PM (175.194.xxx.195)

    박상원 조윤희 나온 "황금 물고기" 요 . ㅋㅋㅋ

    퇴근길에 카풀하는 분이 늘 디엠비로 틀어놓으셔서 흘깃흘깃 보다보니 ,

    막장드라마 싫어해서 아내의 유혹도 안보던 제가

    어느날인가 황금물고기 홈페이지를 찾아들어가 주인공 및 인물관계도를 열공하고 있더라는 ... ㅋㅋ

  • 14. 요즘보는
    '12.3.15 3:13 PM (14.52.xxx.59)

    해를 품은 달이요
    이게 막장이 아닌가요???
    죽은 사람 살아나고,시누이감 저주해서 죽이는 올케에다,뒷방에 여자 숨겨놓고 손만 잡고 자는 왕이라니 ㅠ
    정말 내가 김보성도 아니고 그놈의 의리땜에 드라마를 다 보네요 ㅠㅠ
    전 국민의 조폭화도 아니고 이게 뭐여 ㅠ

  • 15. 아내의유혹
    '12.3.15 3:16 PM (203.226.xxx.61)

    막장계에선 아내의 유혹이 갑이죠.
    남편도 7시20분이면 달려들어왔었어요.
    모두 모여 한타임 보고나면 드라마 한편을 뗀 기분?
    하루하루가 새국면으로 치닫는데
    어쩜 그날 터진 일은 그날로 해결나면서 다른 일 또 터지고
    그담날엔 어제의 사건 해결하면서 또 새로운 음모...
    하루를 놓치면 따라가기 힘든 진도였죠

  • 16. 나도 내가 이해안된다
    '12.3.15 3:43 PM (180.226.xxx.251)

    재방송보기가 부끄러웠던 꽃보다 남자..
    전국민이 같이 보았다는 점에서 미스테리..

  • 17. 나도 내가 이해안된다
    '12.3.15 3:44 PM (180.226.xxx.251)

    태양의 여자는 대본 정말 잘 쓴 드라마...막장 아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1196 다리미 가볍고 잘 다려지는 거 추천 좀 해주세요. ... 14:14:52 27
1311195 이 문제 어찌생각하세요? 가족 14:14:40 75
1311194 알쓸신잡 김진애교수님이요~ 4 Yoyo 14:14:39 187
1311193 직장실비있으신분들 개인실비보험 드시나요? 엄마 14:12:54 41
1311192 똑똑해지고 야무져 보이고 눈도 초롱 초롱 할순 없을까요 자유 14:09:25 166
1311191 자식일은 도대체 어떻게 해결해야하죠? 2 14:07:34 331
1311190 글 올려 댓글 수집하고 펑하는 사람들 1 ... 14:05:41 91
1311189 마녀사냥으로 자살한 어린이집 보육교사 동료의 글 .. 14:04:04 366
1311188 유니클로 코트 어떤가요 3 14:02:54 334
1311187 대구 외곽인데요... 여름이좋아요.. 14:02:51 156
1311186 다들 살기나아졌나요? 19 정말 14:01:45 727
1311185 결혼기념일 1 오늘 13:58:28 127
1311184 사과청 오래된것도 먹어도 될까요? 사과청 13:56:25 40
1311183 냉장 도토리묵 어찌 데워먹어요? 9 ... 13:56:19 281
1311182 부모님 돌아가시고 괜찮다가도 마음히 헛헛한 시기가 오네요. ㅇㅇ 13:52:51 269
1311181 고양이 구조 로베르타 13:52:45 94
1311180 시판 갈비탕 어떤 거 사드세요? 2 ..... 13:52:27 166
1311179 수업시간에 학원숙제했다고 샘이 26 a 13:52:09 782
1311178 오늘자 뉴스공장 6 docque.. 13:52:06 238
1311177 목동 치과 추천해주세요 ㅇㅇㅇ 13:51:43 46
1311176 살구빛? 샐먼 컬러 립스틱 추천이요 17 립 컬러 13:49:24 304
1311175 유치원비 1년에 500정도 예상하면 될까요? 2 .... 13:47:46 222
1311174 몸에 바디로션 바르세요? 11 궁금 13:44:04 812
1311173 잊지 않았으며 잊지 않을것이고 잊을수 없었노라 2 tree1 13:38:35 265
1311172 빵값 정말 너무 비싸네요 21 너무 13:32:00 2,500